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IE7

[블로터10th] 2006 vs 2016: 소프트웨어

■ 씽크프리 vs MS 오피스 ‘씽크프리 오피스’는 토종 오피스 소프트웨어다. 2001년, 당시 마이크로소프트(MS) CEO 스티브 발머가 ‘마이크로소프트의 잠재적 위협이 될 존재는?’이란 기자의 질문에 ‘씽크프리’를 꼽으며 유명세를 탔다. 문서작성 도구 ‘라이트’(Write), 스프레드시트 ‘캘크’(Calc), 프리젠테이션 도구 ‘쇼’(Show)로 구성돼 있다. ‘MS 오피스’에 대항할 수 있는 국산 SW로 주목을 받다 2003년 한글과컴퓨터에 인수됐다. 2006년 4월에는 첫 온라인 오피스 ‘씽크프리 온라인’이 출시됐다. 당시는 ‘소프트웨어 서비스’(SaaS)가 주목받으며 웹오피스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던 무렵이었다. 구글은 2006년 3월, SW 개발사 ‘라이틀리’를 인수했고, 같은 해 10월 ‘구글독스 & 스프레드시트’를 처음 선보였다. 같은 해 11월에는 ‘젓스팟’(Jotspot)이란 웹오피스 서비스도 인수했다. ‘네이버 오피스’가 등장한 것도 이무렵이었다. 씽크프리는 자바 기반 오피스 SW와 웹오피스를 기반으로...

sk텔레콤

SKT-한컴 맞손…개인용 클라우드 준비 중

한글과컴퓨터가 개인용 클라우드 시장에 진출하기 위해 SK텔레콤 손을 잡았다. 두 회사는 '클라우드 사업을 함께 개발한다'라는 내용의 상호양해각서(MOU)를 9월9일 체결했다. 한글과컴퓨터는 국내 사용자에게 최적화된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SK텔레콤 인프라를 선택했다고 밝혔다. 이명근 SK텔레콤 기업사업부문장은 "SK텔레콤이 소유한 클라우드 기술과 한글과컴퓨터의 우수한 소프트웨어 기술을 결합할 기회를 갖게 돼 기쁘다"라며 "국내 시장을 넘어 글로벌 시장을 선도할 수 있는 새로운 클라우드 서비스가 탄생하도록 투자와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성남시 판교테크노밸리에 위치한 한컴타워에서 이명근 SK텔레콤 기업사업부문장(왼쪽)과 이홍구 한글과컴퓨터 대표(오른쪽)가 클라우드 사업 공동개발 MOU를 체결했다. SK텔레콤은 이번 제휴를 위해 한글과컴퓨터에 자사 클라우드 서비스 인프라인 '클라우드데이터센터'와 자사 클라우드 서비스 플랫폼인 'T클라우드비즈'를 제공한다. 한글과컴퓨터는 이같은 SK텔레콤의 도움을 받아 빠르면 오는 4분기에 한컴...

모바일오피스

한컴 '씽크프리', 아이스크림 샌드위치 속으로

한글과컴퓨터가 안드로이드4.0 아이스크림 샌드위치(ICS)에 최적화해 '씽크프리 모바일 프로(pro)'를 구글 플레이에 출시했다. 정가는 21.99달러로, 7월30일까지 출시 기념 할인 이벤트로 9.99달러에 판매된다. 씽크프리는 구글 문서도구와 같이 웹브라우저에서 워드, 엑셀, 파워포인트 등을 편집하고 읽을 수 있는 문서도구다. 2009년 안드로이드용 '씽크프리 모바일'이 출시되고 모바일 앱으로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구글 플레이에 이미 등록된 씽크프리 모바일과 이번에 출시된 씽크프리 모바일 프로는 뭐가 다를까. 기존 씽크프리 모바일은 안드로이드 진저브레드에 최적화했고, 새롭게 출시된 씽크프리 모바일 프로는 ICS에 최적화해 만들어져 이용자가 운영체제 버전에 따라 선택해 쓰게 했다고 한컴은 설명했다. 현재 두 앱 모두 구글 플레이에 등록돼 있으며, ICS 단말기에서 접속하면 씽크프리 모바일 프로만 보인다. 안드로이드 낮은 버전을 쓰다가...

