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arrow_downward최신기사

3N

게임업계 3N 3분기 실적, '좋은 놈 나쁜 놈 이상한 놈'

게임업계 '3N'의 3분기 실적 발표가 끝났다. 제각기 받아든 성적표는 모두 다르다. 넷마블은 시장의 예상을 깨고 좋은 성적을 거뒀으며, 넥슨은 매출 부분에서 저조한 성과를 냈다. 매출 일등 공신인 '던전앤파이터'가 중국 시장에서 힘이 빠진 탓이다. 엔씨소프트는 장기간 신작 부재에도 불구하고 비교적 선방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3분기 실적 '놈놈놈' 넷마블은 실적 반등에 성공했다. 넷마블은 3분기 매출 6199억원, 영업이익 844억원을 기록했다.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7.9%, 전분기보다 17.8% 늘었다. 영업이익은 전년동기대비 25.4%, 전분기 대비 154.2% 증가했다. 매출은 2017년 1분기 이래 분기 최대 실적, 영업이익은 2017년 4분기 이래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시장의 기대치를 상회하는 결과다. 넷마블은 2분기 흥행 신작들의 국내외 실적 온기 반영으로 매출과 영업이익...

A3

넷마블, 3분기 실적 반등..."다작보다는 퀄리티에 힘쓰겠다"

넷마블이 3분기 실적 반등에 성공했다. 넷마블은 3분기 매출 6199억원, 영업이익 844억원을 기록했다고 11월12일 밝혔다. 기대보다 저조한 성적을 거뒀던 2분기와 비교해 양호한 성적표를 받아들었다. 시장의 기대치를 상회하는 결과다. 이날 권영식 넷마블 대표는 실적발표 컨퍼런스콜을 통해 앞으로 다작보다는 퀄리티에 집중한 게임을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2분기 온기 반영돼 '턴어라운드'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7.9%, 전분기보다 17.8% 늘었다.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25.4%, 전분기 대비 154.2% 증가했다. 매출은 2017년 1분기 이래 분기 최대 실적, 영업이익은 2017년 4분기 이래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넷마블은 2분기 흥행 신작들의 국내외 실적 온기 반영으로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큰 폭으로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넷마블은 지난달 초 이례적으로 잠정실적을 발표한 바...

구독경제

넷마블, "웅진코웨이로 구독경제·스마트홈 시장 잡겠다"

'구독경제'와 '스마트홈'. 넷마블이 밝힌 웅진코웨이 인수 배경이다. 넷마블은 웅진코웨이 지분매각 본입찰에 참여해 지분인수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고 10월14일 밝혔다. 넷마블은 웅진코웨이의 지분 25.08% 확보할 경우 1대 주주로 경영권을 행사하게 된다. 이날 넷마블은 컨퍼런스콜을 열고 해당 내용에 대한 설명 및 질의응답을 진행했다. 서장원 넷마블 부사장은 컨퍼런스콜을 통해 "코웨이는 정수기, 청정기, 매트리스 등 실물 구독경제 1위 기업"이라며 "인공지능(AI), 빅데이터, 클라우드 등 넷마블의 기술력과 결합해 스마트홈 시장으로 확장 가능한 잠재력을 보유하고 있다"라고 코웨이 인수 배경에 관해 설명했다. 넷마블은 웅진코웨이의 렌털 사업이 기술과 결합해 실물 구독경제 시장으로 이어질 것으로 내다봤다. 글로벌 구독경제 시장 규모가 2020년까지 약 5300억달러(약 600조원)에 달할 것으로 전망하며, 국내 개인 및 가정용품 렌털...

