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csr

삼성 지원으로 폴란드 마스크 공장 생산량 3배 껑충

삼성전자가 국내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한 스마트공장 사업 지원을 글로벌로 확대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를 통해 폴란드의 한 마스크 제조업체는 생산량이 3배 늘었다. 삼성전자는 이달 폴란드 마스크 제조업체 '프탁(PTAK)'에 삼성전자 폴란드생산법인의 설비·제조 전문가들을 파견해 설비 설치를 비롯해 운영, 현장 관리, 품질 관리 노하우를 전수했다. 본래 의류전문 기업인 프탁은 폴란드 정부가 추진하는 마스크 생산 프로젝트에 참여해 5월부터 마스크를 자체 생산 중이다. 삼성전자는 해당 업체의 제조 설비의 운전 기준값 설정 최적화, 일부 설비 조정 등을 통해 생산 효율을 높일 수 있도록 지원했다. 또 제조 현장 레이아웃 조정과 물류 개선 작업도 진행했다. 이와 함께 인력 운영을 비롯한 제조 현장 운영 노하우를 전하고, 작업자 교육도 제공했다....

ai

KT, 5G 스마트팩토리 비전 출시...“AI가 불량 제품 검사”

인간 대신 인공지능(AI)이 컨베이어 벨트 위의 제품을 검사하고 불량 제품을 가려낸다. KT는 산업용 머신비전 전문기업 코그넥스와 함께 5G 머신비전 서비스 '5G 스마트팩토리 비전'을 출시한다고 2일 밝혔다. KT 5G 스마트팩토리 비전은 불량검사, 제품식별, 치수 측정 등 기존에 사람이 육안으로 하던 검사 작업을 AI를 활용해 효과적으로 수행할 수 있는 서비스다. 공장에 설치된 카메라들을 통해 이미지를 수집하고 AI를 통해 데이터를 분석하는 방식이다. 코그넥스의 이미지 인식 기술을 적용했으며 ▲5G 기반 실시간 영상 모니터링 ▲스마트팩토리 전용 클라우드 플랫폼 ▲딥러닝 비전 분석 ▲공정상태 모바일 알림 등을 제공한다. 수집된 정보는 KT 스마트팩토리 플랫폼을 통해 원격으로 확인할 수 있다. 또 데이터의 손실이나 분실을 막기 위해 촬영 이미지는 클라우드에...

skt

SKT-산업기술대, 중소기업 스마트팩토리 지원 맞손

안산 시화공단 내 4000여 기업이 스마트팩토리 구축 지원을 받는다. SK텔레콤은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한국산업기술대학교(산기대)와 '안산 시화공단 우수 중소기업의 스마트 공장화 지원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SK텔레콤과 산기대는 안산 시화공단 내 4000여 산기대 산학협력 업체에 스마트팩토리 관련 통합 지원을 제공한다. 교육, 비용, 후속 연구 등을 지원하며, 양 기관은 안산 시화공단을 스마트팩토리 클러스터로 육성한다는 계획이다. 안산 시화공단에는 국내 제조기업의 약 25% 수준인 1만개 업체가 밀집해 있다. SK텔레콤은 "안산 시화공단을 스마트팩토리 클러스터로 집중 육성한다면 국내 제조업의 생산성이 향상되고 제조업 혁신 확산 속도가 빨라질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SK텔레콤과 산기대는 중소 제조기업에 스마트팩토리 솔루션 도입과 운영 시 필요한 맞춤 교육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ai

소리로 고장 예측하는 '스마트팩토리' AI 솔루션

KT가 기계 소리를 분석해 고장을 예측하는 스마트팩토리 인공지능(AI) 솔루션 '기가사운드닥터' 기술을 개발했다고 10월23일 밝혔다. 기계 전문가가 소리만 듣고도 기계 내부의 어느 부품에 문제가 있는지 판단한다는 점에 착안했다.   KT 기가사운드닥터는 자가학습 기반 AI 기술로 학습 시간을 100시간 이내로 단축했다. KT에 따르면 기존 솔루션은 최소 수 주 이상의 학습을 거쳐야 했다. 또 KT는 저렴한 단말과 4일간의 데이터 수집을 통해 정확한 예측을 할 수 있다는 점을 자사 솔루션의 차별점으로 내세웠다. 기가사운드닥터를 개발한 한 연구원은 "기계 장비에 부착하기만 하면 바로 학습이 가능하다는 점과 짧은 학습기간 때문에 B2B 시장에서 반응이 매우 좋을 것"이라며 "예측 정확도를 높이기 위해 진동, 온도, 전류 등의 센서 데이터를 통합 분석하는...

AWS

지멘스, 스마트 공장 IoT 플랫폼에 AWS 지원

사물인터넷(IoT)이 가장 효율적으로 쓰일 수 있는 곳 중 하나가 제조업 분야다. 공장 장비를 IoT로 연결시켜 ‘스마트 공장’을 만들어주는 서비스 ‘마인드스피어’가 아마존웹서비스와 손을 잡았다. 세계적 전기전자 기업 지멘스는 12월11일 개방형 IoT 운영 시스템 마인드스피어 최신 버전을 최초로 아마존웹서비스(AWS)에서 구동한다고 밝혔다. 지멘스의 산업용 클라우드 마인드스피어와, 클라우드 시장 1위인 AWS가 상호 연동되면 보다 높은 부가적 가치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마인드스피어는 지멘스의 오랜 경험을 바탕으로 개발된 개방형 IoT 운영 시스템으로 간단히 말하면 공장이나 산업 현장 등을 스마트 환경으로 만들어주는 플랫폼이다. 마인드스피어는 다양한 종류의 기기와 엔터프라이즈 애플리케이션과의 연결 프로토콜 옵션, 산업 애플리케이션, 고도화된 분석 솔루션뿐만 아니라 지멘스의 개방형 PaaS(서비스 기반 플랫폼) 역량과 A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