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사이어티

사람들

arrow_downward최신기사

MapR

맵알, “하둡으로 규모·확장성 한꺼번에 잡자”

‘스키마에서 벗어나 더 많은 데이터를 빨리 처리하자.’ 최근 맵알테크놀로지가 집중하는 기술 방향이다. 하둡 기술이 점점 세분화되면서 기술 경쟁도 가속화되고 있다. 특히 최근 SQL을 하둡에서 쓰기 위한 ‘SQL온하둡’ 기술을 여러 빅데이터 업체나 오픈소스 커뮤니티가 내놓고 있다. 맵알도 최근 ‘아파치 드릴’이라는 오픈소스 기술을 내놓고 입지를 확장하고 있다. 맵알은 2014년 초 한국지사를 설립하고, 한국 고객을 잡기 위한 여러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하둡은 오픈소스로 공개된 만큼 누구나 자체 개발 및 이용할 수 있지만, 맵알은 이를 기업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안정성을 보강해 제공하고 있다. 실제로 하둡 내부 구조가 복잡해, 자체 개발하기보다 맵알 같은 외부 전문 업체 기술력을 빌리는 업체들이 여럿 있다. 국내에선 전자회사, 보험회사, 연구소...

드릴

"하둡, 값싸고 활용도 높으니 찾을 수 밖에"

요새 빅데이터 관련 제품을 살펴보면 '하둡'이란 단어가 빠지지 않는다. 마치 하둡이 모든 빅데이터를 다룰 수 있는 마법의 가루라도 된 듯하다. 테라데이타의 'SQL-H'부터 EMC의 '피보탈HD', 마이크로소프트의 'HD인사이트까지', 아파치 하둡의 매력은 무엇이기에 데이터베이스(DB) 업체와 데이터웨어하우스(DW) 업체를 사로잡은 것일까. 대용량 데이터 처리에는 고도 병렬처리(MPP)법도 존재한다. 그런데 왜 하둡의 인기만 유독 높은 것일까. 이에 대해 제프 마크헴 호튼웍스 아태지역 기술 총괄 디렉터가 단순하면서 명쾌한 답을 내놨다. 상대적으로 아주 저렴하다못해 무료인 가격이 하둡의 인기 요인이다. "하둡은 오픈소스입니다. 무료로 내려받아 사용할 수 있다는 뜻이지요. 진입장벽이 낮기 때문에 하둡이 빅데이터 처리에 있어 인기가 유독 높은 겁니다. 하둡 역시 MPP와 비슷한 처리 방식을 가지고 있습니다. 대용량 데이터를 분산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