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라이프

디지털 기기, 게임, IT 정책

arrow_downward최신기사

스마트폰

[IT열쇳말] 아이폰X

10년 전 스티브 잡스 당시 애플 CEO는 “애플이 전화기를 재발명했다”라고 말하며 아이폰을 세상에 선보였다. 잡스의 말대로였다. 멀티터치 스크린의 혁신적인 도입과 앱 스토어의 발전으로 아이폰은 전화기의 역사를 새로 썼다. 아이폰 10주년을 맞은 올해 애플은 이를 기념하는 새로운 아이폰을 소개했다. 애플은 9월12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 애플 신사옥 애플파크에 있는 스티브 잡스 극장에서 ‘아이폰8’과 ‘아이폰8+’, 그리고 ‘아이폰X(텐)’을 공개했다. Ⅹ은 로마 숫자 10을 뜻한다. 애플은 아이폰X을 두고 “미래가 여기 있다(The Future is Here)”라며 아이폰X이 스마트폰의 미래라고 공언했다. 베젤도, 홈 버튼도 사라졌다 아이폰X은 아이폰을 둘러싸고 있던 베젤을 걷어냈다. 상단의 ‘노치’ 부분을 제외하면 5.8형 ‘슈퍼 레티나 디스플레이’ OLED 패널이 제품 전면을 가득 채우고 있다. 노치에는 적외선 카메라,...

아이폰X

페이스아이디, 자녀 앱 구매 통제 못 한다

아이폰에는 자녀의 앱 구매를 통제할 수 있는 기능이 있다. 자녀와 부모가 모두 아이폰을 사용할 경우 자녀의 앱 구매에 대해 부모가 승인하거나 거절하는 기능이다. 하지만 '페이스아이디'를 통해서는 가족의 앱 구매 승인을 할 수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12월24일(현지시간) <더버지> 등의 보도에 따르면, '아이폰X' 사용자들이 페이스아이디를 통한 구매 승인 기능이 삭제된 것에 대해 불편함을 토로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애플 홈페이지 사용자 지원 커뮤니티에서는 해당 기능이 삭제된 이유에 대한 문의가 쏟아지고 있다. 아이폰X 이전 기기는 터치아이디를 통한 구매 승인이 가능했지만, 아이폰X의 경우 긴 애플 아이디 비밀번호를 입력해야 한다. 사용성 측면에서 불편해진 셈이다. 자녀의 앱 구매 통제 기능은 유용하다. 자녀의 무분별한 앱 구매를 사전에 막을...

리뷰

걱정 말아요 '아이폰X'

지나간 것에 대한 미련은 덧없다. 하지만 사람의 마음은 그렇지 못하다. 그대 기억이, 지난 사랑이, 내 안을 파고드는 가시가 되곤 한다. 내 버디버디 아이디는 '지나간추억들'이었다. 어린 시절부터 덧없는 미련을 손에 꼭 쥐곤 했다. 한 줌 모래처럼 새어나갈 걸 알면서도 말이다. '아이폰X'을 처음 손에 쥔 내 마음도 그랬다. 10년 동안 변함없이 제자리를 지켜왔던 홈버튼은 어디론가 가버리고 옆집 아저씨를 닮은 M자 탈모 디자인이 날 마주했다. 홈버튼의 빈자리는 제법 많은 변화를 불러왔다. 홈버튼을 중심으로 이뤄지던 조작 체계 전반이 바뀌었다. 홈버튼 조작은 화면을 위로 쓸어올리는 제스처 방식으로 변했다. 편하고 안정적인 보안 수단으로 자리잡아 온 지문인식은 얼굴인식으로 대체됐다. 모든 사용자 경험이 전면을 가득 채운 화면을 중심으로...

