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라이프

디지털 기기, 게임, IT 정책

arrow_downward최신기사

개인정보

웹브라우저도 클라우드…아마존 ‘실크’

클라우드 열풍이 웹브라우저까지 번졌다. 9월28일 아마존은 ‘킨들 파이어’를 출시하면서 클라우드 기반의 새로운 웹브라우저 ‘실크’를 소개했다. 아마존의 새로운 웹브라우저 출시는 의외였다. 시장에 이미 인터넷 익스플로러, 파이어폭스, 크롬, 오페라, 사파리 등 다양한 웹브라우저가 나와 있는 상황이기 때문이다. 이미 포화돼 있는 시장에 아마존이 새롭게 뛰어들 이유는 없어 보였다. 그러나 아마존은 기존 생각들을 뒤엎고 자사 EC2(Elastic Computing Cloud)를 활용한 웹브라우저를 선보였다. EC2는 아마존이 제공하는 대표적인 클라우드 서비스 중 하나로, 하드웨어 서버를 가상화해 그 자원을 사용자들에게 제공한다. 실크는 이 EC2를 기반으로 한 웹브라우저다. 존 젠킨스 아마존 실크 소프트웨어 개발팀 감독은 “오늘날 12개가 넘는 웹브라우저들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정작 클라우드와 모바일 환경에 최적화된 웹브라우저는 등장하지 않았다”며 “실크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