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랫폼

저작권과 열린 문화, CCL, 인터넷과 웹서비스

arrow_downward최신기사

내비

맵퍼스, 부산 내 소방차 진입곤란 지역 안내한다

맵퍼스가 부산 내 소방차 진입곤란 지역 안내 서비스를 실시한다. 내비게이션 음성을 통해 소방차가 통행하기 어려운 구간을 운전자들에게 알려 불법주정차를 예방하는 서비스로, 추후 협력을 통해 부산 전역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전자지도 소프트웨어 전문기업 맵퍼스는 5월21일 부산광역시 남부소방서와 업무 협약을 맺고 소방차 진입곤란지역에 대한 내비게이션 안내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소방차 진입곤란지역 안내 서비스는 내비게이션 음성을 통해 소방차가 통행하기 어려운 구간을 운전자들에게 알려 불법 주정차를 예방하고 소방차 통행로를 확보하기 위해 2017년 서울소방본부에 처음 도입됐다. 이후 전북, 광주에 이어 부산 남부소방서에 네 번째로 적용됐다. 부산 남부소방서는 수영구, 남구 등 관할 내 소방차 통행 장애지역 14개소에 대한 현황과 좌표값을 맵퍼스에 제공했다. 맵퍼스는 이 정보를 서비스에 반영했다. 내비게이션...

sk텔레콤

T맵, '그랩' 잡고 동남아 간다

SK텔레콤과 동남아 최대 승차공유 기업 그랩(Grab)이 조인트벤처를 설립하고 동남아시아에서 지도 및 내비게이션 관련 사업을 추진한다. 양사는 1월30일 서울 중구 을지로에 위치한 SK텔레콤 본사에서 SK텔레콤 박정호 사장과 그랩의 앤서니 탄 공동창업자 겸 CEO가 참석한 가운데 조인트벤처 ‘그랩 지오 홀딩스(Grab Geo Holdings)’ 설립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승차공유 기업과 지도 서비스 기업이 조인트벤처를 설립한 사례는 세계적으로 드문 일이다. 싱가포르에 본사를 두게 될 그랩 지오 홀딩스는 그랩의 제럴드 싱 서비스총괄이 CEO를, SK텔레콤의 김재순 내비게이션 개발셀장이 CTO(최고기술경영자)를 맡게 된다. 2012년 설립된 그랩은 싱가포르, 필리핀, 태국 등 8개국 336개 도시에서 택시, 오토바이, 리무진 등을 운영하는 동남아 최대 승차공유서비스 업체다. 현재 모바일 앱 다운로드만 누적 기준 1억3500만건으로,...

T맵

카카오내비, 애플 '카플레이' 지원

카카오내비가 애플 '카플레이'를 지원한다. 카카오모빌리티가 운영하는 카카오내비가 지난 9월15일 애플 카플레이 지원 버전을 앱스토어에 선보였다. 카카오내비는 지난 7월 국내 단독으로 구글 '안드로이드오토'에 탑재된 데 이어 국내 내비게이션 서비스 중 처음으로 애플 카플레이 지원 버전을 출시하게 됐다. 애플 카플레이는 차량에서 아이폰을 활용할 수 있는 플랫폼으로, 운전 상황에서 음성인식 비서 시리를 통해 또는 터치스크린으로 아이폰을 조작할 수 있다. 전화, 문자, 음악 감상 등 다양한 기능을 사용할 수 있고 지도 앱과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연결해 길안내도 해준다. 그러나 국내 서드파티 내비게이션 앱을 지원하지 않는다는 점이 단점으로 지적돼 왔다. 카카오내비는 9월14일 애플이 'iOS12' 정식 출시를 앞두고 최종버전(GM)을 배포하자 곧바로 카카오내비 카플레이 지원 버전을 앱스토어에 배포했다. 애플 카플레이에...

