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arrow_downward최신기사

굴러라 구르님

‘다름’을 널리 퍼뜨리는 유튜버들

유튜브에는 다양한 크리에이터가 있다. 성적지향, 인종, 성별, 나이 등 이들의 배경은 실로 다양하고 그래서 다채롭다. 닷페이스 조소담 대표의 말을 빌리자면, “누군가 다뤄주기만을 기다리지 않고 자기 이야기를 시작한 사람들이 유튜브에 있다.” 유튜브 채널 ‘굴러라 구르님’은 한국에서 장애인으로 살아가는 평범한 일상을 담고 있고, 유튜브 채널 ‘수낫수’는 연애, 커밍아웃, 퀴어 축제 등 성소수자의 일상과 경험을 공유한다. 미디어 스타트업 ‘닷페이스’는 밀레니얼 세대의 시선에서 다양한 사회 문제를 다룬다. 유튜브는 1월22일 강남구 대치동 구글캠퍼스서울에서 ‘크리에이터와의 대화’를 진행했다. ‘다름의 가치를 이야기하다, 다양성 크리에이터’를 주제로 열린 이날 행사에는 유튜브 채널 굴러라 구르님의 구르님, 수낫수의 수, 그리고 닷페이스의 조소담 대표가 참석해 자신들의 콘텐츠에 얽힌 이야기를 공유했다. 나와 같아서, 또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