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arrow_downward최신기사

ai

카카오 "딥러닝 기술 상향평준화, 어떤 서비스 만드느냐가 중요"

인공지능(AI) 기술이 개방성을 중시하면서 기술적 수준은 상향평준화되고 있다. 학계와 업계 모두 최신 AI 연구 기술을 재현 가능한 수준으로 공개하는 추세다. 구글과 마이크로소프트는 'AI의 민주화'를 말하며 자사의 기술을 타사에서 쓸 수 있도록 오픈 API 형태로 개방하고 있다. 국내 기업들도 마찬가지다. 네이버와 카카오 모두 AI 관련 API를 공개하고 있다. 이에 따라 기술 자체보다는 기술을 어떻게 적용할지에 대해 초점이 맞춰지고 있다. 카카오는 5월17일 서울 한남동 사옥에서 AI 기술 기자간담회를 열고 카카오의 시각 엔진과 이에 이를 활용한 자사 서비스를 소개했다. 이날 발표에 나선 최동진 카카오 AI부문 멀티미디어처리파트 파트장은 "딥러닝 기술은 이미 상향평준화 됐으며 중요한 점은 같은 기술을 이용해서 어떤 서비스를 만드냐다"라고 말했다. 기술이 상향평준화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