내비게이션

카카오내비, 설 연휴 예측 교통정보 공개

어느새 명절 연휴가 다가왔다. 연휴를 맞아 먼 길을 떠나야 하는 사람이라면 슬슬 마음의 준비를 할 때다. 귀성길을 위한 눈치싸움이 곧 시작될 것이기 때문이다. 카카오모빌리티가 설 연휴 기간을 대비한 빅데이터 기반 교통 정보를 공개했다. 카카오모빌리티는 2월12일 카카오 내비가 분석한 '14~18일까지의 교통 상황'을 예측해 공개했다. 2014년부터 지난해 추석까지 4년 간의 명절 연휴 내비게이션 빅데이터를 분석한 결과를 토대로 예상한 내용이다. 카카오내비에 따르면 올해 설 연휴 귀성길은 14일 저녁 또는 15일 저녁 이후에 출발하면 좋을 것으로 보인다. 귀경길은 17일 밤이나 18일 아침에 출발하는 것이 상대적으로 소통이 양호할 것으로 예상된다. 설 당일인 16일은 귀성·귀경길 양 방향 모두 정체가 극에 달할 것으로 분석됐다. 부산 가는 귀성길,...

내비게이션

네이버랩스,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기기 '어웨이' 출시

네이버랩스가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기기 '어웨이(AWAY)'를 2월6일부터 일반 사용자에게 판매한다. 어웨이는 네이버의 기술연구개발 법인 네이버랩스가 개발한 통합 인포테인먼트 플랫폼이다. 내비게이션은 물론 미디어 서비스, 다양한 생활정보 서비스 등을 이용할 수 있는 개방형 플랫폼이다. 어웨이는 지난해 8월 처음 선보여 그동안 차량공유 서비스 '그린카'에서만 이용할 수 있었다. 어웨이는 카블릿 홈페이지에서 2월6일부터 300대 한정 예약판매를 실시한다. 3월15일부터는 카블릿 홈페이지 외에도 전국 카숍 및 자동차용품점, e쇼핑몰 등을 통해 누구나 구매해 사용할 수 있다. 어웨이 일반 사용자용 기본형의 권장소비자가격은 37만1천원이다. 인포테인먼트 기능을 쓰기 위해서는 이동통신 데이터 요금제를 이용해야 한다. 어웨이는 운전자의 안전을 고려한 이용자화면(UI)과 네이버와 연계된 방대한 지역정보, 음성인식으로 목적지 검색이 가능한 전용 내비게이션, 네이버뮤직, 오디오클립 등...

ai

‘T맵’ 5.0 판올림…돌발상황도 실시간 안내

SK텔레콤의 모바일 내비게이션 서비스 ‘T맵’이 5.0버전으로 판올림했다. 이번 버전의 가장 큰 변화는 ‘돌발상황 실시간 안내’다. T맵은 국토교통부, 경찰청, tbs교통방송과 함께 도로 위 돌발상황에 대한 실시간 정보를 T맵을 통해 제공한다. 실시간 교통사고 정보, 행사나 공사 등으로 인해 예고없이 발생하게 된 교통통제 같은 정보를 T맵 주행지도 위에 표시해주는 식이다. 이용자 조작화면(UI)도 편의성을 높였다. 목적지와 관련 정보를 기존보다 더욱 빠르게 조회·설정할 수 있게 했고, 자주 쓰는 메뉴를 더욱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메인 화면 디자인을 개선했다. 특히 운전자가 가장 즐겨 방문하는 3개 목적지까지의 소요시간을 메인화면에 표시하고, 주행 전 설정하거나 확인이 필요한 소리메뉴와 주변 주유소 확인 메뉴를 상단에 표기해준다. 고속도로 주행 화면도 개선됐다. 이전...

sk텔레콤

네이버지도·카카오내비·T맵…당신의 고향길 길라잡이는?

