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랜섬웨어

청와대부터 민간업체까지, 랜섬웨어 피해 확산 방지 총력전

전세계를 강타한 ‘워너크라이(WannaCry)’ 랜섬웨어 국내 감염 피해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정부와 민간 보안기업들이 공조해 분주한 대응을 이어나가고 있다. 지난 5월12일부터 해외에서 확산돼 100여개국에 큰 피해를 입힌 ‘워너크라이’ 랜섬웨어 감염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13일부터 한국인터넷진흥원(KISA)과 미래창조과학부는 잇단 보안공지를 내놓고 주의 권고와 윈도우 보안 패치, 백신 업데이트 등 피해예방법을 내놨다. 14일에는 랜섬웨어 방지 대국민 행동 요령을 배포하기도 했다. 북한의 미사일 발사와 랜섬웨어 공격이 맞물리면서 정부는 14일 오후 6시부로 국가 사이버위기 경보단계를 ‘관심’에서 ‘주의’로 상향 조정했다. 청와대도 직접 나섰다. 윤영찬 국민소통수석은 15일 청와대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열고 “랜섬웨어 초동 대응과 피해 확산 방지를 위해 국가안보실이 각 정부 관련부처에 여러 조치와 지시를 내렸다”고 밝혔다. 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