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사이어티

사람들

arrow_downward최신기사

MIT

나는 소셜 미디어를 의심한다

2009년 12월 1일. 인터넷의 모체인 미국 국방부의 '방위고등연구계획국(Defense Advanced Research Project Agency)'에서 4만 달러의 상금을 걸고 '빨간 풍선 찾기' 이벤트를 시행했다. 인터넷 탄생 40주년을 맞아, 인터넷의 가능성을 실험하기 위해 열린 이 이벤트에는 전국에서 4천개 팀이 참여해 경합을 벌였다. 주최측이 예측한 소요 시간은 9일, 그러나 실제 우승팀은 그 것을 단 9시간으로 단축시켰다. '기적'을 만든 주인공은 인터넷 신화의 또 다른 산실인 MIT의 미디어랩 팀이었다. 이들은 어떻게 해낸 것일까? 단순했다. '웹2.0'으로 부활한 인터넷의 '개방', 그리고 '공유'의 정신을 살린 것이다. 그들은 트위터 등의 소셜 미디어를 적극 활용해 MIT 미디어랩 팀과 협력해 빨간 풍선을 찾은 사람과 상금 수익을 '가지치기' 방식으로 나누어 갖기로 했고, 그 것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