즐거운 명절 추석이 하루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고향에 어떻게 내려갈지 마음은 정하셨나요? 스마트폰으로 이용할 수 있는 무료 내비게이션 서비스 중 무엇을 이용하면, 조금 더 빨리 고향에 갈 수 있을지 블로터에서 자동차로 고향을 찾는 분들을 위해 비교해봤습니다. 네이버는 ‘네이버 지도-내비게이션’을, 카카오는 ‘카카오내비’, SK텔레콤은 ‘T맵’을 제공합니다. 각 서비스는 이용 요금은 무료지만 데이터 사용 요금은 내야 합니다. 길 안내를 위한 길 정보 및 지도 데이터 수집 방법 네이버 지도-내비게이션 신규도로, 매장변경, 건물신축 등 지속해서 변화하는 상황에 맞춰 가장 최신의 정보를 제공. 이용자들이 편리하게 지역 정보, 지도 서비스를 활용할 수 있게 하려고 지속적인 업데이트를 진행하고 있다. 업데이트는 상시로 이뤄진다. 카카오내비 이용자의 GPS를 정보를 이용해 1분...

skt

‘T맵’, 이젠 누구나 무료

SK텔레콤 ’T맵’이 7월19일 전면 무료화됐다. T맵은 전체 가입자 1800만명, 주말 하루 평균 이용자 220만명에 이르는 국내 1위 모바일 내비게이션 서비스다. SKT는 지금까지 자사 고객만 대상으로 T맵을 무료로 서비스했다. KT나 LGU+, 알뜰폰 이용자는 T맵을 쓰려면 월 4천원의 이용료를 따로 내야 했다. SKT는 이를 바꿔 통신사에 상관없이 누구에게나 T맵을 무료로 제공하겠다고 지난 5일 밝혔다. T맵 가입자 기반을 확대해 사물인터넷(IoT) 플랫폼과 생활 가전, 커넥티드 카 등 미래 성장동력 사업으로 진출하기 위한 결정이라고 SKT는 밝혔다. 19일 0시부터 T맵은 통신사에 관계없이 무료로 쓸 수 있게 됐다. 기존 T맵을 쓰던 KT나 LGU+ 시용자는 새로운 무료 T맵 앱을 내려받아야 한다. 앱스토어와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내려받으면 된다. 기존 버전...

skt

‘T맵’, 누구나 무료로 쓴다

SK텔레콤이 내비게이션 서비스 ‘T맵’을 누구나 무료로 쓸 수 있게 개방한다. SKT는 오는 7월19일부터 T맵을 전면 무료화한다고 5일 밝혔다. T맵은 월평균 이용자가 800만명, 주말 기준 하루 이용자가 220만명에 이르는 국내 1위 모바일 내비게이션 서비스다. 실시간 교통 상황을 반영한 정확하고 빠른 길안내로 14년 동안 이용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SKT는 지금까지 SKT LTE 요금제 가입자 등을 대상으로만 T맵을 무료로 제공하고, 다른 통신사 이용자에겐 월 4천원(부가세 별도)씩 요금을 받아왔다. 자사 고객에게만 T맵을 무료로 제공하는 정책은 SKT의 차별화된 마케팅 전략이기도 했다. 하지만 이번 정책 변경으로 전국 2370만명에 이르는 KT·LGU+·알뜰폰 고객도 T맵을 이용료 없이 쓸 수 있게 됐다. SKT는 T맵을 무료로 제공하기로 한 데 대해 “T맵의...

내비게이션

네이버 지도를 내비게이션으로

네이버 지도 앱에 내비게이션 기능이 들어간다. 가입 통신사와 상관없이 사용할 수 있다. 네이버는 사업을 개척하기 보다는 후발주자로 따라 들어가서 포털의 영향력으로 시장을 장악하곤 한다. 티맵이나 김기사가 스마트폰 내비게이션 시장을 먼저 선점했지만, 선점 여부는 중요한 게 아닐지도 모른다. 내비게이션 생산업체 '아이나비' 홍보 관계자는 "이미 티맵, 김기사 등의 스마트폰 내비게이션 서비스가 있었고, 이 때문에 거치형 내비게이션은 영향을 받긴 했다"라며 "하지만 요즘엔 매립형 내비게이션이 추세고, 매립형은 스마트폰이 제공하지 못하는 경험을 줄 수 있기 때문에 큰 걱정은 없다"라고 밝혔다. 네이버는 추후 내비게이션에 음성검색, 주변검색 뿐 아니라, 차량 단말기와 미러링을 지원할 예정이다. 아직은 안드로이드 버전만 지원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