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사이어티

사람들

arrow_downward최신기사

8

어떤 생각의 연장통을 들고 있습니까

‘1박2일’ TV프로그램으로 전국을 돌아다녔던 나영석 PD가 평균연령 76세의 출연진을 등장시킨 ‘꽃보다 할배’로 주목받고 있다.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나 PD는 ‘새로우려면 상상할 수 없는 걸 찾아내라’라고 주문했다. 불가능하다고 생각하는 것들을 현실로 옮겨놓는 일은 신선한 충격이다. 그에게 새로운 것은 ‘할배의 배낭여행’이었다. 새로움을 찾느라 바쁜 사람, 우리도 그 중 한 사람이다. 우리의 손과 머리는 무척이나 바쁘다. 쫓기듯 내몰리는 사람들의 삶, 진정한 삶의 의미를 찾는 일이 때로 우리에게는 벅차기도 하지만 새로워지고자 애를 쓰며 하루를 버틴다. 우리 이웃 중 이런 삶 가운데 독특한 위치를 갖고 앞으로 나아가는 사람들은 우리 삶을 더욱 자극한다. 이런 이웃들은 우리에게 질투와 시기를 불러오기도 하지만 대체로 긍정적인 자극을 던져준다. 때로 그들은...

TBWA

[늘푸른길의 책이야기]인문학으로 광고하다

미디어 매체들이 다양해지면서 기업의 광고 집행 전략도 변하고 있다. 선호하는 매체에 따라서 다양한 형태로 대상 목표를 향해 공격을 한다. 물량 공세를 펼칠 수 있는 곳은 그것대로 하고, 그렇지 못한 것은 꼭 필요한 부분에 갖고 있는 광고집행비를 투여한다. 결과는 알 수 없다. 광고집행 결과와 소비자 반응이 바로 매출로 이어졌는지 확인할 수 없다. 신제품 출시와 더불이 기업이미지 광고를 집행하는 기업들은 최대한 광고대행사가 일정정도 노출이 되기 위해서 필요로 하는 광고 집행을 요구하는 수준에서 타협한다. 어딜가나 눈이 가는 곳이라면 어김없이 나타나는 광고, 소비자들은 오늘도 많은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들과 디자이너들이 협력하여 몇날 밤을 새고 경쟁 PT를 통해 만든 광고를 보고, 환호하고, 감동받고, 그리고 외면하고, 돌아서는 일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