2017년

[ICT2017] '아이폰' 10년, 분기점에 서다

혁신은 없었다. 애플의 신제품 발표 후 매년 쏟아지는 한국 언론의 레토릭이다. 올해도 별반 다르지 않았다. 제목 장사라면 세계 유수의 언론과 비교해도 뒤지지 않을 한국 언론은 '아이폰X'에 빗대 "아이폰X, 혁신X"라는 혁신적인 제목을 뽑아내기도 했다. 스티브 잡스의 죽음 이후 언론은 애플의 혁신성에 대한 부고 기사를 쏟아냈다. 물론 애플은 여전히 스마트폰 시장에서 세계 최고로 잘 나간다. 판매량과 시장점유율은 삼성에 내어줬지만 매출액과 이익 점유율은 부동의 1위를 지키고 있다. 언론과 시장의 간극은 여전히 크지만 점점 거리를 좁혔다. 기대치가 큰 만큼 실망도 큰 법이다. 시장은 애플에 호의적이지만 경쟁자와의 격차는 좁혀졌다. 때마침 올해는 아이폰의 10주년이었다. 2017년의 시작과 함께 새로운 아이폰에 대한 높은 기대치만큼 온갖 루머가 쏟아졌다. 기대와...

kt

'아이폰X' 출시···‘밤샘 줄’이 사라진 까닭은?

'아이폰X'이 출시된 가운데 예년과 달라진 모습이 있다. 바로 줄서기다. 제품 출시일에 맞춰 매장 앞에 밤새 줄을 서서 제품을 구매하는 모습은 이제 쉽게 찾아볼 수 없는 풍경이 됐다. 아이폰의 인기가 예전만 못하기 때문일까? 근본적인 이유는 제품 판매와 마케팅 방식이 변한 데 있다. 11월24일 국내 통신 3사는 아이폰X 출시 기념행사를 진행했다. 이 중 줄서기 행사를 진행한 곳은 KT 한 곳이다. 아이폰X KT 1호 개통자 손현기씨는 6박7일을 기다려 아이폰X을 손에 쥐었다. KT는 1호 개통자에게 ▲데이터선택76.8 요금제 2년 무상 지원 ▲애플워치3 ▲기가지니 LTE ▲벨킨 액세서리 세트 등의 혜택을 제공했다. 2·3호 개통자에게는 애플워치3와 벨킨 정품 무선충전 패드를 제공했다. 출시일 줄서기는 일종의 선착순 경품 행사다. 제품 판매와 구매를 위한...

생체인증

[IT열쇳말] 페이스아이디

"이 방법은 우리가 앞으로 스마트폰 잠금을 해제하고 우리의 민감한 정보들을 보호할 방법" - 필립 쉴러 애플 수석 부사장 애플은 9월12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 애플 신사옥에 있는 스티브 잡스 극장에서 '아이폰X'을 공개했다. 아이폰X의 가장 큰 특징은 ‘베젤리스’ 디자인이 적용돼 전면 카메라와 각종 센서가 들어가는 일부 부분을 제외하고 모두 디스플레이로 덮여있다는 점이다. 기존 아이폰 시리즈 제품 전면에 있던 홈버튼은 사라졌고 지문 인식 기능인 '터치아이디(Touch ID)'도 함께 없어졌다. 대신 얼굴 인식 기능인 '페이스아이디(Face ID)'가 새롭게 탑재됐다. 지문 인식을 대신한 차세대 생체인증 페이스아이디는 익숙한 지문 인식을 대신한 아이폰X의 새로운 생체인증 수단이다. 사용자의 얼굴을 암호화해 잠금을 해제한다. 제품 전면부가 ‘슈퍼 레티나 디스플레이’라고 불리는 5.8형 OLED 화면으로 가득 찬...

아이폰8

'아이폰8'의 의미

'아이폰6S'를 사용 중이다. 할부는 3개월 남았다. 선택의 순간이 다가오고 있다는 얘기다. 아이폰6S와 함께하느냐 바꾸느냐. 스마트폰은 대개 2년이 지나면 타이머라도 맞춰놓은 듯 버벅대기 시작해서 인내심을 시험한다. 이 시험에 낙방한다면 아마 새로운 아이폰을 사게 될 것이다. 아이폰 사용자는 대개 iOS 생태계에 속박돼 안드로이드로 돌아갈 수 없는 몸이 돼버리고 만다. 그런데도 선택지는 좁혀지지 않는다. 새로운 아이폰은 하나도 둘도 아닌 셋이기 때문이다. 애플은 '아이폰6'부터 대화면 플러스 모델을 따로 내놓고 있다. 이번에도 '아이폰8'과 '아이폰8 플러스'가 나왔다. 하지만 팀 쿡은 "원 모어 띵"을 외쳤고 '아이폰X'이 소비자의 시험지에 추가됐다. 'X'라고 쓰고 '텐'이라고 읽는 아이폰X은 상위 기종, 아이폰8은 하위 기종으로 여겨지기 쉽다. 이름부터 '텐'과 '에잇'이기 때문이다. 이런 인식을...

