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AWS

지난 10년 동안 몽고DB엔 무슨 일이 있었나?

지난 2012년 ‘”몽고DB 쓰지 마세요”…왜?”라는 제목의 기사를 작성했다. 빅데이터 처리에서 NoSQL로 몽고DB가 한창 주목받고 있을 때다. 당시 나는 엔터프라이즈 소프트웨어 개발자 모임인 인포매이션큐와 몽고DB 개발자 커뮤니티, 해커뉴스에서 나온 내용과 일부 DB엔지니어 발언을 인용해 기사를 작성했다. 10년이면 강산도 변한다고 했다. 기사 작성 후 7년이 흘렀다. 10년에 가까운 시간이 흐르는 동안 몽고DB에 많은 변화가 일어났다. 오픈소스 커뮤니티 코드 외 엔터프라이즈 코드를 판매하며 수익을 올리기 시작했고, 상장했다. 지난해 한국 시장에 진출해 지사를 설립했다. 기사 작성 당시 논란이 됐던 몽고DB 버전 1.x는 현재 4.2 버전으로 성장했다. 성능은 개선됐고, 국내 시장에서 찾는이도 늘었다. 신재성 몽고DB 한국 지사장은 “국내 고객을 만나보면, 몽고DB를 안 쓰는 고객은 없더라....

멀티클라우드

퓨어스토리지, 클라우드 시장에서 ‘통합’을 외치는 까닭

해가 지날수록 급변하는 클라우드 시장이다. 5년 전 등장할 땐, 모두가 클라우드로 인프라를 옮길 것이라고 주장하더니, 이제는 특정 클라우드에 종속되는 것을 막기 위해 자체 데이터센터에서 서비스를 하는 것도 중요하다고 외친다. 어떨 땐 인프라 클라우드(IaaS)가, 플랫폼 클라우드(PaaS)가 중요하니 관리에 신경 써야 한다고도 했다. 지금은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소프트웨어 클라우드(SaaS)가 대세다. 매년 달라지는 클라우드 관련 키워드 속에서 기업 고민은 더 커졌다. 무엇을, 어떻게 선택하면 좋은지 여전히 헷갈린다. “사실은 PaaS나 IaaS냐는 중요하지 않습니다. 어떤 클라우드를 선택할지도요. 기업 애플리케이션을 운영하는 환경에 적합한 방법이 무엇인지를 제일 고민하고 답을 찾아야 합니다. 척화논쟁을 펼치자는게 아닙니다. 조선시대 병자호란 전후 청과 명 중 누굴 하나 섬길지 선택하는게 아니란 말입니다. 현존하는 위협이...

뉴타닉스

뉴타닉스, "제조업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도입 계획 높아"

엔터프라이즈 클라우드 컴퓨팅 기업 뉴타닉스가 엔터프라이즈 클라우드 인덱스(Enterprise Cloud Index; ECI) 보고서 제조업 부문 결과를 발표했다. 뉴타닉스는 본 보고서를 통해 제조업체들의 프라이빗, 퍼블릭 및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도입 계획에 대한 조사 결과를 다뤘다. 뉴타닉스의 의뢰로 벤슨 본이 발간한 이번 보고서는 전세계 337개 제조 및 생산 기업에 소속된 IT 의사결정자 2300여 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뉴타닉스는 보고서를 통해 조직들의 애플리케이션 운영 위치 현황 및 계획, 클라우드 관련 도전 과제 및 기타 IT에 비견되는 클라우드 이니셔티브에 대해 조사했다. 해당 조사는 미주, 유럽, 중동, 아프리카 및 아태지역 국가들에 걸쳐 여러 업계와 다양한 규모의 기업들이 참여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제조업계의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사용률 및 향후 도입 계획은...

2019 트렌드

행안부, 지능형 전자정부 주도할 10대 기술경향 발표

행정안전부와 한국정보화진흥원은 지능형 정부를 구현하고, 국민들에게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는 전자정부 10대 유망기술을 선정했다. 2019년 지능형 정부를 주도할 주요 3가지 서비스 분야는 다음과 같다. 알아서 챙겨주는 지능형 서비스, 디지털로 만드는 스마트한 업무환경, 사각지대 없는 촘촘한 보안과 인프라(기반) 등이다. 각 서비스 분야별 핵심기술로는 감성 인공지능, 비정형 데이터 분석, 반응형 사물인터넷, 인공지능 윤리를 선정했다. 감성 인공지능은 정부서비스 전반에 확대중인 대국민 민원 챗봇 서비스 수준을 향상시킨다. 비정형 데이터 분석과 반응형 사물인터넷은 국민의 숨겨진 수요를 파악하여 국민이 느끼지 못해도 이미 서비스 받고 있는 환경을 조성한다.  안전성과 신뢰성, 정확성이 중요시되는 공공서비스에 인공지능을 도입할 때 지켜야할 인공지능 윤리 가이드도 제시할 계획이다. 멀티 클라우드, 엣지컴퓨팅 및 확장현실(XR) 기술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