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arrow_downward최신기사

게임GM

성남여성인력개발센터, 게임QA·GM 양성 교육생 모집

성남여성인력개발센터가 글로벌 게임 QA 및 GM 전문인력 양성과정 교육생을 모집한다고 4월22일 밝혔다. 해당 교육 과정은 고용노동부, 성남시 지원 2020년도 지역산업맞춤형 일자리창출 지원사업 일환으로 진행된다. 5월5일까지 교육생을 모집하며, 교육비는 무료다. 글로벌 게임QA·GM 전문인력 양성과정은 성남여성인력개발센터가 한국게임개발자협회와 함께 진행하는 교육훈련이다. 5월12일부터 8월31일까지 1일 7시간, 총 80일간 게임QA 및 GM 직무 인재를 육성하고 게임 업계와 협약을 통해 취업을 지원한다. 해당 교육 과정은 고용노동부 종합평가에서 3년 연속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 지난해 총 19명이 교육생으로 참여해 18명이 취업에 성공했으며, 이 중 17명이 게임 분야로 진출했다. 올해는 총 20명의 교육생을 선발해 ▲게임의 이해, 게임서비스개론, 게임마케팅, 통계학 등 직무기초교육 ▲게임제작실습, 게임테스트, ISTQB 취득대비, GAIQ, 빅데이터 분석 등...

성남시

엔씨, 판교에 8천억대 신사옥 부지 매입 추진

엔씨소프트가 8천억원대 경기도 성남 판교구청 예정부지 매입에 나선다. 현재 한계에 다다른 판교 사옥 업무 공간을 넓히기 위해 공매로 나온 부지 매입에 나선 셈이다. 성남시는 지난 4월16일 엔씨가 판교구청 예정부지 매각과 관련한 사업의향서를 제출했다고 밝혔다. 성남시에 따르면 접수 마감일인 16일 사업의향서를 낸 곳은 엔씨소프트 컨소시엄 뿐이다. 감정평가액 8094억원인 해당 부지는 판교역 근처에 있어 교통 접근성이 높아 실 매매가는 1조원에 달할 것이라는 평가도 나온다. 판교구청 예정부지는 엔씨 사옥인 판교 R&D센터에서 바로 내려다보일 정도로 가깝다. 현재는 임시주차장으로 사용되고 있다. 엔씨가 해당 부지를 매입할 거라는 얘기는 이전에도 여러 차례 나왔다. 엔씨가 부지 매입에 나선 이유는 현재 사옥 규모가 전체 임직원을 수용하기에 부족하기 때문이다. 현재...

nhn

[게임위클리] 성남시, “G스타 유치하고파”

국내외 최신 게임소식에 어쩐지 뒤처지는 기분이라면, 블로터닷넷이 매주 일요일 전해 드리는 ‘게임 위클리’를 참고하세요. 한 주간 올라온 게임업계 소식을 전달합니다. 굵직한 소식부터 작은 이야기까지, ‘게임 위클리’는 게임 매니아를 위한 주간 게임 뉴스입니다. 성남시 성남시가 이재명 시장 재선 이후 게임전시박람회 ‘G스타’ 유치에 공을 들이고 있다. G스타는 2005년부터 정부 주도로 개최되기 시작해 지난 2013년까지 부산에서 개최됐다. 성남시가 G스타 끌어오기에 팔을 걷어붙인 까닭은 넥슨과 NC소프트, NHN엔터테인먼트, 스마일게이트 등 국내 대형 게임 업체가 모두 성남시 판교에 입지해 있기 때문이다. 이재명 시장의 첨단 과학기술 육성에 대한 의지도 성남시의 G스타 유치 의지와 관련이 깊다. 성남시는 현재 판교에 IT 디지털융합고 설립을 추진하고 있다. 국책사업인 글로벌게임허브센터와 모바일게임센터도 운영 중이다. 올해 2월에는 전국 기초지자체 중에서는 처음으로 문화체육관광부가...

K-IDEA

[게임위클리] “게임은 죽었소"

“새로운 캐릭터가 떴는데 나만 몰랐네!” 국내외 최신 게임소식에 어쩐지 뒤처지는 기분이라면, 블로터닷넷이 매주 일요일 전해 드리는 ‘게임 위클리’를 참고하세요. 한 주간 올라온 게임업계 소식을 전달합니다. 굵직한 소식부터 작은 이야기까지, ‘게임 위클리’는 게임 매니아를 위한 주간 게임 뉴스입니다. "게임은 죽었소" 게임 산업에 여러 악재가 겹친 한주였다. 황우여 새누리당 대표가 게임산업을 가리켜 ‘사회악’이라고 지칭한 이후 이번 주에는 정부가 게임산업을 ‘중독산업’으로 분류해 관리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게임산업 종사자와 게임을 즐기는 이들이 들으면 놀랄 일이다. 게임이 마약과 똑같이 분류됐으니 말이다. 각계각층에서 정부의 방침에 항의하는 성명을 발표했다. 한국인터넷디지털엔터테인먼트협회(K-IDEA)는 홈페이지에 ‘근조’ 마크를 달았다. 최민희 민주당 국회의원은 정부의 정책이 부처마다 다르다고 지적했다. 게임산업의 인큐베이터 노릇을 하는 성남시도 규제...

성남시

"게임 규제 철회하라"…성남시도 동참

성남시가 1월24일, 성남시청에서 대변인 브리핑을 열고 게임산업 추가 규제 법안을 철회하라고 요구했다. 지난 22일, 한국게임산업협회가 협회 차원에서 게임 추가 규제 철회 성명을 낸 이후 게임산업계와 게임과 관련된 각계각층의 목소리가 나오는 상황이다. 한승훈 성남시청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박근혜 당선인과 새 정부는 게임을 고부가가치산업으로 인식하고, ICT 분야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삼아 창조경제를 달성하겠다는 목표를 분명히 제시한 바 있다"라며 "하지만 최근 발의된 게임산업 추가 규제는 전세계적으로 경쟁력을 갖고 있는 한국 게임 산업을 위축시킬 것으로 염려되는 만큼 규제를 철회할 것을 강력히 요청한다"라고 밝혔다.  △한승훈 성남시청 대변인 성남시가 문제 삼은 게임산업 추가 규제 법안은 손인춘 새누리당 의원을 포함한 17명 의원이 지난 1월8일 발의한 두 가지 게임규제 법안을 가리킨다....

sk c&C

성남시-SK C&C, 청년 일자리 창출 협력

청년층의 취업난이 사회이슈로 떠오르는 가운데 성남지역 실업계 고등학교와 전문대 졸업자들의 일자리 창출을 위해 성남시와 SK C&C가 손을 잡았다. 성남시와 SK C&C는 관내 6개 실업계 고등학교와 2개의 전문대 졸업예정자 가운데 50명을 선발, 전문인력 양성교육을 통한 취업지원에 나선다. 이재명 성남시장(사진 왼쪽)과 정철길 SK C&C 사장은 지난 14일 분당구 정자동에 위치한 SK C&C 본사에서 시와 회사 관계자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성남시가 핵심 시정목표인 일자리 창출 실현을 위해 관내 본사를 둔 대기업에게 제안한 지역사회 공헌과 실업문제 극복, 상생협력 방안을 IT 서비스 기업인 SK C&C가 적극 수용하면서 이루어졌다. SK C&C는 이를 위해 약 7천만원의 예산을 별도 편성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