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라이프

디지털 기기, 게임, IT 정책

arrow_downward최신기사

5G 로밍

LGU+, 중국서 5G 로밍 서비스 제공한다

LG유플러스가 중국에서 5G 로밍 서비스를 제공한다. 지난 7월 핀란드에 이어 두 번째다. 해외에서도 5G 상용화가 진행되면서 이에 맞춰 국내와 해외 이동통신사 간 5G 로밍 서비스도 확대되고 있는 모습이다. LGU+는 중국 이동통신사 차이나유니콤과 제휴를 맺고 5G 로밍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9월16일 밝혔다. 16일부터 시범 운영을 거쳐 차이나유니콤의 공식 5G 상용화 시점인 9월 말에 맞춰 정식 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다. 차이나유니콤은 3억200만명의 가입자를 보유한 중국 3대 통신사 중 하나다. 지난 5월 베이징, 상하이, 광저우 등 주요 7개 도시에서 5G 서비스를 시작했으며, 8월부터는 1만7천개의 기지국을 기반으로 주요 40개 도시에서 5G 시범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LGU+와 차이나유니콤은 지난 4월 5G 로밍 연동에 대해 협의하고 6월부터 중국...

LG U+

LG U+, 데이터•음성 혜택 강화한 로밍 요금제 2종 출시

LG유플러스가 로밍 데이터와 음성 혜택을 강화한 요금제 2종을 선보인다. LG유플러스는 4월30일부터 1020세대를 위한 ‘맘편한 데이터팩 청춘두배’와 시니어층을 위한 ‘맘편한 데이터팩 시니어통화+’를 출시한다. ‘맘편한 데이터팩’은 고객이 정액요금을 지불하고 일정 기간 동안 정해진 데이터를 사용할 수 있는 기간 정액 요금제로, 3일·5일·7일·10일·20일 총 5종으로 구성돼 있다. 해외 체류 일정에 맞춰 원하는 이용기간을 자유롭게 선택하면 된다. 이번에 선보이는 ‘맘편한 데이터팩 청춘두배’는 만 10세~29세 이용자를 대상으로 하고 있다. 기존 5종 요금제의 데이터 제공량을 2배로 대폭 늘렸다. 이에 따라 ▲3일 기존 2GB에서 4GB로, ▲5일 3GB에서 6GB, ▲7일 3.5GB에서 7GB, ▲10일 4GB에서 8GB, ▲20일 4.5GB에서 9GB로 확대된다. 음성수신은 무제한 무료다. 음성발신이 필요한 경우 대용량 데이터로 보이스톡(mVoIP)을 이용할...

baro 요금제

SKT, 로밍 요금제 ‘baro’ 요금제 하나로 통합

SK텔레콤이 ‘baro(바로)’ 브랜드를 기반으로 로밍 요금제를 확 바꾼다. 고객들이 여행 기간과 데이터 용량만으로 간편하게 요금제를 선택할 수 있도록 지역별 로밍 요금제를 하나로 통합했다. SK텔레콤은 100여개 국에서 데이터와 통화를 이용할 수 있는 'baro 요금제'를 4월2일 출시했다. 국가 별로 다른 로밍 요금제에 혼선을 느끼는 고객이나 다양한 국가와 지역을 여행하는 고객들은 baro요금제에 가입하면, 어디서나 부담없이 로밍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요금제 대상 국가는 로밍 이용고객이 97% 이상이 찾는 아시아, 미주, 유럽, 호주, 뉴질랜드 등 98개국이다. 유영상 SK텔레콤 MNO사업부장은 "고객들이 해외 로밍은 baro 하나면 충분하다고 느낄 수 있도록 이번에 요금제 개편 및 baro 통화 무료 체험 프로모션을 준비했다"라며 "향후에도 SK텔레콤은 이러한 고객가치혁신을 지속적으로 실천해...

LGu+

LGU+, 중·일 무제한 로밍 요금 출시…하루 1만4300원

LG유플러스가 중국과 일본에서 무제한 로밍 요금제를 내놓았다. 해당 국가에서 하루 1만4300원에 LTE급 속도로 데이터와 음성통화를 제한 없이 쓸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중일 음성 데이터 걱정 없는 로밍' 요금제를 출시한다고 1월28일 밝혔다. 이번 요금제는 한국인이 가장 많이 방문하는 중국과 일본 전용으로 마련됐다. LG유플러스는 지난해 데이터 무제한 로밍 요금제, 로밍 음성 수신료 무료화 등을 잇따라 내놓았다. 이번 요금제 가격은 기존 LTE 데이터 무제한 요금제에 1천원을 더한 1만4300원(부가세 포함)이다. LG유플러스는 해외여행 중에 부모님이나 가족들에게 안부 전화를 하거나, 한국에 위치한 사무실로 업무 관련 전화를 해야 할 일이 많은 자영업자나 출장자들에게 최적의 서비스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시영 LG유플러스 MVNO/해외서비스담당은 "지난 10월부터 제공하는 음성 수신...

