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arrow_downward최신기사

VR

브이라이브, VR앱 선보인다..."떼창·파도타기도 VR로"

네이버 ‘브이라이브’가 더욱 생생한 라이브 방송을 위해 VR앱 개발에 나선다. 글로벌 커뮤니티 플랫폼 ‘팬십(Fanship)’을 통해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시장 공략도 가속화할 방침이다. 네이버 V CIC 장준기 대표는 5월23일 서울 중구 레스케이프 호텔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VIP석에서 느끼는 생생함, 감동, 소통을 전세계로 전달하는 것이 브이라이브의 테크비전”이라며 “현장에서 8K UHD VR 비디오로 영상을 전송하고 목소리, 동작, 아바타 등이 브이라이브로 전달될 수 있게 할 것”이라는 포부를 전했다. 브이라이브는 2015년 8월 출시된 동영상 스트리밍 앱이다. 지난 3월 기준 글로벌 6600만 다운로드 수를 기록하고 있으며 스타 채널 1천여개가 운영되고 있다. 매월 3천만명이 방문하고 있는데, 이 가운데 해외 사용자 비율은 85%에 달한다. 지난 3년 간 유럽(649%), 미주(572%), 아프리카(1177%)...

네이버

네이버 브이라이브, 전세계 팬을 위한 멤버십 플랫폼 선보여

네이버 브이라이브(V live)가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멤버십 플랫폼 ‘팬십(Fanship, Fan+membership)’을 선보인다. 네이버 브이라이브는 팬십을 통해 창작자의 세계 진출을 돕고, 사업 모델 발굴을 지원하는 세계적인 라이브 엔터테인먼트 플랫폼으로 성장하겠다는 계획이다. 네이버 브이라이브는 지난 2년 동안 스타와 팬을 연결하는 멤버십 전용 프리미엄 채널 ‘CH+(채널플러스)’를 성공적으로 운영해온 것이 팬십을 내놓게 된 계기가 됐다고 설명했다. 현재 CH+는 방탄소년단, 블랙핑크 등 15개 팀이 운영하고 있다. 네이버 브이라이브를 이끌고 있는 V CIC 박선영 대표는 “'CH+'를 구조적으로 확장한 팬십을 통해, 글로벌 팬들의 참여를 높이는 한편, 글로벌 스타와의 다양한 비즈니스 협업도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팬십에 가입할 경우 모바일 휴대폰 화면에 스타의 상징을 담은 별도의 아이콘이 설치된다. 이를 누르면...

VR

네이버 'V 라이브', 특정 인물 영상 자동 편집 기술 공개

'덕질'을 돕는 기술이 등장했다. 네이버가 인공지능(AI)을 기반으로 특정인물이 등장하는 화면만 감상할 수 있도록 자동으로 편집하는 새로운 동영상 기술을 개발해 공개했다. 네이버의 글로벌 라이브 동영상 플랫폼 ‘브이(V) 라이브’는 AI를 기반으로, 원하는 인물만 나오는 장면을 자동 편집해 감상할 수 있는 ‘오토 하이라이트’ 기술을 새롭게 적용한다고 11월1일 밝혔다. 오토 하이라이트는 네이버의 AI 플랫폼 '클로바'의 AI 메타추출 기술을 기반으로 얼굴 인식과 객체 추적 기술을 고도화해 원하는 인물만 감상할 수 있도록 동영상을 자동 편집하는 기술이다. 참고-오토 컷(Auto Cut) 기능이 적용된 방탄소년단 'RM'의 동영상[AutoCut_RM]2018 GLOBAL VLIVE TOP 10 - BTS 오토 하이라이트 기술을 적용하면 영상을 인물별, 각도별로 일일히 촬영해서 편집하지 않아도, 자동으로 특정 인물만 등장하는 영상을...

V LIVE

네이버 'V라이브', 글로벌 팬 커뮤니티 집중한다

출시 3주년을 맞은 네이버 'V라이브'가 글로벌 팬 커뮤니티로서의 사용성을 강화했다. 네이버 V라이브 성장의 핵심 역할을 톡톡히 했던 해외 팬들간의 활발한 소통을 위해서다. V라이브는 이번 업데이트에서는 글로벌 팬들이 다양한 콘텐츠를 자유롭게 올릴 수 있도록 '팬보드' 기능을 더욱 세분화했다. 팬들이 직접 만든 팬아트, 팬캠 등을 올리는 공간, 팬레터를 쓰는 공간 등 다양한 카테고리가 신설됐다. 보다 활발한 커뮤니케이션을 위해, 파파고 번역 기능도 추가 지원된다. 현재는 인기 게시물을 확인하는 BEST 카테고리와, 질문을 주고 받는 'QUESTION' 카테고리에 적용되며, 추후 전체 카테고리로 확대될 예정이다. V라이브 앱과 스마트TV의 연동도 가능해졌다. V라이브는 최근 V앱 안에 '실험실' 메뉴를 오픈하고, 시청경험을 개선하기 위해 다채로운 기능들을 시도하고 있다. V라이브 '실험실'을 통해...

VLIVE

네이버 'V라이브' 3주년…유료 거래액 230억원 돌파

네이버의 생방송 동영상 플랫폼인 브이라이브(V LIVE)가 출시 3주년을 맞았다. 브이라이브 누적 재생수는 34억건, 유료 거래액은 230억원을 돌파했다. 2015년에 출시된 네이버 브이라이브는 누적 다운로드 5700만을 기록하고 있으며, 3년간 총 2만5177시간 라이브 됐다. 브이라이브를 가장 많이 감상한 해외 국가는 필리핀, 일본, 미국 순이며, 댓글을 통해 가장 활발하게 참여하는 곳은 중국이다. 스타를 가장 적극적으로 팔로우하는 글로벌 국가는 인도네시아다. 글로벌 팬들은 터키어, 프랑스어, 폴란드어, 아랍어 등 총 58개 언어로 직접 자막 번역에 참여했다. 특히 네이버 브이라이브는 10대 이용층을 중심으로 크게 성장했다. 네이버 브이라이브를 이용하는 글로벌 1524 세대의 비중은 79%이며, 이 가운데 10대가 70%를 차지한다. 또한 최근 브이라이브의 유료 콘텐츠 상품 모델인 'V LIVE+(단건 유료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