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사이어티

사람들

arrow_downward최신기사

베를린 오픈액세스 선언

점유에서 합리적 공유로…‘오픈액세스’와 출판 패러다임 변화

외국 출판사의 학술저널에 실려 있는 학술 논문은 검증된 최신 정보와 연구 결과를 담고 있기 때문에 연구자들에게는 필수적인 정보원이다. 온라인 출판을 하는 요즘 학술저널은 개인이 자기에게 필요한 것을 구독하는 것이 아니라 도서관에서는 대량으로 구입하고 연구자들은 도서관에서 제공하는 학술지를 읽게 된다. 연구자 개인의 입장에서 필요한 학술 논문은 도서관에서 구입한 학술저널에 실린 논문의 0.01%도 되지 않는다. 그렇지만 다양한 연구자들이 요구하는 학술지를 구입해야 하는 도서관의 입장에서 이용될 것이 확실한 학술저널을 골라내는 것은 불가능하다. 따라서 주요 대학 도서관에서는 1만2천종에 달하는 소위 SCI 학술지를 대부분 확보하고 각 전문 분야별 학술지를 망라하여 2만여 종을 구입하게 된다. 그러다 보니 학술저널 구입비로 매년 수십억원에서 100억원을 지불해야 하는 상황이다. 구입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