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SSG닷컴

명품 가구부터 리빙·인테리어 제품까지…'집콕족' 상품이 뜬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재확산에 따른 장기화로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늘어난 가운데, 가구와 가전 등 리빙용품 관련 상품 매출이 온·오프라인 모두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통계청은 올 2분기 온라인 쇼핑 거래액이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15.2% 증가한 37조 4617억원으로 나타났으며 가구 상품군은 지난해와 비교해 44.5% 증가했다고 밝혔다. 백화점 등 오프라인 매출 또한 크게 늘었다. 롯데백화점의 경우 최근 3개월간 가전 28%, 가구 21%, 식기/홈데코 7% 신장률을 기록했으며 신세계백화점은 1월부터 8월까지 가구 매출이 41.7%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현대백화점은 11.4% 늘었다. 이에 업계는 해외 유명 가구 브랜드 매장 및 팝업 스토어를 속속 열고 있으며 대규모 할인 행사전을 개최하고 있다. 소파 세트만 7000만원대…고급 가구로 '명품족 잡아라'...

3대 백화점

'휴~' 매장 직원들 한숨소리만…텅 빈 '백화점'

대한민국 대표 백화점도 '코로나 쇼크'를 피하지 못했다. 아니, 정확히 말해서 직격탄을 맞았다. 2일 방문한 서울 도심가에 위치한 현대·롯데·신세계 백화점에는 식품관부터 의류관까지 방문객보다 매장 직원이 더 많은, 진귀하다면 진귀한 풍경을 이뤘다. 현대백화점 식품관에 입점한 팝업스토어의 직원은 "매장을 오가는 인원 자체가 줄었다"며 "지난달 초 팝업 스토어를 열었을 때보다 매출이 절반 가까이 떨어졌다. 말 그대로 '반 토막'이 났다"라고 한숨을 내쉬었다. 신세계백화점도 상황은 비슷했다. 평상시라면 가을 신상품을 찾는 소비자들로 붐벼야 할 의류코너에는 매장 직원들만이 하릴없이 공백을 메우고 있었다. 잠시 코너에 서서 오가는 방문객들 수를 세다가 그만뒀다. 6명까지 세어본 후 수 분간 움직임이 없어 혼자 서 있는 것도 어쩐지 뻘쭘해 자리를 빠져나갔다. 이날 방문한 신세계백화점은...

롯데마트

롯데백화점·마트 방역 강화…"모든 이용자 출입 명부 작성"

30일부터 내달 6일까지 사회적 거리 두기 2.5단계가 시행되면서 롯데쇼핑이 백화점과 마트 방역 강화에 나섰다. 이날 롯데쇼핑에 따르면 롯데백화점과 롯데마트는 정부의 지침에 준수해 서울, 경기, 인천지역 점포의 모든 식당가·스낵·푸드코트·베이커리를 21시 이전까지 영업한다. 매장은 출입자 명부를 관리하며, 출입자는 성명, 전화번호 작성해야 하며 신분증을 제시해야 한다. 작성된 출입자 명부는 4주 보관 후 폐기될 예정이다. 또한 업무 종사자와 이용자는 모두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시설 내 테이블은 2m 간격을 유지하여 배치한다. 점내 카페·베이커리·고객용 라운지/VIP Bar(백화점 한정)에서 음식, 음료 섭취를 전면 금지하며 포장만 허용한다. 포장 시에도 동일하게 출입자 명부를 관리한다는 방침이다. 백화점과 마트의 문화센터는 기간 중 전 강좌 휴강하며 매장 내 고객 휴게 공간은 2m 간격이...

