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랫폼

저작권과 열린 문화, CCL, 인터넷과 웹서비스

arrow_downward최신기사

아이패드 일러스트레이터

어도비 맥스 2019 "플랫폼 틈새를 없애라"

세계 최대 크리에이티브 컨퍼런스인 '어도비 맥스 2019'가 11월4일(현지시간)부터 닷새 동안 미국 로스앤젤레스 LA컨벤션 센터(LACC)에서 열렸다. 어도비는 이번 행사에서 2종류의 아이패드 앱 '어도비 에어로', '어도비 포토샵'을 공개하고 2020년엔 아이패드용 일러스트레이터를 출시한다고 했다. 2종류의 아이패드 앱은 크리에이티브 클라우드 환경에서 작동된다. 아이패드용 포토샵은 이름처럼 새로운 ‘포토샵’이 아니라 ‘아이패드에서 구동되는 포토샵’이다. 데스크톱 포토샵 엔진을 변환해 터치와 애플펜슬 입력에 최적화된 새로운 인터페이스와 제스처를 도입했다. 애플펜슬이 연결되는 '아이패드 에어2'와 '아이패드 미니4' 이상 아이패드에서 작동된다. 마치 진짜 연필로 쓰는 것 같은 사실적인 터치로 데스크톱 포토샵을 그대로 사용할 수 있다는 거다. 단, 초기 버전은 기능이 제한적이다. 데스크톱 포토샵의 모든 기능이 처음부터 지원되지 않는다는 말이다. 예를 들면 사용자 정의...

아이패드 포토샵

아이패드 포토샵 나왔다...“다음은 일러스트레이터”

어도비가 아이패드용 ‘포토샵’을 정식 출시하고 아이패드용 ‘일러스트레이터’를 공개했다. 스콧 벨스키(Scott Belsky) 어도비 크리에이티브 클라우드 최고제품책임자(CPO)는 11월4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어도비 연례 컨퍼런스 ‘어도비 맥스(Adobe Max) 2019’에서 “아이패드용 포토샵 첫 번째 버전을 출시한다”라고 밝혔다. 어도비 맥스는 크리에이티브 분야에서는 세계 최대 규모로 열리는 행사다. 창작 관련 기술 및 업계 동향을 공유하는 자리로 알려져 있다. 올해 행사에는 전세계 65개국 1만5천여명 이상이 참석했다. 아이패드용 포토샵 ‘개봉’ 어도비는 작년 열린 ‘어도비 맥스 2018’에서 아이패드용 포토샵을 선공개했다. ▲합성 또는 수정(리터치), ▲PSD 파일 호환 ▲터치 기반의 UI ▲클라우드 문서 접근 ▲다중 레이어로 구성된 대용량 프로젝트 업무 파일 작업 등을 지원한다. 데스크톱 버전 포토샵의 모든 기능이...

Adobe

포토샵, PC-모바일 경계 허문다

지난 6월 어도비가 '크리에이티브클라우드'(CC)를 2014 버전으로 판올림했다. 그리고 7월1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세빛둥둥섬에서 ‘크리에이티브 나우 2014 월드투어’를 열고 CC2014 버전에 추가된 새 기능을 선보였다. 이에 앞서 같은 날 오전 한국어도비시스템즈는 기자간담회 자리를 마련해 CC2014의 핵심 기능 몇 가지를 소개했다. 모바일-데스크톱 넘나드는 콘텐츠 저작 환경 이 자리에서 폴 버넷 어도비시스템즈 아시아태평양 지역 CC 기술전도사(에반젤리스트)는 CC를 통한 모바일과 데스크톱의 통합을 강조했다. 그동안 CC는 구글 드라이브 같은 클라우드 저장소 역할에 그쳤다. 사용자는 굳이 작업물을 느린 클라우드 서버에 올릴 이유가 없었다. 하지만 어도비는 이번 판올림으로 CC를 어도비 콘텐츠 제작 생태계의 중심축으로 가져왔다. ▲폴 버넷 어도비시스템즈 아시아태평양 지역 CC 기술전도사 우선, 어도비는 CC를 이용해 모바일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