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라이프

디지털 기기, 게임, IT 정책

arrow_downward최신기사

아이패드

애플, '아이패드 에어'·'아이패드' 29일 국내 출시

애플이 '아이패드 에어 4세대'와 '아이패드 8세대'를 오는 29일 국내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온라인 사전 주문은 21일부터 시작한다. 지난 9월 15일(현지시간) 공개된 '아이패드 에어 4세대'는 발표 전부터 프로 모델에 기반한 제품으로 기대를 모았다. 기존 '아이패드 프로'와 닮은 베젤리스 디자인을 갖췄으며, 얼굴 인식 방식인 ‘페이스 아이디’ 대신 지문 인식 ‘터치 아이디’가 상단 버튼에 적용됐다. 제품 크기는 아이패드 프로 11인치 모델과 같지만, 화면 크기는 10.9인치로 프로보다 약간 더 작다. 디스플레이 사양은 프로 모델과 비슷하지만, 일부 급을 나눴다. 120Hz 주사율을 지원하지 않으며, 화면 밝기가 최대 500니트로 프로 모델보다 100니트 낮다. 해상도는 2360×1640 수준이다. 프로 11인치 모델은 2388×1668 해상도를 제공한다. P3 와이드 컬러, 트루톤 디스플레이,...

시리즈6

애플 초대장에 담긴 비밀

애플이 오는 15일(현지시간) 신제품을 발표할 예정이다. 애플이 매년 9월 아이폰 신제품을 발표해온 만큼 '아이폰12'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고 있지만, 이번 발표는 '애플워치'와 '아이패드 에어' 신제품에 초점을 맞출 가능성이 크다. 애플이 미디어 발송한 초대장 문구, 유튜브에 게재된 실시간 스트리밍 페이지의 메타 데이터를 두고 이 같은 해석이 나오고 있다. 8일(현지시간) 애플은 미디어 등을 대상으로 신제품 행사 초대장을 발송했다. 애플은 9월 15일(현지시간) 애플 파크에서 열리는 특별 이벤트에 온라인으로 참여해달라는 내용 외에 구체적인 행사 설명을 덧붙이지 않았다. 대신 애플은 초대장 이미지를 통해 행사 내용을 암시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초대장에 암시된 '애플워치' 이번 초대장에는 소용돌이치는 애플 로고 이미지와 함께 '시간은 쏜살같이 지나간다(Time flies)'라는 문구가 실렸다. 해당 문구는...

아이패드 에어

애플, 신제품 공개행사 15일 개최 발표...아이폰12는?

애플이 오는 15일(이하 현지시간) 스마트워치인 '애플워치 6세대'를 비롯한 신제품들을 선보인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온라인으로 생중계되는 신제품 공개행사는 미국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에 위치한 애플 본사에서 개최된다고 8일 밝혔다. 아직 신제품 공개행사에 어떤 제품이 발표될지는 공식화되지 않은 상태다. 그러나 애플워치 6세대는 최근 애플의 개발자대회에서 애플워치 운영체제 워치 OS7 업데이트를 공개한 만큼 신제품 공개 가능성이 높다. 이 외에도 '아이패드 에어'와 구독형 서비스 '애플원' 등의 제품이 선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가장 관심을 끄는 제품은 애플의 첫 5G폰인 '아이폰12' 시리즈다. 다만 앞선 애플의 실적발표에서 매년 9월 공개하던 아이폰 신제품 발표를 10월로 연기한다고 언급된 바 있어, 이번 신제품 공개행사에서는 빠질 가능성이 있다.

