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가상머신

델 테크놀로지스 포럼 2019 “멀티 클라우드 여정을 함께하다”

델 테크놀로지스가 8월27일 IT 업계 리더 및 관계자가 대거 참석한 가운데 ‘델 테크놀로지스 포럼 2019’를 개최했다. 이번 포럼은 ‘리얼 트랜스포메이션(Real Transformation)’을 주제로 디지털 미래로의 변화를 주도하는 멀티 클라우드, 인공지능, 사물인터넷, 데이터보호, 스마트시티, 사이버 보안 등의 비즈니스 활용 방안과 델 테크놀로지스의 전략을 소개했다. 김경진 델 테크놀로지스 총괄사장은 환영사에서 행사 개막을 알리며, '2030년 우리 앞의 디지털 미래’ 주제로 데이터 경제 시대를 주도할 신기술과 이 기술들이 주도할 새로운 디지털 미래에 대한 델 테크놀로지스의 통찰과 비전을 제시했다. 김 총괄사장은 전세계적으로 데이터의 총량이 급증하고 있음을 언급하며, 디지털 혁신을 로켓에 비유한다면 데이터가 그 연료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인공지능, 5G, 사물인터넷과 같은 신기술이 비즈니스 방식과 업무...

CLOUDV

스마일서브 마보임 대표 "더디 가도 우리 걸음으로...토종 IaaS를 꿈꾸다"

"대한민국에도 인프라 클라우드 서비스(IaaS) 전문 중견 기업이 하나는 있어야 한다는 게 우리의 소신이고, 그래서 남들이 리셀링의 길을 갈 때 우리는 우리만의 길을 가려고 준비했습니다." 올해 초 스마일서브를 지휘하게 된 마보임 대표이사가 밝힌 포부다. 스마일서브는 데이터 센터와 서버 호스팅 비즈니스가 전문인 회사다. 지금은 인프라 클라우드 전문 서비스로 탈바꿈하고 있는 단계를 밝고 있다. 마보임 대표이사는 2002년 스마일서브를 설립한 다음 6년간 대표이사를 맡았고, 2008년부터 2018년까지 김병철 대표 이사 체제 하에서 CFO(Chief Financial Officer)를 담당했다. 그러다 최근 대표이사를 다시 맡았다. "우리 회사의 모토는 '더디 가도 항상 우리 걸음으로 가자'입니다. 창업 이후 지금까지 늘 더디 가도 우리의 길을 걸었습니다. 다들 외산 서버 장비를 들여와 정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