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간편결제

이베이코리아, 메이크샵 '스마일페이' 결제 서비스 지원

이베이코리아가 간편결제 서비스 '스마일페이'로 카페24, 아임포트에 이어 이번에 메이크샵까지 주요 전자상거래 솔루션사와 제휴를 맺었다. 이번 제휴로 메이크샵을 이용하는 온라인 쇼핑몰은 스마일페이 결제 서비스를 적용할 수 있게 됐다. 쇼핑몰을 찾는 사용자는 스마일페이에 신용, 체크카드를 최초 1회 등록하면 별도의 인증서 설치 없이 6자리의 비밀번호 입력만으로 결제할 수 있다. 이베이코리아는 메이크샵을 이용하는 쇼핑몰이 스마일페이를 이용한 적립 혜택도 제공한다. 스마일페이로 결제하는 모든 결제 금액의 0.5%(최대 5천원)를 적립해주며, 이베이코리아의 상업자표시 신용카드(PLCC)인 ‘스마일카드’를 스마일페이에 등록하고 결제하면 전월실적, 적립한도 제한 없이 2% 추가 적립 혜택을 제공한다. 목승원 이베이코리아 스마일페이사업실장은 “편리한 사용성과 광범위한 제휴 네트워크는 온라인 쇼핑몰이 스마일페이를 선호하는 주요한 이유”라며 “스마일페이는 국내 최대 전자상거래 플랫폼인 이베이코리아의 마케팅...

모바일 간편결제

이베이코리아 스마일페이, 간편결제 '신라페이' 선보여

대한민국 온라인 유통기업 1위 이베이코리아가 신라인터넷면세점과 함께 지난 9월6일 유통 기반 간편결제 서비스 ‘신라페이’를 선보였다. 신라페이는 이베이코리아의 간편결제 ‘스마일페이’가 탑재된 상업자 표시 결제(Private Label Payment, PLP) 서비스다. 스마일페이의 기존 사용자 경험이 그대로 신라페이에 구현되는 형태다. PLP 모델은 외부 가맹점들이 자체 간편결제를 런칭할 때 갖는 서비스 구축과 운영, 수수료 부담을 줄이고, 런칭 후에도 안정된 사용자 기반을 쌓을 수 있도록 돕기 위해 고안됐다. 이베이코리아의 스마일페이에 주 결제 신용카드를 등록해 둔 사용자가 기존 비밀번호 그대로 신라페이에서 손쉽고 편리하게 결제할 수 있는 경험을 제공한다. 신라페이는 신용카드와 체크카드를 비롯해 무통장입금을 통해 결제할 수 있다. 이미 스마일페이에 가입된 회원이라면 신라페이 이용약관 동의 후 스마일페이에 등록된 카드를...

G9

토스-스마일페이 연동, G마켓·옥션·G9서 사용 가능

11번가 11페이, 위메프 원더페이에 이어 이베이코리아 스마일페이까지 토스와 제휴를 맺었다. 비바리퍼블리카가 국내 대표 오픈마켓 G마켓, 옥션, G9에서 사용되는 간편결제 서비스 스마일페이에 토스 결제를 연동했다고 밝혔다. 토스로 스마일페이를 사용하는 법은 쉽다. 토스 사용자는 스마일페이에 토스머니를 한번만 등록하면 된다. 등록하고 난 뒤에는 G마켓, 옥션, G9 등 세 개의 오픈마켓에서 토스 결제를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토스머니 잔액 부족 시, 토스에 등록한 일반 은행 계좌(충전 계좌)로부터 즉시 충전해 결제할 수 있다. 토스 비회원은 토스 앱 설치 및 가입 이후 등록할 수 있다. 토스 이승건 대표는 "국내 대표 이커머스 기업 이베이코리아의 스마일페이에 토스 간편 결제 서비스를 연동하게 되어 보다 많은 고객들이 G마켓, 옥션, G9...

