블록체인

블록체인

arrow_downward최신기사

기술개발

블록체인 기술력 강화한다…정부, 5년간 1133억원 투입

블록체인의 처리 성능을 높이기 위한 핵심 원천기술 개발에 내년부터 5년간 1133억원이 투입된다. 30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이 같은 내용의 '데이터 경제를 위한 블록체인 기술개발' 사업이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정부는 내년부터 2025년까지 총 1133억원을 투입해 △합의기술 △스마트 콘트랙트 보안 기술 △분산신원증명 기반 개인정보처리·신원관리기술 △데이터 주권 보장 데이터 관리 기술 등을 개발을 추진한다. 합의기술은 블록체인 내에서 데이터가 담긴 블록을 생성하고 합의하는 알고리즘이다. 현재 블록체인 기술은 네트워크 참여자가 늘어날수록 합의 처리속도가 떨어지는 것이 단점이다. 블록체인 참여자들이 증가하더라도 안정적인 성능을 지원할 합의기술 개발이 필수적이다. 또한 블록체인 내 계약을 이행하는 기술인 스마트 콘트랙트의 보안 취약점을 개선하기 위해 자동으로 취약점을 탐지하고, 가상환경에서 이를 시뮬레이션할 수 있는 기술 개발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