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라이프

디지털 기기, 게임, IT 정책

arrow_downward최신기사

font

[기사AS] 저작권 걱정 없는 무료 글꼴 48종 총정리

이 기사는 올 1월에 쓴 “저작권 문제 없나?”…무료 한글 글꼴 37종 총정리 기사를 판올림한 것입니다. 얼마 전 고무적인 일이 있었습니다. 구글과 어도비가 손잡고 한·중·일 3개국어를 지원하는 오픈소스 글꼴을 만들어 공개했죠. 구글은 '노토 산스 CJK', 어도비는 ‘본고딕’이라고 부르는 이 글꼴 덕분에 쓸만한 글꼴을 찾느라 시간 버리는 일이 퍽 줄었습니다. 한글 무료 글꼴 37종의 사용조건을 갈무리한 기사를 쓴 지 반년이 지났습니다. 그 사이에 ‘본고딕’처럼 훌륭한 무료 글꼴도 여럿 나왔고, '농협희망체'처럼 글꼴 배포처가 더 이상 글꼴을 내주지 않는 경우도 생겼죠. 그래서 기사를 판올림하기로 했습니다. 내친김에 몇 종을 더 찾아봤습니다. 무료 글꼴 48종의 사용 조건을 다시 정리했습니다. 글꼴 사용 조건(라이선스)은 크게 두 갈래로 나뉩니다....

font

“저작권 문제 없나?”…무료 한글 글꼴 37종 총정리

새해 들어 윤디자인이 대한체를 배포했습니다. 또 네이버 '나눔글꼴', 다음 '다음체', 서울시 '서울체' 등 많은 한글 글꼴을 인터넷에서 손쉽게 구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막상 쓰려고 보면 '이 글꼴을 여기 써도 되나’ 의문이 듭니다. 글꼴마다 무료로 쓸 수 있는 조건이 각양각색이기 때문입니다. 무료 한글 글꼴 37종의 사용 조건을 정리했습니다. 개인이나 비영리 단체가 무료 글꼴을 쓰려면? 개인은 거의 모든 무료 글꼴을 비영리 목적으로 맘껏 사용할 수 있습니다. 개인이 아니라 비영리단체라면 조금 따져볼 구석이 있습니다. 인터파크는 '인터파크고딕'을 비영리단체에서 사용하는 것을 금지했습니다. 오로지 개인이 비영리 목적으로 사용하는 것만 허용합니다. 한국지역난방공사 전용 글꼴은 허가를 받으면 비영리단체도 무료로 쓸 수 있습니다. 아시아폰트는 ‘폰트통'이라는 서체 관리 프로그램을 만들었습니다....

OFL

"한글 아름다움 나누는 일, 나눔글꼴"

네이버에 칭찬하고 싶은 게 하나 있다. 주가 고공행진보다 가치 있는 일이다. 바로 나눔글꼴이다. 나눔글꼴은 네이버가 배포하는 무료 한글 글꼴이다. 2008년 '나눔명조'와 '나눔고딕'을 시작으로 개발자를 위한 '나눔고딕코딩', 붓과 펜으로 흘려 쓴 듯한 '나눔손글씨', 인쇄할 때 잉크를 절약하는 '나눔글꼴에코'로 구성됐다. 그리고 2013년 휴대폰 화면에 최적화한 '나눔바른고딕'이 새로 나왔다. 나눔글꼴은 어느새 우리 주변에 퍼졌다. 서울시 지하철 안내판이 나눔글꼴이다. TV 프로그램 자막에 나눔글꼴이 종종 나온다. 과자 봉지 뒷면에 깨알같이 적힌 영양성분이나 제품 정보도 나눔글꼴로 쓰인다. 안드로이드 4.2 기본 글꼴, 우분투 기본 글꼴, 크롬OS 기본 글꼴도 나눔글꼴이다. 블로터닷넷도 기본 글꼴을 나눔글꼴로 정했다. 네이버는 2008년 나눔명조와 나눔고딕을 내놓을 때 지금 상황을 예상했을까. "그땐 제가 주도하지 않았어요. 전...

OFT

네이버, 모바일과 친밀한 '나눔바른고딕' 무료 배포

네이버가 3년 만에 나눔글꼴을 내놨다. PC와 모바일 화면에서 잘 보이는 '나눔바른고딕'이다. 나눔글꼴은 네이버가 한글로 더 많은 걸 나누게 하자는 취지로 만든 무료 글꼴이다. LCD 화면에 최적화한 나눔명조와 나눔고딕으로 시작하여 6가지 글꼴로 구성됐다. 2008년 한글날을 맞아서 나온 나눔명조와 나눔고딕, 2009년 개발자를 위한 나눔고딕 코딩체, 2010년 나눔손글씨, 2011년 인쇄할 때 잉크를 절약하는 나눔글꼴에코이 있다. 그리고 올 한글날을 앞두고 나눔바른고딕이 10월1일 나왔다. 네이버는 나눔바른고딕을 모바일 화면을 고려해 만들었다. 나눔명조와 나눔고딕이 LCD 화면에 맞춰 나왔지만, 화면이 작은 모바일에서 아쉬운 점이 보였던 모양이다. 네이버는 나눔바른고딕을 만들며 글자가 또렷하고 짜임새 있게 보이는 데에 초점을 맞췄다. 글자에서 곡선을 없애고 삐쭉 나온 부분도 깎았다. 화면이 작은 모바일 환경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