간편결제

한국은행 "간편결제 하루 평균 이용금액 1260억"

네이버페이, 삼성페이, 카카오페이 등 카드 기반 간편결제 서비스가 주요 결제 수단으로 자리 잡았다. 한국은행이 4월3일 발표한 '2018년 전자지급서비스 이용 현황'에 따르면, 일평균 카드 기반 간편결제 서비스 이용 금액은 1260억원으로 전년(677억원) 대비 2배 가까이 증가했다. 같은 기간 이용 건수도 209건에서 392건으로 2배 가까이 늘었다. 간편결제 서비스란 신용카드 등 지급카드 정보를 모바일 기기에 미리 저장해두고, 거래 시 비밀번호를 입력하거나 기기를 접촉하는 방식으로 결제하는 서비스를 말한다. 주요 간편결제 서비스로는 네이버페이, 삼성페이, 스마일페이, 쓱페이, 엘지페이, 카카오페이, 페이코 등을 꼽을 수 있다. 한국은행 측은 "작년 일부 간편결제 업체들이 적극적으로 마케팅을 하면서 서비스가 활성화된 측면도 있다"라며 "유통과 제조회사 간편결제 서비스를 중심으로 이용 규모가 많이 증가했다"라고 분석했다....

간편결제

카페24, 이베이코리아 '스마일페이' 결제 지원

전자상거래 플랫폼 카페24와 전자상거래기업 이베이코리아가 소호몰 사업자를 위해 손을 잡았다. 앞으로 카페24에 입점한 소호몰은 앞으로 이베이코리아 스마일페이를 연동해 사용할 수 있게 됐다. LG CNS가 각 소호물의 스마일페이 연동 작업을 맡는다. 스마일페이는 웹과 모바일 환경 제약 없이 사용할 수 있는 간편결제 서비스다. 네이버페이나 카카오페이처럼 인증서를 설치하지 않고, 비밀번호 6자리로 결제할 수 있다. 이베이코리아는 LG CNS와 협약을 맺고 2017년부터 서비스 신청부터 온라인 계약 및 결제, 정산까지 모든 부분을 자동화해 소호몰들이 간단한 신청으로 스마일페이를 손쉽게 구축할 수 있는 작업을 진행해 왔다. LG CNS는 이베이코리아와 간편결제 기술 구현 및 고도화 작업을 공동으로 진행하고 있으며 카페24를 포함하여 외부 가맹점과의 스마일페이 연동 및 정산 작업 등을...

스마일캐시

이베이코리아, 중소사업자 겨냥 '아임포트' 캐시백 프로모션 진행

G마켓과 옥션, G9를 운영하는 전자상거래기업 이베이코리아가 오는 11월30일까지 결제 연동 서비스 아임포트와 스타트업 및 중소사업자들을 위한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아임포트는 온라인 결제 플랫폼으로, 커머스 서비스 개발과정에서 다양한 결제서비스를 쉽게 연동하고 안정적으로 운영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서비스다. 결제서비스 연동방식을 표준화함에 따라 신용카드 결제서비스에 간편결제 서비스를 확장하는 데 투입되는 기업 자원을 단축시켜주는 서비스로 1만여개 기업이 활용하고 있다. 스마일페이는 지난 10월부터 아임포트에 정식 도입됐다. 이번 프로모션은 아임포트를 통해 11월 말까지 스마일페이를 신청한 가맹점에는 2019년 1월31일까지 스마일페이로 결제한 고객에게 결제 금액의 3%(기존 대비 6배)를 스마일캐시로 적립해 준다. 11월 이후 스마일페이를 신청한 가맹점 구매 고객도 같은 기간 동안 0.5% 스마일캐시를 적립할 수 있다. 이베이코리아 측은 스마일페이를...

마켓컬리

'스마일페이', 인테리어 플랫폼 오늘의집과 제휴

G마켓과 옥션, G9를 운영하는 전자상거래 기업 이베이코리아가 커머스 스타트업과 손잡고 자사 간편결제 시스템 ‘스마일페이’ 확장에 속도를 내고 있다. 이베이코리아는 1인가구와 셀프인테리어 트렌드에 맞춰 인기몰이 중인 인테리어 원스톱 플랫폼 ‘오늘의집’과 새롭게 제휴를 맺었다. 이번 제휴는 모바일 프리미엄 마트 ‘마켓컬리’와 디자이너 편집숍 ‘W컨셉’, 꽃 정기배송 업체 ‘꾸까’ 등에 이은 네 번째 스타트업 제휴다. 이베이코리아 전략사업본부 목승원 실장은 "이베이코리아는 다양한 스타트업과의 제휴를 바탕으로 스마일페이 가맹점을 확대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고객들에게는 커머스 스타트업을 비롯 폭넓은 가맹점에서 보다 편리한 결제와 풍성하고 실질적인 혜택을 통해 만족스러운 쇼핑 경험을 제공하고, 가맹점에는 전자상거래 플랫폼의 자원을 통한 시너지를 낼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스마일페이는 커머스 스타트업과 다양한 제휴를 맺으면서...

