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사이어티

사람들

arrow_downward최신기사

IPO

"앞으로 10년, 실리콘밸리에 겨울이 온다"

4월12일, 스타트업얼라이언스와 네이버 주최로 네이버 그린팩토리에서 ‘실리콘밸리의 한국인 2016’ 행사가 열렸다. 실리콘밸리에 도전하는 한국인 창업자들을 초청해 직접 이야기를 듣는 자리다. 첫 번째 연사로 이호찬 KTB 벤처 실리콘밸리 법인 대표가 나서 ‘한국 VC의 미국VC 생존기’라는 주제로 벤처 시장의 10년을 되돌아보고 향후 10년의 흐름을 짚어보는 시간을 가졌다. 시장 따라가는 벤처 시장 이호찬 대표는 2006년에 MBA 과정을 마치고 실리콘밸리에서 벤처투자자로 일했다. 그는 지난 10년간 닷컴 버블 이후의 벤처업계, 소셜·모바일의 등장, 금융위기에 따른 벤처투자업계의 충격, 유니콘의 등장을 투자자의 관점에서 풀었다. 이 대표는 “투자활동 자체가 자본시장의 영향을 받는다”라며 지난 10년을 ‘닷컴 버블 붕괴 충격의 연장선’이라고 해석했다. 2005년 이후 다시 좋아지는 듯했던 벤처시장은 글로벌 경제위기와 함께...

A round

KPI, 피봇…스타트업 용어사전

글로벌 K-스타트업을 2주동안 따라 다니면서 외계어 같은 말을 스타트업 용어를 이해하느라 골치가 아팠습니다. 그때 메모해 둔 스타트업 용어가 무슨 뜻인지 간단히 정리해 독자 여러분과 공유합니다. 스타트업(Start-up) 혁신적인 기술이나 아이디어를 지닌 신생 기업을 뜻한다. 닷컴 버블이 무르익었던 1990년대 후반 실리콘밸리에서 나온 말이다. 대규모 자금을 투자 받기 전이라는 점이 벤처기업과 다르다. 2014년 제정된 벤처기업육성에 관한 특별조치법(벤처기업법)에 따르면 벤처기업은 중소기업 가운데 자본금 10%(또는 5천만원) 이상을 벤처투자기금이나 투자 회사 등에서투자받은 회사를 일컫는다. 스타트업이 벤처기업보다 작은 개념이다. 국내법상 정의를 떠나 넓게 보자면 을 쓴 에릭 리스의 정의를 빌려올 수 있겠다. “스타트업이란 극심한 불확실성 속에서 신규 제품이나 서비스를 만들려고 나온 조직이다. […] 극심한 불확실성 속에서 신제품이나...

교육

'코드카데미', 1천만달러 투자 유치

20대 젊은이들이 컴퓨터 프로그래밍 언어를 무료로 쉽게 배우고 가르칠 수 있으면 좋겠다는 생각에 뜻을 모아 만든 웹사이트로 거금을 투자받았다. 지난해 8월 문을 연 ‘코드카데미’가 다국적 벤처캐피털 업체인 인덱스벤처스 주도 하에 1천만달러를 투자받은 것으로 알려져 화제다. 포브스는 “코딩 인력난이라는 말이 나오고 있는 가운데, 소프트웨어 개발 인력에 대한 벤처캐피탈 업체의 관심이 뜨겁다”라며 “쉽게 개발 인력을 키워낼 수 있는 코드카데미에 업계가 관심을 갖고 있는 것은 당연한 것으로 보인다”라며 이번 투자 배경을 추측했다. 코드카데미는 컴퓨터 프로그래밍 문외한들도 개발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북돋워주는 무료 프로그래밍 강의 웹사이트다. 소수의 전문 프로그래머들이 별도의 동영상 강좌를 개설해 가르쳐주기보다는, 직접 실습하면서 코딩을 배울 수 있게끔 구성됐다. 모든 수업은 온라인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