6대 백화점

'백화점 관심도' 1위 롯데白, 호감도는 영~

롯데백화점이 국내 6개 주요 백화점 중 소비자들의 관심도가 가장 높은 백화점으로 선정됐다. 다만 호감도는 관심도 보다 크게 낮은 4위에 머물렀다. 26일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는 뉴스·커뮤니티·카페·유튜브·블로그·트위터·인스타그램·페이스북·카카오스토리·지식인·기업/조직·정부/공공 등 12개 채널 22만개 사이트를 대상으로 최근 3개월간 국내 6개 주요 백화점에 대한 빅데이터 분석 결과를 발표했다. 분석 대상 백화점은 정보량 순으로 △롯데백화점 △현대백화점 △신세계백화점 △갤러리아 백화점 △NC백화점 △AK플라자다. 조사 결과 가장 많은 정보량을 기록한 백화점은 롯데백화점으로 이 기간 총 15만504건을 기록했다.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는 이와 관련해 지난 6월25일 롯데백화점이 재고 명품 면세품을 오프라인에서 처음으로 판매한 것이 영향을 미쳤을 것으로 분석했다. 당시 소비자들은 빗속에서도 길게 줄을 서면서 구매에 참여했다. 올 상반기 관심도 1위였던 현대백화점은 12만256건으로 2위에 올랐고 신세계백화점(9만1388건), 갤러리아...

나이키

나이키도 디지털 스토어 연다…340평 체험매장 개점

밀레니얼 세대를 겨냥한 디지털 스토어 컨셉의 나이키 매장이 문을 연다. 롯데백화점은 7일 본점 에비뉴엘 6층에 340평 규모의 초대형 나이키 매장을 선보인다고 6일 밝혔다. '나이키 명동'으로 명칭한 본 매장은 '퓨쳐 스포츠' 컨셉의 나이키 매장으로, 고객이 매장에서 체험할 수 있는 요소들을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다. 매장 전면은 LED 스크린으로 꾸며졌다. 대형 멀티비전의 영상과 다채로운 조명과 인테리어를 통해 미래지향적인 분위기를 연출했다. 매장 내 '나이키바이유(Nike by you) 서비스숍' 공간에서는 고객이 선택한 그래픽을 티셔츠에 프린팅하고 신발 액세서리 듀브레 레이저 각인을 하는 커스터마이징을 체험할 수 있다. 사전 신청으로 전문가의 컨설팅을 기반으로 한 '일대일 우먼스 스타일링 서비스'도 진행한다. 또 온라인 구매/예약 상품을 오프라인에서 픽업하는 서비스와 더불어 온라인으로 구매한...

롯데면세점

[가보니] 스마트해진 뷰티 매장, '언택트'와 '콘택트'의 애매한 동거

'얼평' 자제를 부탁드립니다.(기자 생각)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름만 들어도 지긋지긋한 이 감염병은 우리가 예상했던 것보다 더 많은 것을 바꿨다. 나와 내 가족의 건강을 위협하는 것을 넘어, 혹은 나와 내 가족의 생명을 직접적으로 위협하기에, 우스갯소리였던 '이불 밖은 위험한' 시대가 도래하면서 소비자들은 일제히 방 안으로 대피했다. 소비패턴에는 대대적 변화가 일어났고, 그 여파로 유통업계는 큰 타격을 받아 각기 다른 방법으로 활로를 모색하고 있다. ◆사라진 '코덕'들, '언택트'에 발길 돌릴까 눈에 띄게 발길이 끊긴 시장은 코스메틱 매장이다. 테스터를 이용해 매장에서 직접 써보고 발라보며 직원과 마주해 추천과 사용법을 들은 후 구매가 이루어지는 일반적인 시장의 특성상, 외출 자체를 꺼리는 현 시국에 다른 사람이 사용했던 테스터를 거리낌없이 시도하는...

5GX 어드벤처

백화점에 등장한 스마트 놀이공원…롯대白 VR존 무료 체험 행사

롯데백화점 대전점은 9층 이벤트홀에서 내달 6일까지 증강현실(AR) 동물원, 가상현실(VR) 놀이공원 등 5GX 게임 체험을 할 수 있는 '5GX 어드벤처'를 운영한다고 27일 밝혔다. 5GX 어드벤처를 통해 미니 동물·자이언트 캣과 함께 사진 찍고 추억을 남길 수 있는 JUMP AR·카트라이더 체험과 7080 추억의 오락실·롤러코스터·바이킹 등 5개의 놀이기구를 즐길 수 있는 VR존을 무료로 체험할 수 있다. 5GX체험 후 간단한 설문조사에 참여하면 돗자리·우산·텀블러 등 사은품(을 증정하고, 5% 사은행사에 참여할 수 있는 쿠폰을 지급한다. 이 밖에 경품 이벤트 행사가 진행돼 체험 후 경품에 응모하면 추첨을 통해 1등 블루투스 무선이어폰·2등 인공지능 스피커 NUGU캔들·3등 미니 공기청정기·4등 미니 선풍기·5등 NUGU Chips 무선 충전기 등의 선물을 증정한다.

