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라이프

디지털 기기, 게임, IT 정책

arrow_downward최신기사

모바일광고

[그래프] 한국 모바일광고 시장 4160억원

모바일광고는 전체 광고 시장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4.2%에 불과하지만, 최근 3년간 급속히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미래창조과학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이 2월18일 발표한 '2013년 모바일 광고 산업통계 및 광고효과 조사' 보고서를 보자. 2013년 모바일광고 시장 규모는 4160억원으로, 2012년 2159억원에서 2배 가까이 늘었다. 2011년에는 762억원이었다. 2년 사이에 5배 넘게 성장한 셈이다. 모바일광고의 규모가 커지는 만큼 모바일광고가 전체 광고 시장에서 차지하는 비중도 커졌다. 2011년 0.8%였던 모바일광고 비중은 2012년 2.2%, 2013년 4.2%로 성장했다. 이 시기에 광고 시장의 매출도 커졌다. 2011년 9조5606억원에서 2012년 9조7706억원, 2013년 9조8106억원으로 성장세를 그렸다. 모바일광고 시장이 성숙하면서 광고대행사에서 미디어렙으로 시장의 중심이 움직일 것으로 보인다. 2013년 모바일광고 매출의 절반 가까이가 광고대행사에서 발생하였으나, 미래창조과학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은 올해 미디어렙사의...

AD@m

티스토리 블로그에 다음 모바일광고 달자

다음이 티스토리 사용자와 모바일 광고 수익을 나눈다. 다음커뮤니케이션은 티스토리 사용자가 'Ad@m'(이하 아담)을 달 수 있도록 했다. 아담은 다음이 운영하는 모바일광고 플랫폼이다. 외부의 모바일웹이나 모바일 응용프로그램(앱) 운영자는 아담을 이용해 광고를 띄워서 수익을 얻을 수 있다. 광고주는 아담을 단 모바일웹이나 모바일 앱에 광고를 집행한다. 티스토리에 아담을 다는 방법은 간단하다. 티스토리 관리자 화면에서 '플러그인→플러그인설정'으로 들어가 '다음 아담(모바일용)' 플러그인을 찾아 활성화하면 된다. 광고를 모바일 화면 위에 띄울지 아래에 띄울지를 선택하고 광고 코드를 입력하는 게 전부다. 광고 코드는 아담에 티스토리 주소를 등록해야 얻을 수 있다. 그러려면 휴대폰 인증이나 아이폰 인증으로 본인확인을 거쳐 아담에 회원가입을 해야 한다. 로그인 후 티스토리 주소와 설명글을 간단하게 적으면 광고 코드가 바로...

FB

[친절한B씨] '트위터에 광고가 있냐'고 묻는다면

얼마 전 트위터의 매출 비중을 소개한 기사에 이런 댓글이 달렸습니다. "트위터에서 어떤 부분이 광고인가요?" 트위터의 매출 85%가 광고에서 나온다는데, 이 독자는 트위터에서 광고를 본 기억이 없다는 겁니다. 전 종종 봤는데…. 이번에도 저만 알았나 봅니다. 그런데 이 독자가 '도대체 트위터에서 뭐가 광고라는 거야'라고 의문을 품을 만합니다. 트위터에서 한국 사용사를 대상으로 한 광고를 보기 어려우니까요. 게다가 트위터는 광고주 페이지를 한국어로 운영조차 안 합니다. 아직 광고주가 없으니, 광고 또한 제대로 띄운 적이 없겠지요. 옅은 노란색 단추에 화살표가 달리고, 그 옆에 '프로모션 중'이라고 쓰인 트윗이나 계정, 트렌드가 바로 광고입니다. 트위터 광고는 3종류로 나뉩니다. 트위터 메시지 광고, 계정을 추천하는 광고, 자기 제품 이야기를 퍼뜨리는 광고입니다....

iAd

저조한 구글 실적, 배후는 '안드로이드의 역습'

