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arrow_downward최신기사

공모전

컴투스, 게임문학상 수상작 게임 개발 진행

컴투스가 자사 공모전에서 수상한 아마추어 작가의 작품을 토대로 실제 게임 개발에 나선다. 단순 상금 수여에 그치는 공모전의 한계를 넘어 예비 창작자의 꿈을 실현하는 기회를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컴투스는 4월8일 '컴투스 글로벌 게임문학상 2019' 수상작 기반 스토리 게임을 개발한다고 밝혔다. 컴투스는 우수한 역량을 갖춘 창작 인재 발굴과 지원을 위해 지난 2018년부터 게임 스토리 공모전 ‘컴투스 글로벌 게임문학상’을 열고 있다. 지난해 공모전에는 원천 스토리 및 게임 시나리오 2개 부문 총 350여편이 응모됐으며, 두 차례 심사를 거쳐 대상을 비롯해 총 5개의 수상작이 선정됐다. 이번에 실제 게임 개발이 진행되는 수상작은 지난해 공모전에서 게임 시나리오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한 최지혜 씨의 '드래곤 퀸 메이커'다. 최지혜 씨는 최근...

데이세븐

컴투스, 스토리게임 플랫폼 '스토리픽' 서비스 시작

컴투스가 스토리게임 플랫폼 '스토리픽' 국내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4월6일 밝혔다. 스토리텔링 중심의 콘텐츠 플랫폼인 스토리픽에서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킹덤’, 채널A 인기 예능 '하트시그널' 등 인기 IP를 활용한 게임 등 여러 스토리게임이 제공된다. 스토리게임은 이용자의 선택에 따라 여러 갈래의 이야기를 감상할 수 있는 인터렉티브 소설 형태로 구성됐다. 분기별 선택지에 따라 다른 결말이 주어지며, 기존 게임과는 다른 재미를 준다. 스토리픽은 컴투스가 서비스하고 자회사 데이세븐이 개발했다. 컴투스는 스토리텔링 중심 게임이 갖는 IP의 파급력에 주목했다. 데이세븐이 개발한 스토리게임 '일진에게 찍혔을 때'는 소설, 웹드라마, 웹툰 등 다양한 형태로 제작되며 게임 IP의 확장 가능성을 증명했다. 와이낫미디어가 제작한 동명의 웹드라마는 누적 조회 수 8천만 뷰를 기록하며, 현재 시즌2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