보안

아이폰X '페이스아이디'에 대해 알아야 할 3가지

아이폰X의 '페이스아이디'는 화면을 보는 것만으로 아이폰X의 잠금을 해제한다. 앱스토어, 애플페이 결제도 페이스아이디로 할 수 있다. 아이폰을 지긋이 응시하는 것만으로도 이 모든 게 가능하다. '터치아이디'를 지원하는 앱은 자동으로 페이스아이디도 지원한다. 편리하다고 느껴졌던 터치아이디가 사라지고 페이스아이디가 등장하자 사람들의 이목이 집중됐다. 과연 얼마나 편할까. 이 질문에는 이미 답이 나왔다. 써본 사람들은 모두 터치아이디보다 편하다고 입을 모은다. 그렇다면 또 하나 궁금한 점이 있다. 정말 사용자만 똑똑하게 알아보고 잠금을 해제할까? 1. 얼굴을 본뜬 마스크로 해킹할 수 있을까 IT 기업이 ‘가장 강력한’ 보안 기술을 개발했다고 주장하면, 해커는 그 보안을 얼마든지 ‘뚫을 수 있음’을 증명해내곤 한다. 올해 삼성전자는 '갤럭시S8'을 공개하면서 홍채인식 기술을 ‘가장 안전한 생체인증 방법’으로 소개했다....

OLED

"아이폰X 디스플레이, 역대 최고 성능"

'아이폰X'은 아이폰 시리즈 최초로 OLED 디스플레이를 채택했다. 이에 대해 기대와 우려가 교차했다. 기술이 안정화됐을 때 채택하는 애플의 성향상 괜찮은 품질을 보여줄 거라는 기대와 화면에 잔상이 남는 ‘번인(burn-in)’ 현상 등 OLED의 고질병에 대한 우려다. 아이폰X은 11월3일 시장의 심판대에 올랐고, 전문가들은 아이폰X 디스플레이에 높은 점수를 줬다. 미국 디스플레이 평가 업체 '디스플레이메이트'는 11월6일(현지시간) 아이폰X 디스플레이에 대해 최고의 디스플레이라고 평하며 최고 등급인 A+를 내렸다. 레이몬드 소네이라 디스플레이메이트 대표는 "우리가 테스트한 스마트폰 디스플레이 중 최고 성능을 보여줬다"라며 "완벽한 캘리브레이션과 성능은 교과서에 가깝다"라고 평가했다. 디스플레이메이트에 따르면 아이폰X은 색 정확도, 밝기(OLED 스마트폰 중), 명암비, 야외 시인성, 화면 반사율, 시야각 등에서 최고점을 받았다. 삼성 '갤럭시노트8' 역시 최근 테스트에서 기존...

아이폰

'아이폰X', 11월24일 한국 출시

'아이폰X'가 11월24일 한국에 발매된다. 애플은 11월7일(현지시간) 아이폰X의 을 발표했다. 유럽, 아시아, 중동, 아프리카 지역 및 마카오 등 추가 13개국에서 판매를 시작한다고 밝힌 가운데, 한국도 포함됐다. 애초 한국은 3차 출시국으로 분류될 것으로 예상됐다. 게다가 아이폰X의 공급 부족 문제에 대한 우려로 한국에는 내년에야 출시될 거라는 전망도 나왔다. 하지만 애플의 이번 발표로 국내 소비자들도 아이폰X를 연내에 만나볼 수 있게 됐다. '아이폰8'이 1차 출시국에서 나온 지 40일 만인 11월3일에서야 국내에 발매된 것과 비교했을 때 이른 시기에 나오는 셈이다. 지난 11월3일 미국, 일본, 중국 등에서 처음 발매된 아이폰X는 현재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애플은 올 4분기 매출액이 최대 870억달러(약 97조원)에 달하는 최대 실적을 낼 것으로 전망하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