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라이프

디지털 기기, 게임, IT 정책

arrow_downward최신기사

bmw

"독일차 3사, 노키아 지도 인수 마무리 단계"

노키아가 결국 독일 완성차 3사에 지도를 넘길 것으로 보인다. <월스트리트저널>은 아우디, BMW, 다임러(벤츠)가 27억달러, 우리돈으로 약 3조1천억원에 노키아 지도 서비스 ‘히어’를 인수하는 결정을 내리기 직전이라고 보도했다. 아직 확정은 아닌 만큼 노키아나 독일차 3사도 협상 내용을 공식적으로 밝히지는 않았다. 며칠 안에 공개적으로 발표할 것이라는 것 정도만 알려져 있다. 하지만 결정은 마쳤고, 실제 계약을 눈 앞에 두고 있는 단계인 것으로 <월스트리트저널>은 보도했다. 놀라운 결과는 아니다. 노키아가 지도 사업을 매각할 의사를 비친 뒤에 바이두, 텐센트 같은 중국 기업들이 적극적으로 달려들었고, 컨소시엄에 우버나 마이크로소프트도 이름을 오르내렸다. 특히 사업을 빠르게 확대시키고 있는 우버는 구글 지도를 대신할 자체 지도가 필요했고, 중국 기업들의 의지와 함께 꽤 적극적으로...

노키아

매물로 나온 노키아 지도, 몸값은 천정부지

노키아의 디지털 지도 서비스 ‘히어’가 시장에 나왔다는 이야기는 더 이상 새롭지 않다. 다만 누가 그 지도 서비스를 가져갈 것이냐에 대한 추측과 전망은 계속해서 이어지고 있다. <블룸버그비즈니스>는 히어 지도의 새 주인이 독일 자동차 회사가 될 가능성이 높다고 전했다. 블룸버그는 아우디, BMW, 그리고 벤츠 브랜드를 갖고 있는 다임러 등 3사가 노키아 지도의 새 주인으로 기울고 있다고 전했다. 하지만 블룸버그는 노키아가 매각 가격을 높게 잡고 있어서 자동차 회사들이 제시하는 가격과 차이가 있다는 점을 들어 다른 기업이 참여할 여지도 남아 있다고 전했다. 노키아의 지도를 원하는 기업은 꽤 많다. 특히 독일의 대표 자동차 3사는 세계적으로 차량을 판매하기 때문에 각 국가의 지도를 각각 계약하는 것보다 한번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