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MS

MAGA 일제히 반등...뉴욕 증시, 기술주 주도로 상승

미국의 4대 주요 기술주 MAGA(마이크로소프트, 애플, 알파벳, 아마존)가 일제히 반등했다.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최근 하락세를 보였던 뉴욕 증시가 기술주의 반등으로 상승 마감했다. 22일(현지시간) 아마존, 애플 등 대형 기술주 반등으로 나스닥이 전장 보다 184.84포인트(1.71%) 올라 1만963.64에 장을 마감했다. 다우지수도 140.48포인트(0.52%) 올라 2만7,288.18에 마감했다. S&P 500 지수 또한 34.51포인트(1.05%) 상승해 3,315.57를 기록했다. 뉴욕 증시의 상승을 이끈 것은 마이크로소프트, 애플, 알파벳, 아마존 등 미국을 대표하는 기술주다. 특히 아마존은 5.7% 상승했고, 페이스북 또한 2.7% 상승했다. 최근 사기 논란에 폭락했던 수소트럭 업체인 니콜라 또한 3%대 반등해 기술주 강세를 이끌었다. 대형 기술주 주도로 나스닥은 4거래일 만에 상승 전환하는 등 3대지수가 모두 반등했다. 제룸 파웰 연방준비제도 의장의 추가...

기술주

테슬라·애플·MS 등 기술주 약세 지속...뉴욕 증시 하락

미국의 기술주가 하락세를 이어가고 있다. 8일(현지시간) 미국 증시는 기술주 약세 속에서 하락 마감했다. 대표적인 기술주 테슬라가 21% 이상 급락했고, 신제품 공개를 알린 애플 또한 6.7% 하락했다. 이날 뉴욕증권거래소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거래일보다 632.42포인트(2.25%) 내린 2만7500.89에,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95.12포인트(2.78%) 내린 3331.84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465.44포인트(4.11%) 하락한 1만847.69에 장을 마감했다. 업계는 이러한 하락 원인으로 기술주의 조정과 미중 갈등을 꼽고 있다. 테슬라를 비롯해 애플, 아마존, 페이스북, 마이크로소프트, 알파벳(구글 모회사) 등 대표적 기술주가 전부 하락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5.4% 하락했고, 아마존과 페이스북은 각각 4% 이상 떨러졌다. 특히 코로나19 사태로 호황을 누리던 아마존, 페이스북, 줌 등의 주가 하락은 백신 개발 가능성과 함께 조정 받는 모양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