G9

‘스마일페이’ 새단장...보안·편의성 강화

G마켓·옥션·G9를 운영하는 이베이코리아가 간편결제 서비스 ‘스마일페이’를 개선해 새롭게 선보였다. 더 빠르고 간편한 모바일-웹 쇼핑 환경 제공에 나서겠다는 계획이다. 스마일페이는 이베이코리아가 2014년 선보인 간편결제 서비스다. G마켓과 옥션, G9에서 결제 정보를 등록하면 추가정보 입력 없이 다음번에 원클릭으로 결제할 수 있는 게 특징이다. 지난 5월 출시 1년 만에 12개월 누적 거래금액 1조원을 돌파하면서 이베이 서비스 안에서 자리 잡는 중이다. G마켓에서 모바일 거래액 비중은 지난해 4분기 50%를 넘겨 올 2분기에는 54%를 기록했다. 옥션도 50%에 육박하는 모바일 거래 비중을 기록하고 있다. 이베이코리아는 더 나은 고객 경험을 위해 스마일페이 업그레이드에 나섰다. 새로워진 스마일페이는 편의성과 사용 안전성을 높였다. 국내 카드사 9곳, 은행 16곳과 제휴를 맺었다. 국내에서 사용하는...

G9

[IT+금융] 스마일페이, "장터에서 무심결에 쓰는 결제를"

IT가 금융서비스와 만났다. 인터넷뱅킹이나 모바일뱅킹으로 시작해 삼성페이 같은 각종 결제서비스까지 영역을 가리지 않고 만남을 시도하고 있다. 금융업계만 대출, 송금, 결제 서비스를 선보일 수 있다는 건 이제 옛말이다. P2P 대출, 모바일 결제, 인터넷 은행 등 IT 기술과 금융 서비스가 결합한 다양한 ‘IT+금융’ 서비스가 등장했다. 2016년, 올 한해 어떤 기업이 새로운 IT 금융서비스를 준비하고 있는지 살펴봤다. 2014년, 이베이코리아는 고민에 빠졌다. 지마켓과 옥션 등에 쌓여 있는 상품은 약 4700만개로 국내에서 가장 많았지만, 이 상품을 구매하는 절차 자체는 그리 편리하지 않았다. 결제 과정에서 공인인증서나 키보드 보안 프로그램 등이 장벽으로 작용했다. 지마켓, 옥션, G9 안에서 고객이 좀 더 편리하게 결제할 수 기능이 필요했다. 유통 기업이지만...

LG페이

아직은 그림의 떡, NFC 결제 ‘동상이몽’

네이버페이, 삼성페이, 스마일페이, 시럽페이, 셀프페이, SSG페이, 오픈페이, NFC 간편결제, LG페이, 티몬페이, 카카오페이, 케이페이, 페이나우, 페이코…. 다양한 모바일 결제 서비스가 등장했다. 모바일 결제 춘추전국시대가 열렸다. 통계청에 따르면 국내 모바일 결제 시장 규모는 2013년 6조6천억원에서 2014년 14조9천억원으로 폭발적으로 늘었다. 통계청 온라인쇼핑 동향를 살펴보면 지난 9월 온라인쇼핑 거래액 중 모바일쇼핑 거래액은 2조410억원으로 지난해 같은기간보다 56.6% 증가했다. 온라인쇼핑 거래액 중 모바일쇼핑 거래액 비중은 47.2%나 된다. 적지 않은 거래가 모바일에서 이뤄진다. 그러나 이들 수치는 오프라인에서의 모바일 결제 금액을 반영하지 않는다. 앞에서 언급한 다양한 모바일 결제 서비스 중에 정작 오프라인에서 내 지갑을 대신할 수 있는 서비스도 드물다. 온라인과 오프라인에서의 모바일 결제 온도차이가 느껴지는 이유는 무엇일까. 희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