무선이어폰

애플, '에어팟 2세대' 국내 출시

애플의 무선이어폰 '에어팟 2세대'가 국내 정식 출시됐다. 애플코리아는 4월19일부터 새로운 에어팟을 애플 가로수길 및 애플 공인 인증 리셀러를 통해 판매한다고 밝혔다. 지난 3월20일(현지시간) 조용하게 발표된 에어팟 2세대는 전작과 큰 변화 없이 내부 성능을 개선하는 데 초점을 맞춘 제품이다. 외관상 변화가 거의 없으며, 콩나물 디자인도 그대로다. 달라진 점은 애플이 새롭게 설계한 H1 칩이다. H1 칩은 헤드폰과 이어폰 전용으로 개발됐다. 이전에는 애플워치에 적용된 W1 칩을 사용했다. H1 칩은 고효율 성능과 더욱 빨라진 연결 시간, 더 긴 통화 시간, 시리 음성 호출 기능을 제공한다. 또 에어팟 2세대는 블루투스 5.0을 지원한다. 또 H1 칩은 최대 1시간 더 긴 통화 시간을 제공한다. 애플은 50% 통화...

아이패드

애플, 새 아이패드 에어·미니 깜짝 발표 이유는?

애플이 새 '아이패드 에어'와 '아이패드 미니'를 깜짝 발표했다. 두 제품군 모두 새로운 제품이 오랫동안 출시되지 않던 상황에서 별도 미디어 행사 없이 갑작스레 공개됐다. 애플은 3월18일(현지시간) 10.5형 아이패드 에어와 7.9형 아이패드 미니를 선보였다. 두 제품은 모두 '애플펜슬 1세대'를 지원하며, '아이폰XS' 시리즈에 들어간 A12 바이오닉 칩을 탑재했다. 새 아이패드 에어는 기존 '9.7형 아이패드'보다 성능은 70%, 그래픽 성능은 2배 향상됐다. 또 '아이패드 프로' 라인업에 적용됐던 트루톤 디스플레이 기술을 적용했다. 트루톤 디스플레이는 주변 조명 환경에 맞춰 자동으로 화면 색온도를 조절해주는 기능이다. 또한, 기존 '아이패드 프로 10.5형'과 거의 같은 디자인을 유지했다. 가로, 세로 크기와 두께가 동일하며, 디스플레이 사양도 같다. 일체형 키보드 액세서리 '스마트 키보드'도 사용할...

아이패드

‘아이패드에어2’와 ‘미니3’, 해외 언론 평가는?

현지시각으로 10월21일 오후 6시를 기점으로 미국의 유명한 IT 전문 매체들이 일제히 애플의 '아이패드에어2'와 '아이패드미니3’ 리뷰를 쏟아내기 시작했다. 애플이 지난 10월16일 발표한 새 제품에 걸려 있던 보도제한이 풀린 덕분이리라. 한꺼번에 관련 기사가 쏟아진만큼 현지 언론의 다양한 반응과 평가를 모아볼 수 있어 좋다. 애플의 새 아이패드에 대한 현지 언론의 평가를 모아봤다. 아이패드에어2, 아이패드미니3의 윤곽을 더듬을 수 있다. 아이패드에어2에는 '최고의 태블릿PC'라는 평가가 대부분이었지만, 아이패드미니3에는 다소 부정적인 의견이 많았다. 아이패드에어2: "얇고, 가볍고, 예쁘네” 애플 아이패드에 '최고의 태블릿PC'라는 수식어는 식상하다. 새 아이패드가 출시될 때마다 찬사를 한몸에 받았던 탓이다. 이번 아이패드에어2에는 특히 겉모습에 관한 칭찬이 많다. <더버지>는 아이패드에어2의 디자인을 가리켜 “뒷단에서 컴퓨터가 구동되고 있으리라고는 믿을 수...

아이패드

‘아이패드미니3’ 가격 정책에 숨은 애플의 속내

‘아이패드미니3’가 논란이다. 이전 세대 제품과 거의 다를 바 없기 때문이다. 애플의 제품을 많이 봐 왔지만 이런 경우도 흔치 않다. 지난 10월16일(미국시간), 애플은 신제품들을 내놓았다. 애플이 내세운 주인공은 '아이맥'이었지만 아무래도 국내에서는 아이패드를 더 관심 있게 지켜본 것 같다. 애플은 기존 아이패드에어를 더 얇게 만들면서도 배터리 이용 시간을 유지하고 성능은 더 높인 새 ‘아이패드에어2’를 발표했다. 이 제품에는 지문 인식 기술인 터치아이디를 넣고 카메라 성능도 높였다. 특히 새 프로세서인 A8X칩은 지난해 아이패드에 들어간 A7칩에 비해 CPU 성능은 30%, 그래픽 성능은 2배 가량 높아졌다. 정확한 비교 수치는 아직 없지만 A8X는 아이폰에 들어간 A8 프로세서에 비해서도 더 나은 성능을 내는 고성능 칩이다. 애플은 대체로 아이폰과...

