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2021

arrow_downward최신기사

CES

[CES는 블로터로]‘월마트 없이 못살아?’...‘필수불가결’의 생존법

더그 맥밀런 월마트 사장이 13일(현지시간) CES 2021 키노트 세션에서 전달한 내용은 사업과 관련된 것만이 아니었다. 맥밀런 사장은 흑인 조지 플로이드 사망 사건으로 촉발된 인종차별, 탄소배출, 기술교육, UN에 대한 조언 등 미국 사회 주요한 이슈들에 대한 생각을 심도 있게 얘기했다. 단순 유통업체인 월마트가 왜 이러한 문제들에 대해 고민하고 있을까. 예를 들어 국내 주요 유통업체들로 꼽히는 신세계, 롯데쇼핑, 현대백화점 등이 나서서 성차별 문제를 언급한다면 어색하지 않을까. 맥밀런 사장이 이러한 사회문제에 관심을 갖는 것은 단순히 개인적 취향에서 비롯된 것이 아니다. 월마트는 사회 다양한 문제들을 자신들의 일이라고 생각하고, 이에 깊숙이 관여해 해결책을 찾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월마트는 미국 내에서 단순히 유통사업자에 머무르는 것이 아니라,...

CEO

[CES는 블로터로]월마트 CEO “수요예측에 집중해라”

  “월마트에서 일한지 30주년을 맞이했는데 지금 현재 지난 30년 중 그 어떤 시기보다 더 많은 변화가 일어나고 있다.” 13일(현지시간) 진행된 ‘월마트 CES 2021 키노트 세션’에서 더그 맥밀런 월마트 사장이 가장 강조한 주제는 ‘변화’였다. 티파니 무어 미국 소비자기술 협회 수석 부사장과 30여분 동안 대화를 나누며 새로운 기술, 관점, 태도 등 모든 것에 대한 변화가 이뤄져야 한다고 말했다. 맥밀런 사장은 “비즈니스 리더로서 항상 배우고 또 적용해야 하는 것이 사실이고, 시간이 흐름에 따라 우리의 시각도 넓어져야 한다”며 “내부 직원들뿐 아니라 함께 일하는 모든 유형의 관계자들로부터 통찰력을 얻는다”고 했다. 그는 “AI의 미래가 무엇을 의미하는지, 로봇공학이 우리의 사업을 어떻게 바꿀 수 있는지, 또 5G를 통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