씽크프리

허니콤용 '씽크프리 모바일', 뭐가 바뀌었나

안드로이드 기반 모바일 기기를 얘기할 때 빠지지 않는 '걱정' 가운데 하나로 이 말을 꼽는다. "애플 앱스토어에 비해 쓸 만 한 응용프로그램(앱)이 부족하다"라는 얘기다. 구글 안드로이드마켓에 등록된 앱 숫자가 25만개를 넘어서며 이같은 우려는 어느 정도 털어낸 모양새지만, 태블릿으로 넘어오면 얘기가 달라진다. 꾸준히 판올림하는 안드로이드 OS를 제대로 지원하는 태블릿용 앱은 여전히 이용자 요구를 따라오지 못하고 있다. 삼성전자가 최근 갤럭시탭10.1을 내놓으며 이른바 '한국형 앱'을 사전 탑재한 것도 같은 맥락에서 이해할 수 있다. 그만큼 안드로이드 태블릿에서 쓸 만 한 앱 숫자가 부족하다는 방증이다. 한컴이 7월21일 내놓은 '씽크프리 모바일4.1'은 이런 이용자 마음을 재빨리 파고든 앱이다. 안드로이드폰 뿐 아니라 '허니콤' 기반 태블릿에 최적화된 오피스SW로 시장을 선점하겠다는...

씽크프리

한컴, 안드로이드 태블릿 맞춤 '씽크프리' 출시

한글과컴퓨터가 안드로이드 OS에 최적화된 오피스 솔루션 '씽크프리 모바일'의 최신 버전인 '씽크프리 모바일4.1'을 7월21일 공식 발표했다. 씽크프리 모바일 4.1은 한컴이 1년여 만에 선보이는 모바일 오피스 신제품이다. 이번 제품은 안드로이드 태블릿과 스마트폰 전용 앱으로 나뉘어 선보였다. 이 가운데 안드로이드 태블릿 전용 앱이 눈길을 끈다. 한컴에서 씽크프리 모바일을 안드로이드 태블릿에 맞는 이용자 화면(UI)으로 선보인 건 이번이 처음이다. 태블릿 전용 씽크프리 모바일은 안드로이드 태블릿 전용 OS '허니콤'에 최적화됐다. 한컴 씽크프리는 모바일, 클라우드, PC 등 다양한 플랫폼을 지원하는 오피스 솔루션이다. 이번에 발표된 씽크프리 모바일4.1은 웹오피스 씽크프리는 물론 기업용 프라이빗 클라우드 솔루션과 통합 운영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기업은 PC와 모바일, 태블릿에서 자유롭게 문서를 편집·저장하고, 클라우드...

LG유플러스

LGU+도 웹오피스 제공...씽크프리 채택

LG유플러스가 웹오피스 제공에 나섰다. 웹오피스는 별도의 프로그램을 PC나 노트북에 설치하지 않고 웹 브라우저를 통해 접속한 상태에서 각종 문서를 작성하고 편집, 저장, 공유할 수 있다. 'U+Box 웹오피스'로 명명된 이 서비스는 마이크로소프트 오피스와 높은 호환성을 갖춘 ‘한글과컴퓨터’의 오피스 소프트웨어 씽크프리(thinkfree)와 제휴한 순수 국산 기술의 서비스다. 또한 USB 등 저장 메모리 휴대의 번거로움과 분실걱정 없이, 작성한 문서를 U+Box에 안전하게 저장해 언제 어디서든 불러올 수 있으며, MS 윈도우는 물론 애플OS, 리눅스 등 다양한 OS 기반의 PC에서 이용할 수 있는 것도 특징이다. 이용방법은 PC에서 U+박스 접속 후 내 미디어(My Media)의 문서(Document) 메뉴에서 상단 웹오피스 아이콘을 클릭하면 웹브라우저에서 바로 문서를 작성할 수 있다. PC에 저장된 파일도...

씽크프리

'한컴오피스 2010 SE', 바뀐 기능은…

한글과컴퓨터가 4월28일 출시한 '한컴오피스 2010 SE(Second Edition)'는 지난해 3월 내놓은 '한컴오피스 2010'의 확장판이다. 그런만큼 뼈대는 한컴오피스 2010을 따랐다. 한컴오피스 2010부터 도입한 메뉴 이용자화면(UI)인 '열림상자'도 그대로다. 기능이나 화면이 큰 폭으로 바뀌지는 않았지만, 기존 제품의 기능을 강화하고 호환성을 높인 게 특징이다. 몇 가지 눈에 띄는 변화를 살펴보자. 한컴오피스 2010 SE는 온라인과 더욱 밀착했다. 한컴오피스 2010에선 '한글 2010'에서 작성한 글을 블로그로 곧바로 전송할 수 있는 기능을 선보였다. 이번 '한글 2010 SE'는 여기에 '트위터 전송' 기능을 덧붙였다. 한글 2010 SE에서 트위터로 '트윗'을 올리거나 문서 전체, 문서 속 이미지만 올릴 수 있는 기능이다. 한글 메뉴에서 '도구→트위터로 올리기'를 선택하면 된다. 문서 전체를 올리면 해당 문서가 한컴...

