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arrow_downward최신기사

AR

게임은 어떻게 드라마가 됐을까...'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게임 좋아하세요?" "네, 좋아합니다." 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을 집필한 송재정 작가 가장 많이 들은 질문이다. 증강현실(AR) 게임을 소재로 한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은 기존 드라마 팬층을 비롯해 게이머, 심지어 IT·게임 업계에서도 화제를 모았다. 그만큼 게임과 드라마는 서로 거리가 먼 존재였다. 게다가 AR이라는 최신 기술이 더해지자 드라마의 파급력은 기존 드라마 수용자층을 넘어 다양한 사람들을 끌어안았다.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은 주인공이 AR 게임을 하면서 이야기가 전개되는 드라마다. '스마트렌즈'를 착용하면 현실에 덧대어진 증강현실 그래픽이 나오며, 주인공은 실제처럼 칼을 휘두르는 병사들과 싸운다. 왜 그동안 게임을 소재로 한 드라마는 제작되지 않았을까. 또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은 왜 AR 게임을 소재로 채택했으며, 이를 드라마로 어떻게 풀어나갔을까. 송재정 작가는 지난...

AR

실감나는 AR 게임 구현을 위한 기술은 어디까지 왔을까

요즘 TvN에서 방송하고 있는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이 연일 화제다. 현빈과 박신혜라는 굵직한 배우도 흥행에 크게 한 몫 하고 있지만, 드라마에서 그려내는 증강현실(AR) 게임도 인기 상승에 기여하고 있다. 현실과 가상현실을 오가며 다양한 IT 기술로 시청자에게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한다. 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은 주인공이 AR 기반의 게임을 하면서 펼쳐지는 이야기다. 드라마의 주 배경은 스페인 남부에 위치한 도시 '그라나다'. 극 중 현빈이 운영하는 회사에서 개발한 스마트렌즈를 착용하면, 현실과 같은 가상현실이 실제 공간에 덧그려 보여진다. 2018년 그라나다에서 15세기 아르곤 병사를 만날 수 있다. 현빈은 이 드라마에서 스마트렌즈를 착용하고 실제인 것처럼 칼을 휘두르며 병사와 싸운다. AR 속 검에 맞으면 피도 흘린다. 현실과도 같은 생생한 게임을 즐기려면...

네이버

네이버 '스마트렌즈', 외화·와인도 인식한다

네이버의 이미지 검색 서비스 '스마트렌즈'에 외화(지폐) 및 와인 인식 기능이 추가됐다. 네이버는 7월20일 스마트렌즈에 외화 및 와인 인식 기능을 적용하는 등 지속해서 모델링을 개선하고 서비스 품질을 고도화하고 있다고 밝혔다. 스마트렌즈는 네이버 모바일 검색창 오른쪽 카메라 아이콘을 누르면 제공되는 딥러닝 기반 이미지 검색 서비스다. 지난해 7월 베타 서비스를 연 후 원하는 상품을 이미지로 검색하는 '쇼핑렌즈', 오프라인 상점 외관 이미지를 검색하는 '플레이스 인식' 기능을 잇달아 선보였다. 이번에 추가된 외화 및 와인 인식은 스마트렌즈 카메라로 외화 지폐나 와인병을 찍으면 각각 관련 환율정보와 와인 정보를 실시간으로 알려주는 기능이다. 외화 지폐를 찍으면 매매기준율, 현찰 구매가 혹은 판매가 등의 환율정보가 제공되며 와인을 찍으면 와인 종류, 포도...

네이버

네이버, "오프라인 상점도 폰 카메라로 비춰 검색하세요"

장소 정보를 알려주는 네이버 플레이스 검색을 이미지 검색으로도 사용할 수 있게 된다. 네이버는 네이버의 비주얼서치 서비스 ‘스마트렌즈’가 쇼핑렌즈에 이어 오프라인 상점 외관의 이미지를 검색하는 ‘플레이스 인식 기술’을 추가 접목했다고 12월22일 밝혔다. 네이버 모바일 웹 및 앱 업데이트 후 검색창 오른쪽 스마트렌즈 버튼을 누르면 사용할 수 있다. 플레이스 인식 기술은 스마트렌즈에 상점의 외관을 비추면 ▲영업시간 ▲판매하는 품목 ▲가격대 ▲블로그·포스트 등을 통한 이용자 리뷰 ▲주변 대중교통 등 해당 상점의 정보가 담긴 ‘플레이스 정보’를 자동으로 찾아 제공한다. 플레이스 인식 기술은 네이버 앱의 GPS 설정이 활성화돼 있어야 사용할 수 있다. 해당 기술은 사진을 찍지 않고 스마트렌즈를 통해 상점을 비추기만 해도 플레이스 정보를 바로 제공하기...

네이버

이미지 검색으로 쇼핑을, 네이버 '쇼핑렌즈'

네이버의 비주얼서치 서비스인 '스마트렌즈'가 쇼핑 분야에 특화된 '쇼핑렌즈'를 선보였다. 네이버는 11월20일, 지난 7월 베타 오픈한 딥러닝 기반 비주얼 검색 서비스 '스마트렌즈'에서 4개월 만에 쇼핑 분야에 특화된 '쇼핑렌즈'를 선보였다고 밝혔다. 스마트 렌즈는 간단히 말해 네이버 모바일에서 검색어 입력 대신 이미지로 검색할 수 있는 서비스다. 네이버는 이용자들이 어디선가 본 상품 이미지를 떠올리며 ‘원하는 상품’을 찾기 위해 이미지 검색을 활용하는 욕구가 크다는 것을 반영해 쇼핑에 특화된 서비스를 가장 먼저 선보이게 됐다고 밝혔다. 쇼핑렌즈는 ▲카메라가 일차적으로 찍는 대상을 ‘상품’으로 인지하는 기술과 ▲이미지를 분석해 유사한 상품을 찾아 매칭시키는 기술을 바탕으로 ▲쇼핑에 최적화된 이미지 검색 이용자 화면(UI)을 구현한 서비스다. 스마트렌즈에 적용된 ‘SCOPIC(스코픽)’ 기술과 UI를 쇼핑 분야에...

QX10

[블로터TV] 스마트폰에 붙여 쓰는 '스마트렌즈'

집집마다 하나씩 필수품으로 꼽히던 디지털 카메라가 어느새 찬밥 신세가 됐습니다. 특히 똑딱이 카메라는 DSLR에 화질로 밀리고 스마트폰에 휴대성까지 내밀려, 아예 시장을 송두리째 내어주게 생겼습니다. 카메라 업체들은 미러리스 카메라처럼 크기는 작고 화질은 좋은 카메라로 옮기고 있는데, 소니는 아예 똑딱이 시장을 스마트폰과 접목시키기로 마음 먹었나 봅니다. 최근 선보인 제품을 보면 그런 생각이 듭니다. 주인공은 이른바 '스마트렌즈'라 불리는 'QX10'입니다. 카메라 렌즈처럼 생긴 이 기기는 스마트폰과 연결해 사진을 찍습니다. 이름은 ‘렌즈’지만 그 자체로 온전한 카메라 역할을 할 수 있고 스마트폰은 디스플레이를 대신합니다. 심지어 스마트폰이 없어도 렌즈의 전원을 켜고 셔터 버튼을 누르면 사진이 찍힙니다. 센서와 광학 기술, 전자 기술이 응집해 이렇게 작은 크기의 줌렌즈 카메라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