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사이어티

사람들

arrow_downward최신기사

개발자

파이썬 개발자를 위한 8월, '파이콘 2017'

국내 최대 규모의 파이썬 컨퍼런스인 파이콘이 8월 코엑스에서 개최된다. 8월 12일부터 15일까지 4일간 개최되는 파이콘 2017은 첫 이틀 동안 50개가 넘는 발표가 이어질 예정이다. 14·15일은 초보자를 위한 교육 프로그램 '튜토리얼'과 함께 모여서 오픈소스 프로젝트 기여하는 '스프린트'가 진행된다. 참가자는 파이콘 공식 페이지에서 자세한 발표 주제를 확인할 수 있다. 튜토리얼 프로그램 참가자나 자원봉사자, 5분 분량으로 짧게 발표하는 '라이트닝 토크' 발표자는 모집 중이다. 파이썬 컨퍼런스인 파이콘은 매년 세계 각국에서 개최되며, 한국에서는 2014년부터 3년 동안 열렸다. 이번 행사는 한국에서 4번째 열리는 행사다. 파이콘 한국 준비위원회가 운영하는 파이콘은 비영리 개발자 컨퍼런스 형태로 진행되며, 발표 세션 이외에도 스폰서 부스, 열린공간 등 다양한 이벤트가 준비돼 있다. 특히...

데뷰

오픈소스 개발자여, '영어'가 두렵습니까

"영어를 꼭 배우세요" - 진성주 KT 개발자 "연습하면 영어로 발표할 수 있습니다." - 박민우 인모비 개발자 "쫄지말고 영어 배우세요." - 심상민 카카오 개발자 영어, 영어, 영어…. 네이버 개발자 행사 '데뷰2013'에서 영어 열풍이 불었다. 오픈소스를 주제로 세션에 참여한 개발자 대부분이 강연 중에 '영어를 배울 것'을 당부했다. 이들은 사전에 짜기라도 한 듯 '개발 실력 못지 않게 영어도 중요하다'고 입을 모아 강조했다. 네티, 아파치 하둡, 자바 등 오픈소스 프로젝트 대부분은 영어로 진행된다. 개발 코드 외에도 코드를 설명하는 부분을 모두 영어로 작성해야 한다. 영어가 익숙지 않은 개발자는 오픈소스 프로젝트에 쉽게 다가가지 못한다. 마음 한구석에 자리잡은 '영어에 대한 두려움' 때문이다. 이날 행사에서 만난 진성주, 심상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