LG유플러스

LGU+ "해외서 받는 전화, 무료"

LG유플러스가 국내 최초로 해외 로밍 서비스 음성 수신료를 받지 않겠다고 발표했다. LG유플러스 사용자는 통화 시간, 횟수 등 조건 없이 무제한 무료로 해외에서 전화를 받을 수 있다. 기존 데이터 로밍 서비스의 경우 ‘보이스톡(mVoIP)’을 통한 발신 통화가 비교적 자유로웠지만, 상대방이 전화를 걸어올 때는 불가피하게 로밍 음성 수신료를 내야 했다. LG유플러스 김시영 품질/해외서비스 담당은 “지난해 LG유플러스의 1인당 로밍 데이터 사용량은 전년대비 28% 늘어난데 비해 같은 기간 음성통화 사용량은 23% 감소했다. 비용에 대한 고객들의 부담감이 로밍 통화 이용률 저하로 나타난 것”이라며 “이번 음성 수신 무료 요금제를 통해 앞으로 해외에서도 고객들이 음성 서비스를 마음껏 이용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LG유플러스는 10월1일부터 ‘속도·용량 걱정 없는...

skt

SKT, "괌·사이판 가도 국내서 쓰던 데이터 요금제 그대로"

괌·사이판에 여행 가서도 국내 요금제 데이터를 그대로 쓸 수 있는 서비스가 나왔다. SK텔레콤은 9월12일 기자간담회를 열고 괌·사이판 전용 서비스 ‘T괌·사이판패스’를 19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T괌·사이판패스는 SK텔레콤이 약정제도, 로밍, 멤버십, 스마트폰 렌탈, T플랜, 1020 컬처브랜드 0(영)에 이어 7번째 고객가치혁신으로 내건 서비스다. T괌·사이판패스는 괌·사이판에서 국내 요금 수준으로 데이터, 음성을 이용하고 멤버십 할인도 받을 수 있는 서비스다. 현지에서 데이터, 문자만 이용하면 별도 로밍 요금을 내지 않아도 된다. 별도 신청을 하지 않아도 해당 지역에 가면 자동 적용된다. 국내 요금제 그대로 올해 초 SK텔레콤이 선보인 ‘T로밍 아시아패스’는 괌·사이판을 포함한 아시아 27개국에서, 5일 동안 LTE·3G 데이터 2GB(소진 시 속도제어)를 2만5천원에 쓸 수 있었다. 이런 별도의 로밍 요금제로 추가 요금을...

데이터로밍

[카드] 내 여행에 딱 맞는 데이터 로밍은?

여름은 바야흐로 여행의 계절! 스트레스받던 모든 일을 떨쳐버리고 휴가를 가자! 비행기 표도 끊었고 숙소도 예약했고 짐은 출발 하루 이틀 전에 싸면 되고. 아 근데 지도도 봐야 하고 한국에 있는 사람들한테 연락도 해야 하는데... SNS에 자랑도 하고 싶어. 그래! 데이터 로밍을 해야겠다. (...) 뭐? 로밍이 하나가 아니야? 통신사 로밍, 포켓 와이파이, 선불유심...? 나한테 딱 맞는 건 뭐지 (@_@) 데이터 로밍 알아보다 혼란에 빠진 당신에게!!! 친절한 블로터가 당신에게 맞는 최적의 데이터 로밍을 키워드로 알려드립니다! :)

sk텔레콤

바뀌는 통신사 '무제한·약정폐지·로밍제휴'

SK텔레콤이 망내 무제한 통화 서비스를 꺼내놓았다. 문자메시지도 무제한 무료다. 파격적인 조건이다. 따져보면 통신사들이 휴대폰이나 문자메시지를 통한 전통적인 수익 구조 대신 다른 방향을 찾고 있다고 볼 수 있다. 새로운 서비스와 요금 구조 개선, 그리고 제휴를 통한 비용 절감이 요즘 통신사들의 숙제다. 가입자 당 수익을 늘리는 데 슬슬 한계가 오고 있기 때문이다. 통화 무제한은 이미 일부 국가에서는 흔한 일이다. 미국은 이미 국내 통화 무제한 요금제가 일반화돼 있고, MVNO나 선불 유심으로도 통화와 문자메시지를 무제한 쓸 수 있는 상품들이 대중화돼 있다. 미국 T모바일은 보조금과 약정을 뺀 요금제를 내놓는다. LTE와 아이폰을 처음 출시하면서 함께 내놓는 정책 변화인데, 요금을 약간 올리는 대신 약정기간 없이 요금을 이용할...

kt

LGU+·SKT, 데이터로밍 확대 '장군, 멍군'

"장군", "멍군". 최근 이동통신사들의 정책 전쟁을 보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말이다. 2월4일 오전 LG유플러스는 해외에서 하루 1만원에 데이터 로밍을 무제한으로 쓸 수 있는 국가를 85개 나라로 늘렸다고 밝혔다. 사실 LG유플러스에게 로밍은 아킬레스건같은 존재였다. 세계적으로 잘 쓰지 않는 주파수의 CDMA는 로밍에 취약했기 때문이다. 반면 LTE를 쓰면서 한결 나아졌다. 국내에서는 여전히 CDMA로 통화하지만 LTE 모뎀이 WCDMA 통신을 겸할 수 있기에 해외에서는 WCDMA, 혹은 GSM으로도 전화통화와 데이터망을 쓸 수 있다. 그간 LG유플러스는 로밍과 관련해 사업을 키우지 못했기 때문에 LTE서비스를 시작한 지난해에도 썩 많은 국가에서 쓸 수는 없었다. 특히 해외 여행의 필수품처럼 되어 버린 데이터 무제한 로밍은 22개 나라에서만 됐다. 2월4일부터 여기에 63개국을 더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