넷마블

넷마블 자회사 카밤, '마블' 소재 모바일 액션 RPG 공개

'마블' 슈퍼 히어로들이 등장하는 모바일 액션 RPG가 개발된다. 넷마블은 북미 자회사 카밤이 마블 엔터테인먼트와 협업해 실시간 모바일 액션 RPG '마블 렐름 오브 챔피언스'를 개발한다고 10월4일 밝혔다. '마블 렐름 오브 챔피언스'는 진영 개념을 도입해 이용자들이 팀을 이뤄 전투를 펼치는 형태로 구성됐다. 이용자들은 서로 팀을 이뤄 다른 진영의 이용자들과 실시간으로 전투를 치르며, 게임 속 대규모 전쟁을 경험하게 된다. 이번 게임의 배경은 기존 마블 세계관을 바탕으로 이용자가 스페이스 타임 배리어(Space-Time Barrier) 너머의 금지된 행성 배틀월드로 소환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마에스트로'의 죽음으로 평화가 깨진 세계에 '아이언맨'의 하우스 오브 아이언, '스파이더맨'의 스파이더 길드, '캡틴 아메리카'의 패트리어트 개리슨, '엑스맨'의 피라미드 엑스 등 하우스라 불리는 다양한 진영이...

3N

분 단위 업무시간 측정...게임 업계 포괄임금제 폐지 이후

게임 업계 '3N'이 포괄임금제를 폐지하면서 촘촘한 업무시간 관리 시스템을 도입하고 있다. 5분 혹은 15분 이상 업무 공간에서 자리를 비우면 노동시간에서 제외하는 식이다. 업계에서는 장시간 노동의 원인으로 지적받아온 포괄임금제 폐지를 반기는 분위기지만, 노동시간을 분 단위로 쪼개서 관리하는 시스템에 대해서는 엇갈린 반응이 나오고 있다. 해당 시스템에 따르면 흡연을 하거나 커피를 사러 가는 시간도 일하지 않은 시간으로 기록된다. 흡연과 커피를 마시는 시간도 노동시간에 포함된다는 고용노동부의 지침과 어긋나는 부분이다. 넥슨은 지난 8월, 넷마블과 엔씨소프트는 10월부터 포괄임금제를 잇달아 폐지했다. 포괄임금제는 연장·야간근로 등 시간 외 근로 등에 대한 수당을 급여에 포함시켜 일괄 지급하는 임금 제도다. 그동안 게임 업계는 포괄임금제가 시간 외 근로가 많아도 고정적인 급여를 지급한...

BTS

넷마블스토어, ‘BTS월드’ 2차 컬렉션 상품 27일 출시

넷마블은 자사의 캐릭터 매장 ‘넷마블스토어’에서 ‘BTS월드’의 2차 컬렉션 상품을 9월27일 판매한다고 23일 밝혔다. ‘BTS월드’는 이용자가 직접 매니저가 돼 방탄소년단을 글로벌 아티스트로 성장시키는 게임이다. 출시 전부터 BTS IP(지식재산권)을 활용한 게임으로 기대를 모았다. ‘BTS월드’ 컬렉션 상품은 이를 다시 오프라인으로 끌고 온 것으로 넷마블의 IP 사업에 긍정적인 영향을 끼칠 것으로 보인다. 이번에 선보이는 ‘BTS월드’ 2차 컬렉션 상품은 뱃지플래그, 매니저 카드 세트, ID 마그넷, 고속 무선 충전 거치대, 아크릴 키링 등 총 5종이다. 이번 ‘BTS월드’ 상품은 9월23일 오전 10시 30분부터 넷마블스토어 오프라인 매장(현대백화점 신촌점 지하 2층 팝스트리트) 및 온라인 몰(www.netmarblestore.com)에서 판매된다. 또 ‘BTS월드’의 1차 컬렉션 상품(스마트폰 미러 그립톡, 스트랩 키링, 아크릴 키링)도 함께 구매할...

공채

넷마블, 2019년 하반기 신입 공채 시작

넷마블이 2019년 하반기 신입 공채 모집을 시작한다고 9월2일 밝혔다. 이번 신입 공채는 넷마블을 비롯해 '리니지2 레볼루션', '더 킹 오브 파이터즈 올스타' 등을 개발한 넷마블네오, '쿵야 캐치마인드', '모두의 마블'을 개발한 넷마블엔투, '마구마구'를 개발한 넷마블앤파크, '세븐나이츠'를 개발한 넷마블넥서스 등 총 5개사가 진행한다. 넷마블은 이번 공채를 통해 사업, 마케팅, 사업지원, 퍼블리싱개발, 게임개발, 경영지원 등 다양한 직군에서 인재를 모집한다. 지원 자격은 2020년 1월 입사 가능한 졸업자 및 2020년도 2월 졸업 예정자를 대상으로 한다. 이번 공채 규모는 지난해와 비슷한 수준으로 약 60-70명 수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전형 절차는 '서류-필기전형-1차 면접-2차 면접-입사' 순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서류 접수는 9월2일부터 23일 17시까지 진행되며, 넷마블컴퍼니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지원할...