인터넷을 비롯한 IT 생태계가 모바일로 흘러갈 것이라는 이야기는 이제 꺼내기 민망할 정도로 당연한 예측이 됐다. 그런데 과연 모바일은 더 큰 돈을 벌어주는 기회의 땅이 될까? 구글 실적만 봐도 이런 의문은 깊어진다. 구글은 7월18일 2분기 실적을 발표했다. 매출액 141억달러에 순이익만 32억3천만달러다.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20% 가까이 성장했다. 그 자체로는 잘 했다고 박수 받을 만 하지만 미국 주식시장은 싸늘한 반응을 보였다. 기대했던 실적을 채우지 못했다는 면도 있지만 구글의 실적 구조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도 나왔다. 양적으로는 성장했지만 질적으로 보면 다르다는 게 주된 반응이다. 블룸버그는 “구글 실적 악화의 이유는 모바일에서 찾을 수 있다”고 논평했다. 구글 실적을 보자. 광고의 주요 지표로 쓰이는 클릭당 비용(CPC,...

CPI

다음, 모바일 광고 회사 TNK팩토리 인수

모바일 광고 회사 TNK팩토리(티앤케이팩토리)가 다음커뮤니케이션의 14번째 계열사가 됐다. 다음은 TNK팩토리 지분 51%를 인수해 최대 주주 지위를 확보하고 자회사로 두게 됐다고 7월10일 밝혔다. 지분 인수 금액은 공개되지 않았다. TNK팩토리는 모바일에서 광고 제휴를 하는 서비스 업체로, 해당 분야 선두를 달리는 기업이라고 다음은 설명했다. 앱 설치를 유도하는 광고를 제공하는 곳으로도 알려졌다. 2013년 3월엔 일본의 모바일 광고 회사 애드웨이즈의 한국 지사, 애드웨이즈코리아와 제휴를 맺은 바 있다. 이 기업은 600여개 앱 개발사와 제휴해 광고 네트워크를 만들었으며, 제휴한 앱 다운로드 수를 모두 합하면 3천만건이 넘는다. 다음쪽은 TNK팩토리를 인수해 다음의 모바일 광고 플랫폼인 '아담'과 연계한 광고 상품을 개발할 계획이다.영업 제휴와 신규 사업을 공동 개발해 다음의 모바일 광고 시장 영역을...

mobile ad

모바일 광고 시장의 숙제, '재미있게'

광고 없이는 살 수 없는 세상이다. TV, 출근길 지하철, 인터넷까지 온통 광고다. 영국의 작가 닐 부어만은 우리가 하루에 접하는 광고의 수가 3천개로, 65세까지 200만개의 광고를 접한다고 말했다. 특히 하루 종일 스마트폰을 쥐고 있으면서 모바일 광고 시장도 더불어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한국인터넷진흥원은 모바일 광고가 지난 2011년부터 가파르게 성장하고 있다는 자료를 발표한 바 있다. 2011년 760억원 수준이었던 것이 지난해 2159억원, 올해는 4천억원 이상의 시장 규모가 될 전망이다. 모바일 트래픽은 PC 트래픽을 넘보는 수준으로 늘었는데 PC 웹 광고가 2조원 규모인 것에 비하면 모바일 광고 시장은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작다. 모바일 광고, 어떤가? 좋은 정보라고 생각이 드는가? 혹시 공해로 느껴지지 않나? 광고는 그...

모바일SEO

마감 !!! [블로터컨퍼런스] '스마트모바일마케팅 인사이트 2013'

사전 등록이 마감됐습니다. 성원에 감사드립니다. 당일 현장등록은 가능합니다....   모바일 인터넷 사용 시간이 PC 인터넷 사용 시간을 추월하고 있습니다. 모바일 마케팅이 선택이 아닌 필수가 되고 있는 것입니다. 그럼에도 많은 기업들은 모바일에 대응하지 못하고 있거나, PC 인터넷 시대의 방식으로 모바일에 접근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스마트 모바일은 기존 마케팅과는 다르게 접근해야 합니다. 하기에 따라 기존 마케팅의 승자와 패자가 얼마든지 뒤바뀔 수도 있습니다. 블로터닷넷은 기업들이 이러한 변화에 대응할 수 있도록 컨퍼런스를 준비했습니다. 스마트모바일 마케팅의 기획, 실행에서 실전 사례까지 폭넓게 다룰 것입니다. 블로터 컨퍼런스로 스마트 모바일 시대가 열어주는 새로운 기회를 놓치지 않길 바랍니다. [행사명] 블로터컨퍼런스 스마트모바일마케팅 인사이트 2013 [일시] 2013년 6월 25일(화) 09:40~17:20 [장소] 사학연금회관 대강당(여의도역 1,2번 출구에서...