롯데백화점

QR코드로 쇼핑하고 AR로 가상 메이크업…비대면 뷰티매장 아모레스토어

매장 직원과 대면하지 않고 제품을 체험하고 구매할 수 있는 언택트(비대면) 소비 방식이 화장품 매장까지 들어왔다. 롯데백화점과 아모레퍼시픽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따른 비대면 소비 수요를 위해 비대면 뷰티 매장인 ‘아모레스토어’를 지난 5일 롯데백화점 청량리점에 오픈했다. 아모레스토어는 롯데백화점과 아모레퍼시픽이 3년간의 준비 끝에 선보인 체험형 매장이다. 약 165㎡(50평)의 공간에서 설화수와 헤라, 프리메라, 구딸파리를 비롯해 새롭게 출시한 에스테틱 브랜드 홀리추얼, 이너뷰티 브랜드 바이탈뷰티 등 총 7개 브랜드의 1400여개 제품을 판매한다. 가장 큰 특징은 비대면이다. 개방형 구조의 뷰티바 '언택트 존'에서는 고객이 비대면으로 자유롭게 제품 테스트를 할 수 있도록 했다. 언택트 존에서는 직원에게 문의하지 않아도 QR코드로 제품 설명을 볼 수 있다. 얼굴에 직접 테스트하지 않아도 잘...

AR

"백화점 매장위치, 와이파이로 찾는다"...KT, 실내위치정보서비스 추진

백화점이나 대형할인점에서 원하는 매장이 어디에 있는지, 주차했던 곳은 어디였는지 찾아 헤맸던 기억이 있으신가요? KT 실내위치정보 서비스 예시 스마트폰의 출현과 함께 레이어와 스캔서치, 오브제 등 위치기반 증강현실(AR) 애플리케이션이 등장해 이런 어려움을 해결해 줄 것으로 기대를 모았지만, GPS 신호가 잘 잡히지 않는 실내에서는 정확도가 떨어져서 힘을 잘 발휘하지 못했습니다. 주차한 위치를 기억했다가 알려주는 앱도 등장했지만 많은 주차장이 지하에 있는 탓에 실제로 널리 활용되기에는 부족한 면이 있었습니다. 전국에 4만2천 곳의 올레 와이파이존을 구축한 KT가 와이파이 AP의 위치정보를 활용해 이 이러한 어려움을 해결해보겠다고 나섰습니다. KT와 롯데백화점은 30일 '와이파이 기반 실내위치정보 시범 서비스 추진을 위한 제휴 협약'을 맺고, 내년 2월부터 시범 서비스에 들어갈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kt

백화점에서 쇼핑도하고 무선랜도 공짜로 쓰고!

KT가 무선랜(WiFi) 망 신규 구축에 속도를 내고 있다. 지난 3월 말 한국철도공사와 손잡고 이달 1일부터  서울/용산/천안아산/광명/대전/동대구/부산역 등 전국 KTX 7개 주요 역사와 승강장 스토리웨이 매점 주변에서 무료로 무선인터넷을 사용할 수 있도록 Wi-Fi존(쿡앤쇼 존, QOOK&SHOW Zone)을 구축한데 이어 이번에는 롯데백화점과 손을 잡았다. 두 회사는 전국 26개 롯데백화점 내에 KT의 Wi-Fi 무선인터넷존인 ‘쿡앤쇼존(QOOK&SHOW Zone)’을 구축한다. 두 회사는 이날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쿡앤쇼존 구축을 포함한 양사간 사업협력 MOU를 체결하고, 4월 롯데백화점 관악점을 시작으로 올해 안까지 전국의 롯데백화점 내에 KT의 무선인터넷 존인 ‘쿡앤쇼존’을 구축할 예정이다. 사진 설명: KT 개인고객부문 표현명 사장(오른쪽)과 롯데백화점 이철우 사장이 8일 오전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쿡앤쇼존 구축 관련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