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민병철유

"구매 전환율 증대" 민병철유폰의 세일즈포스 도입 후 효과

CRM(고객관계관리) 전문 기업 세일즈포스는 전화영어 대표브랜드 민병철유폰이 마케팅 캠페인 통합 관리과 데이터 기반 개인화 마케팅을 통한 고객 경험 향상을 위해 자사 마케팅 클라우드를 도입했다고 1월14일 밝혔다. 세일즈포스에 따르면 민병철유폰은 무료수업 체험 고객이 점차 확대됨에 따라, 실질적으로 해당 고객들이 유료 강의를 구매 및 수강할 수 있도록 유도하는 다양한 마케팅 캠페인 생성과 캠페인 관리 효율성 향상이 필요했다. 다양한 마케팅 채널로부터 유입되는 고객 데이터를 관리하고 활용하기 위한 프로세스 개선도 요구됐다. 민병철유폰은 세일즈포스 마케팅 클라우드를 도입했는데 고객에게 맞춤화된 광고 메시지 전송을 자동화하고, 광고 노출 후 고객의 구매행동을 유도할 수 있는 마케팅 캠페인을 운용하기 위함이다. 예를 들어 여행영어 회화, 비즈니스 회화, 취업에 필요한 영어 회화...

매뉴팩처링 클라우드

세일즈포스 '산업군 특화 플랫폼', 소비재·제조 비즈니스 혁신 돕는다

세일즈포스가 소비재 및 제조업 분야 기업의 디지털 혁신 지원에 나선다. 과학적 분석으로 영업과 매장 담당자간 긴밀한 협력과 데이터 기반의 투명하고 예측 가능한 성과 도출을 통해서다. 세일즈포스 '컨슈머 굿즈 클라우드(Consumer Goods Cloud)'는 소비재 기업의 현장 영업관리자가 업무 방식 개선을 통해 제품이 적절한 시기, 적절한 매장에 도달하도록 돕는 플랫폼이다. 회사 측은 매장 방문 루트 및 의사결정 최적화 등의 CRM 인텔리전스를 통해 총체적 영업 성과 향상에 기여한다고 전했다. 영업 담당자에게 매장의 발주 데이터 및 특성에 따른 고객의 요구를 가시적으로 보여주고 해당 데이터를 분석하는 역할을 겸한다. 이는 영업 담당자의 반복적인 업무와 매장 최적화를 지원하여 영업 담당자가 고객 커뮤니케이션에 추가 시간을 할애할 수 있게 해준다....

collabee

콘텐츠 기반의 실리콘밸리 협업툴 '큅(Quip)'

슬랙의 아이러니 2018년 6월20일은 슬랙을 사용하고 있던 미국내 기업들에게 잊지 못할 하루일 것이다. 왜냐하면 당일 오전 내내 장애로 슬랙 서비스에 접속하지 못했기 때문이다. 마침, 이때는 레스큐타임(RescueTime)이라는 조사 기관이 1만2천명 이상의 슬랙 사용자를 대상으로 생산성 변동에 대한 조사를 진행하던 기간이었다. 재미있는 포인트는 슬랙을 사용할 수 없었던 기간 동안 오히려 기업 내 지원들의 생산성 지수가 유의미한 수준으로 증가했다는 점이다. 생산성과 협업 효율성 향상을 위해 도입한 슬랙과 팀즈 같은 그룹챗 서비스가 역설적으로 직원들의 생산성을 하락시키는 현상이 발생한 것이다. 실제, 최근 1-2년 사이 실시간 채팅이 실질적으로 업무 진행 시 협업 효율성과 생산성 향상에 도움이 되는 방식인지에 대해 회의적인 시각과 증거들이 쏟아져 나오기 시작했다. 동시에 ‘몰입(Deep work)‘를...

세일즈포스

세일즈포스 '클릭소프트웨어' 인수…필드 서비스 강화

세일즈포스가 필드 서비스 관리 솔루션 기업 클릭소프트웨어를 약 13억5000만달러(약 1조6000억원)에 인수한다고 8월9일 밝혔다. 클릭소프트웨어는 기업이 필드 서비스를 지능적으로 계획하고 최적화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세일즈포스의 클라우드 빌트인 기능인 '세일즈포스 필드 서비스 라이트닝'은 최신 디스패치, 모바일 근로자 역량 강화 및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활용해 기업내 전체 서비스 담당자가 일원화된 중앙 플랫폼과 연결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세일즈포스는 필드 서비스 라이트닝과 클릭소프트웨어의 결합을 통해, 미래 비즈니스 필드 서비스 업계를 선도할 계획이다. 더 연결되고 지능적인 고객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지원함으로써 자사 서비스 클라우드의 위상을 공고히 할 것이라는 설명이다. 빌 패터슨 세일즈포스 서비스 클라우드 총괄은 "70% 이상의 서비스 리더 기업들이 모바일 근로자의 근무 환경 변화를 위해...