모바일오피스

한컴 "해외사업 원년, 모바일 오피스만 믿는다"

지난해 9월 '소프트포럼호'로 갈아탄 한글과컴퓨터가 2011년 항해일지를 공개했다. 올해부턴 기수를 해외로 돌리겠다는 각오다. 모바일 오피스 '씽크프리'가 앞줄에 선다. 한컴은 2월23일 '2011 사업전략 발표 간담회'를 열고 이같은 밑그림을 공개했다. 2011년 현재 한컴 대표 상품은 누가 뭐래도 '한컴오피스'다. 1990년 창업 당시부터 국내 문서작성 SW 시장 선두를 지켜온 '아래아한글'이 개국공신이라면, 스프레드시트와 프리젠테이션SW를 묶은 '한컴오피스'는 현재 한컴 매출을 견인하는 효자 상품이다. 실제로 지난해 '한컴오피스 2010'을 선보인 뒤, 기존 '아래아한글' 이용 고객 10명 가운데 3명은 '한컴오피스' 제품으로 갈아탔다. 여기에 한컴이 2003년 인수한 웹기반 오피스SW '씽크프리'를 더하면 PC·웹·모바일을 아우르는 오피스 생태계가 구축된다. 그런 점에서 한컴은 이들 오피스SW 제품 기술력을 '핵심 역량'으로 꼽는다. 지금껏 '아래아한글'과 '한컴오피스'는 수익...

갤럭시탭

안드로이드 태블릿용 '씽크프리 모바일' 공개

한글과컴퓨터가 안드로이드 태블릿PC 전용 오피스 응용프로그램(앱) ‘씽크프리 모바일-안드로이드 태블릿 에디션’을 선보였다. 안드로이드 OS를 쓴 태블릿PC 전용 첫 오피스 앱이다. 이번 앱은 삼성전자 갤럭시탭에 기본 탑재된다. ‘씽크프리 모바일-안드로이드 태블릿 에디션’은 7인치 이상 디스플레이와 1024×600 해상도를 적용했다. 스마트폰용 앱보다 넓은 화면에서 오피스 문서를 보고, 만들고, 편집할 수 있으며 다양한 고급 편집 기능을 지원하는 것이 특징이다. doc, xls, ppt를 비롯해 docx, xlsx, pptx 같은 MS오피스 2007 이후 문서 형식도 지원하며 pdf 문서 뷰어 기능도 내장했다. 한컴 웹오피스인 씽크프리 온라인이나 e메일과 연동하면 PC로 저장한 문서를 내려받아 활용할 수 있어, 기기를 연결하거나 문서를 옮길 필요 없이 온라인에서 문서를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 한컴쪽은 "태블릿PC의 경우...

ntt

NTT 웹OS에 '한컴 씽크프리' 얹는다

NTT그룹이 추진중인 클라우드 컴퓨팅 기반 웹OS 솔루션에 한글과컴퓨터 웹오피스 '한컴 씽크프리'가 기본 탑재된다. NTT그룹은 자회사 NTT커뮤니케이션을 통해 네트워크 기반 클라우드 컴퓨팅 환경을 제공하는 '비즈데스크' 서비스를 6월9일부터 시작했다. 비즈데스크는 PC와 휴대폰으로 접속해 e메일과 문서 파일을 열람할 수 있는 기업용 웹OS 솔루션이다. 한컴은 비즈데스크에 웹오피스 솔루션 '씽크프리 서버'를 공급한다. 비즈데스크 이용자는 SW를 따로 설치하지 않고 서비스에 접속해 오피스 문서를 작성하고 열람할 수 있게 되는 것이다. 한컴은 지난해부터 NTT쪽 요청에 따라 씽크프리 서버를 최적화하는 작업을 진행해왔다. 한컴쪽은 "이번 씽크프리 서버 공급을 통해 NTT그룹 뿐 아니라 일본의 공공기관과 기업 등 100만명이 넘는 NTT그룹 고객사와 관계사에 한국 웹오피스 SW의 우수성을 입증받게 되었다"고 의미를 뒀다. 한컴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