고용 창출

애플, "한국 일자리 32만5천개 창출...경제성장 기여 자부심 느껴"

애플이 한국에서 32만5천개의 일자리를 창출했다고 주장했다. 또 한국 지사에 직접 고용한 인원은 500명이라고 밝혔다. 애플이 한국 지사 고용 인원을 밝힌 것은 국내 진출 20여 년 만에 처음이다. 애플은 한국 시장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국내 기업들과의 협력 활동을 설명하기 위해 이 같은 수치들을 공개한 것으로 보인다. 애플은 8월19일 애플코리아 공식 홈페이지에 일자리 창출 페이지(www.apple.com/kr/job-creation)를 별도로 마련하고 자사의 국내 고용 창출 활동에 대해 설명했다. "32만5천개 일자리 창출, 500명 직접 고용" 애플은 "20년 넘게 대한민국에서 사업을 운영해왔으며, 이 땅의 경제 성장에 기여해온 것에 대해 큰 자부심을 느낀다"라며 "2008년 앱스토어를 처음 선보인 이래, 대한민국에서만 20만여 개의 관련 일자리가 창출됐고 국내 창업자 및 개발자들이 앱스토어를 통해...

BTS월드

게임업계 3N, 2분기 예상된 부진 속 엇갈린 희비

게임업계 '3N'의 2분기 성적표가 모두 공개됐다. 신작 부재와 대내외 악재 속 저조한 실적이 예상된 가운데 엔씨소프트와 넥슨은 비교적 선방한 반면, 넷마블은 'BTS 월드' 등 신작 출시에도 기대 이하의 성적을 거둔 것으로 평가받는다. 예상된 부진, 엇갈린 희비 넷마블은 8월12일 올해 2분기 연결기준 실적을 발표했다. 연결기준 매출은 5262억원, 영업이익 332억원, 순이익 380억원을 기록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각각 5.1%, 46.6%, 42.7% 감소한 수치다. 28% 수준의 영업이익 감소를 예상한 시장 전망치보다 낮은 수준이다. 상반기 기준으로는 매출 1조38억원, 영업이익 671억원을 기록했다. 지난해 상반기와 비교했을 때 매출은 0.44% 감소해 비슷한 수준을 유지했지만, 영업이익은 절반 이하(-50.8%)로 뚝 떨어졌다. 넷마블은 2분기 '더 킹 오브 파이터즈 올스타', '일곱 개의...

넷마블

넷마블, 모바일 그림퀴즈게임 '쿵야 캐치마인드' 출시

넷마블은 모바일 그림 퀴즈게임 '쿵야 캐치마인드'를 8월8일 국내 정식 출시했다. '쿵야 캐치마인드'는 지난 2002년 출시돼 약 600만명의 이용자를 끌어모은 PC 온라인 게임 '캐치마인드'의 모바일 버전이다. 특정 제시어를 보고 그린 그림을 다른 이용자들이 맞히는 게임의 기본 얼개는 갖지만, 위치 기반 기술을 활용해 내 주변 이용자들과 함께 게임을 즐길 수 있는 점이 큰 특징이다. 쿵야 캐치마인드는 ▲쿵야(NPC)가 그림 문제를 내고 맞히는 '쿵야퀴즈' ▲내 주변에 있는 이용자가 낸 그림 퀴즈를 맞히는 '이용자퀴즈' ▲동시간 대 접속한 다른 이용자가 낸 퀴즈를 맞히는 '종이비행기퀴즈' 등 다양한 그림 퀴즈 모드를 제공한다. 또 실시간 멀티 모드를 갖췄다. 다수 이용자에게 문제를 내는 '모두의 퀴즈방', 내 위치 기반 주변 사람들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