CRM

세일즈포스, CRM 솔루션에 로우코드 블록체인 첫 적용

복잡한 코딩 없이 간단한 클릭만으로 블록체인 네트워크 이용이 가능한 사례가 나왔다. 세일즈포스는 블록체인 기술을 최초로 CRM에 적용하고, 기업이 보다 쉽고 안전하게 산재된 데이터를 관리하고 공유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8월6일 밝혔다. 복잡한 코딩 과정이 생략된 GUI 기반의 간단한 클릭으로 블록체인 네트워크를 구성하고 이용할 수 있는 로우 코드 개발 방식은 높은 기술 장벽의 블록체인 접근성을 대폭 낮추는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브렛 테일러 세일즈포스 제품 총괄은 "세일즈포스가 추구하는 방향성 중 하나는 발전된 기술을 통해 기업이 변화하는 미래에 발빠르게 대처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다. 이번에 공개한 세일즈포스 블록체인 또한 이와 맥락을 같이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기술 확장을 통해 전에 없던 데이터 관리 생태계를...

cdp

세일즈포스, '고객 360' 서비스에 '고객 데이터 관리 플랫폼' 기능 더해

세일즈포스가 자사 '고객 360 서비스'에 고객 정보를 파악할 수 있는 기능을 더한 고객 데이터 관리 플랫폼(Customer Data Platform, 이하 CDP)을 선보인다. 고객 360은 세일즈포스가 지난해 처음 공개한 서비스로, 고객사가 세일즈포스 앱과 연동해 통합된 고객 ID를 생성, 고객 정보를 한눈에 보기 쉽게 정리하는 기능을 제공한다. CDP는 자사 고객관계관리(CRM) 솔루션을 통해 고객 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도록 취합하고, 이를 바탕으로 보다 개인화된 커뮤니케이션 전략을 수립할 수 있게 도와준다. 고객 360은 CDP 도입을 통해 B2C 레벨의 방대한 양의 고객 데이터를 클라우드에서 관리하고, 이 데이터를 곧바로 마케팅 활동에도 사용할 수 있다. 조직 내 다양한 영역에 산재하는 고객 정보를 한데 모아 분석해 고객과 보다 통합되고...

구글

구글-세일즈포스, 전세계 시장 공략 위해 맞손

클라우드 기반의 두 기업이 새롭게 손을 잡았다. 구글과 세일즈포스가 양사 도구의 통합과 클라우드 사업에 힘을 얻기 위해 11월6일(현지시간) 각각 블로그와 홈페이지를 통해 전략적 협력을 발표했다. 이번 협력으로 세일즈포스는 국제 인프라 확장 시 구글 클라우드 플랫폼 인프라를 세일즈포스의 핵심 서비스에 우선 적용할 계획이다. 구글은 클라우드 서비스를 판매할 때 세일즈포스를 우선 CRM 공급자로 내세운다. 이로 인해 구글 G 스위트와 세일즈포스 CRM을 연결해 지메일, 스프레드시트, 캘린더, 드라이브, 문서 및 행아웃에서 세일즈포스 정보에 더 쉽게 접근할 수 있게 된다. 세일즈포스의 판매 및 마케팅 소프트웨어와 구글 애널리틱스 360을 연동할 수도 있다. 세일즈포스 고객은 추가 비용 없이 최대 1년 동안 G 스위트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세일즈포스는...

TOA

오라클 고객관리 클라우드 SW업체 ‘TOA’ 인수

오라클이 인사 및 고객관리 소프트웨어를 보유한 TOA 테크놀러지스(TOA)를 인수한다. 정확한 인수조건을 밝히지 않았다. 오라클은 TOA 기술력으로 기존 제품에 클라우드 기능을 강화해 경쟁력을 높일 심산이다. TOA는 2003년에 설립한 회사로 직원, 고객정보 및 서비스센터를 관리하는 소프트웨어를 주로 제공했다. TOA는 구축형 제품과 클라우드 기반을 동시에 제공하고 있었는데, 최근 SaaS시장이 주목받으면서 규모를 키울 수 있었다. TOA는 20개가 넘는 국가에서 서비스를 제공하며, 1년에 1억2천만 건의 서비스 요청을 처리하곤 했다. 주요 고객에는 홈디포(Home Depot), 디쉬네트워크(Dish Network), 리코(Ricoh) 등이 있다. TOA는 최근 모바일 기능도 크게 강화했다. 이를 통해 직원이 쉽게 외부 현장에서 고객서비스를 관리하고 대응할 수 있는 기술을 제공했다. 이 외에도 실시간 데이터를 분석하고 예측하는 기능을 추가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