NBP

네이버의 패션 SNS '워너비', 광고에 제격

NHN이 개발 중인 것으로 알려진, 패션 관련 이미지를 공유하는 서비스가 출시됐다. NHN의 온라인 광고 사업을 맡는 NHN비즈니스플랫폼(이하 NBP)는 '워너비'를 구글 플레이에 4월11일 자정 무렵 등록했다. 정식 출시 전에는 '원더'라는 이름으로 비공개 시범서비스를 진행한 바 있다. 워너비는 사회관계망 서비스(SNS)와 비슷한 기능을 갖추었으나 회원가입하지 않아도 누구나 들여다 볼 수 있게 돼 있다. 새글을 쓰거나 마음에 드는 사진에 댓글을 달고 페이스북 '좋아요'처럼 마음에 들었다고 표시를 남기려면 워너비 회원으로 가입해야 한다. 회원가입은 네이버와 페이스북, 트위터 계정을 연동해 할 수 있다. 워너비의 겉모습은 기존에 있던 사진 공유 서비스, 특히 패션에 관한 이미지를 공유하기 좋은 SNS와 비슷하다. 눈길이 가는 기능을 꼽자면 새 글 올리기다. 워너비에서 새...

모바일광고

트위터 "우리는 모바일 광고판"

트위터가 모바일 광고판이 될 수 있을까. 트위터 사용자 2억명 중 5분의3이 한 달에 한 번 이상 모바일 기기로 로그인한다고 하니 모바일 광고판으로서 가능성을 가늠해보자. 트위터는 시장조사기관 '콤피트'와 트위터 사용자 중 모바일로 접속하는 사용자의 성향을 살폈다.편의상 이 사용자를 '트위터 모바일 사용자'로 부르겠다. 트위터 모바일 사용자는 트위터 전체 사용자보다 트위터를 더 자주, 적극적으로 쓰는 것으로 나타났다. 심지어 잠들기 전 그리고 일어나자마자 트위터를 들여다보는 성향이 2배 높게 나타났다. 트위터 모바일 사용자는 다른 사용자보다 PC로 접속하는 성향은 57% 낮지만, 하루에도 몇 번이고 트위터를 들여다보는 모습은 86% 높게 나타났다. 연령대는 18~34세로 젊은 축에 속한다. 트위터 사용자가 전반적으로 젊다는 인식이 있는데 18~34세 트위터 모바일 사용자는 모바일...

갤럭시S3

오페라 "모바일 광고시장, 안드로이드 ↑"

플랫폼으로서 안드로이드의 성장세가 눈길을 끈다. 오페라소프트웨어는 안드로이드 단말기를 대상으로 광고 요청과 노출 규모가 증가한다며, 여전히 iOS가 모바일 광고 시장에서 으뜸이지만 안드로이드가 바싹 뒤를 쫓는다고 2월8일 밝혔다. 오페라소프트웨어가 2012년 4분기 1만2천 웹사이트와 모바일 응용프로그램(앱)을 바탕으로 한 달 평균 500억번 광고를 노출하며 집계한 자료를 보면, 모바일 광고의 트래픽에서 iOS는 41.91%, 안드로이드는 30.94%를 차지한다. 2012년 3분기 iOS 46.37%, 안드로이드 25.66%였고, 2분기 iOS 46.53%, 안드로이드 24.43%인 것과 비교하면 안드로이드의 성장세가 눈에 띈다. <모바일 운영체제(OS)별 광고 트래픽 추이>(단위: %) 안드로이드 iOS RIM Symbian 기타 2012년 2분기 24.43 46.53 6.32 1.37 21.35 3분기 25.66 46.37 4.40 3.53 20.04 4분기 30.94 41.91 3.74 9.01 14.40  <모바일 운영체제(OS)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