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arrow_downward최신기사

넥스트

신해철 30주년 음반은 어떻게 태어났나

신해철의 데뷔 30주년 음반 작업은 ‘가능성’에서 출발했다. 30년 동안 그가 발표한 수 백 곡의 결과물 뒤에는 그 이상의 작업 과정이 있었다. 그리고 그 과정들은 모두 '디지털'이라는 옷을 입고 컴퓨터 속에 남아 있다. 컴퓨터로 연주하고 녹음하는 컴퓨터 음악이 갖고 있는 생각지 못했던 가치, 바로 보존에서 새로운 음원이 싹을 틔웠다. 그렇게 30주년 기념 음반은 컴필레이션 음반이나 리마스터가 아니라 아예 신해철의 손 끝이 닿아 있는 '신보'로 태어났다. 신해철은 미디 음악의 1세대로 꼽힌다. 대학가요제 데뷔곡인 무한궤도의 ‘그대에게’는 무대에 오르기 전 플로피디스크에 담긴 미디 데이터가 잘 읽히지 않아 애를 먹었다는 일화로도 유명하다. 컴퓨터 음악은 그가 음악을 만들고 밴드를 이끄는 가장 큰 힘이었다. 그런데 컴퓨터 음악의...

JTBC

"손석희 앵커가 댓글 읽어드립니다"

“애국은 강요가 아닌 감동, 즉 마음이 움직여야 한다는 것. 그러기 위해 국가가 해야 할 일이 무엇인가를 먼저 생각해야 한다는 것. 이른바 '애국 3법'이란 것이 그 옛날 태극기와 애국가로 점철되던 시대를 그리워하는 것이라면 그것이야말로 '희미한 옛사랑의 그림자'일지도 모르겠습니다.” 지난 4월8일 <JTBC 뉴스룸> 2부에서 손석희 JTBC 보도 담당 사장이 한 말이다. ‘애국 3법’을 발의한 세태를 꼬집는 문장으로 많은 이들의 공감을 샀다. 코너의 이름은 ‘앵커브리핑’이다. 손석희 사장이 매일 직접 진행하는 대표 코너다. 손석희 사장은 다소 느리게 말한다. 마치 징검다리를 밟고 냇물을 건너듯, 단어와 문장 사이를 신중히 오간다. 조금 높은 톤의 목소리지만, 듣는 이들에게는 신뢰감을 준다. 누군가 성대모사로 그의 목소리를 흉내 낼 수 있을까....

서평

신해철의 쾌변독설

신해철이란 뮤지션은 음악과 사회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표현하는데 있어 거침이 없다. 했다하면 직격탄이다. 그런만큼 그는 종종 설화에 휩싸인다.그의 말이  주목을 받는 이유는 우리 사회를 지배하는 고정관념과 대립각을 세우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그는 텔레비전 토론 프로그램에 나와 대마초 비범죄화를 주장했고, 또 교사들의 체금 금지를 요구했으며 급기야 간통죄를 폐지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오지랖이 넓어도 이렇게 넓을 수는 없었다. 다른 연예인들과 비교해 심하게 튀는 그의 이런 행보들은 많은 안티 세력들의 탄생으로 이어졌다. 안티의 명분은 너무 튀고 나댄다는 것이었다.개인적으로 무척이나 궁금했다. 신해철급 뮤지션이면 그냥 음악만 하고 살아도 팬들한테 박수 받아가며 맘편하게 살 수 있을텐데 왜 사서 고생(?)을 하려할까?  모난돌이 정맞는 세상임을 마흔을 넘긴 그가...

신해철

<신해철의 쾌변독설>을 읽고싶다

개인적으로 신해철이라는 뮤지션을 좋아하는 편이다. 중학교때인가 무한궤도라는 밴드가 대학가요제에서 대상을 탔는데, 하얀 남방에 멜빵을 거치고 <그대에게>를 부르는 보컬 신해철을 보고 열라 멋있다고 생각했다. 혼자만 오버한게 아니었다. 우리반 친구들 상당수가 그랬다.그랬던 나였으니 무한궤도 1집이 처음 나왔을때 호들갑을 떠는 것은 당연했다. 당시만 해도 길보드 음반이 아닌  정품 테이프를 사면 폼좀 잡을 수 있었던 시절이었는데, 2천원이 넘는 거금을 주고 무한궤도 테이프를 산 뒤 흐뭇해 하던 기억이 지금도 생각난다.무한궤도 1집은 정말이지 많이도 들었다. 영어 수업이 시작되기전 10분 쉬는 시간에는 학교 카세트 테이프 플레이어로 반친구들과도 함께 들었다. 나말고도 여러놈이 무한궤도 테이프를 샀는데, "이노래가 좋네, 저노래가 좋네"하며 논쟁(?)도 벌였다.신해철를 따라다니는 나의 행보는 그후에도 계속됐다. 그가 무한궤도를...

신해철

악플논쟁 유감-악플은 민족성 탓?

최근 연이어 불거진 연예인 자살사건에 악플이 적지 않은 영향을 끼친 것으로 드러나면서 악플을 근절하기 위해 우리 모두의 지혜를 모아야 한다는 목소리가 점점 높아지고 있다. 악플은 자신을 감춘채 타인에 대한 비방과 욕설을 여과없이 표출, 악플을 읽는 이의 마음과 영혼에 심각한 상처를 준다는 점에서 비윤리적일 뿐 아니라 일종의 범죄행위라고도 할 수 있다. 부수적으로는 악명높은 악플문화가  ‘인터넷강국’을 일구어냈다는 우리들의 자부심에도 적지 않은 오점을 남기고있다. 따라서 악플의 원인이 무엇이고 이를 어떻게 근절할 것인지 다각적으로 살펴보는 일은 무엇보다시급하고 중요한 일이라고 할 수 있다. 악플이 우리사회에서 기승을 부리는 원인에 대해서는 사회학자 및 심리학자들 사이에서도 의견이 분분한 만큼 그 원인이 무엇이라고 한마디로 이야기하는것은 쉽지 않은 일이다. 각 개인이 보는 시각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