iOS8

애플, ‘아이패드 에어2’ 발표

애플이 미국 시간으로 10월16일, 새 아이패드를 발표했다. ‘아이패드 에어2’와 ‘아이패드 미니3’다. 아이패드 에어2의 등장은 애플이 종종 쓰는 과거 제품과 비교에서 시작한다. 아이패드 에어2의 소개 영상에는 연필이 등장한다. 아이패드 에어의 광고, 연필 뒤에서 아이패드 에어를 꺼내는 그 장면의 연속이다. 그런데 이 연필을 레이저로 다시 더 잘라낸다. 그만큼 더 얇아졌다는 메시지를 전하는 것이다. 아이패드 에어2의 두께는 6.1mm다. 이전 아이패드 에어 역시 이름처럼 얇고 가벼운 인상을 주었는데, 이 제품이 두께 7.5mm, 무게 454g이었다. 아이패드 에어2는 6.1mm, 437g이다. 직접 들어봐야 그 변화를 더 확실히 느낄 수 있겠지만 수치상으로 18%를 얇게 만들었다. 스티브 잡스가 소파에 앉아 만지던 아이패드가 13.4mm, 680g이었다. 아이패드 에어2 2개를 포개도 1세대...

iOS8

애플, ‘iOS8’에 ‘앱 화면 분할’ 지원

애플이 새로 발표한 모바일 기기용 운영체제(OS) 'iOS8'은 응용프로그램(앱)이 화면을 분할 수 있도록 할 것으로 기대된다. 트위터에서 '스티브 T-S’라는 계정을 쓰는 개발자 스티브 트라우튼 스미스가 iOS8의 소스코드 속에서 앱 화면 분할과 관련된 코드를 발견했다. 이 내용은 해외 IT 매체 '더버지'가 함께 전했다. 스티브 트라우튼 스미스는 트위터에서 “iOS8의 스프링보드에는 2개의 앱을 나란히 실행하도록 하는 코드가 있다”라며 “(앱 화면을) 4분의 1, 2분의 1 혹은 4분의 3 크기로 실행하도록 할 수 있다”라고 전했다. 쉽게 설명해보자. 여러가지 앱을 한 화면에서 동시에 띄울 수 있게 되면, 여러 일을 동시에 할 수 있게 된다. 페이스북 앱을 작은 화면으로 띄우고, 동시에 유튜브 앱을 큰 화면으로 실행해 동영상을 보는...

갤럭시노트10.1

[e히치하이커 안내서] ③태블릿PC

태블릿PC를 사려고 고민하고 있는 분 있습니까. 그 고민에 도움이 되고자 간단하게 구매 가이드를 정리했습니다. 태블릿PC를 사기 전에 왜 태블릿PC가 필요한지 목적과 용도를 먼저 정해야 합니다. 2012년 정보통신정책연구원이 스마트 기기별 콘텐츠 이용패턴 비교와 그 시사점을 조사한 결과를 보면, 태블릿PC로 TV·라디오 방송을 즐기는 비율이 40.7%였고 신문과 같은 활자를 보는 비율이 15.9%, 문서나 그래픽 작업이 12.1%, 게임은 6.2% 였습니다. 중요하게 생각하는 용도가 저마다 다르겠지요. 각각의 용도에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성능 위주로 비교해 봤습니다. 더불어 휴대하기 좋은 제품과 가격 대비 성능비(가성비)가 좋은 제품도 꼽아봤습니다. 1. 매일 가지고 다닐 태블릿이 필요하다면? 아이패드 미니 레티나 휴대용으로 쓸 태블릿PC는 작고 가벼워야 자주 사용하게 됩니다. 애플 ‘아이패드 미니 레티나’는 성능 대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