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강화학습

애자일소다, 강화학습 보상 기술로 국내 특허 획득

기업용 인공지능(AI) 전문 기업 애자일소다(대표 최대우)가 기업 비즈니스에 강화학습 기술을 적용하는 데 활용할 수 있는 ‘데이터 기반 강화 학습 장치 및 방법’ 관련 국내 특허를 취득했다고 2월24일 밝혔다. 회사측에 따르면 강화학습은 AI가 특정 목표를 향해 움직이도록 동기를 부여하기 위해 처벌과 보상이라는 인센티브를 활용한다.  환경(environment)과 상호작용하며 목표를 달성하는 에이전트(agent)를 다루는 머신러닝의 한 분야로, 자율주행, 로봇제어, 게임 분야에서 주로 사용되고 있다. 행동의 주체인 에이전트가 어떤 행동을 해야 더 많은 보상(reward)을 받을지 알아내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는 것이 특징. 그런 만큼, 보상을 어떻게 책정하느냐에 따라 학습 결과에 크게 영향을 미친다는 것이 회사측 설명이다. 게임과 같은 경우 게임 점수라는 명확한 보상이 있지만, 비즈니스 환경은 사업목적에...

ai

애자일소다-콴텍, 강화학습 AI 기반 자산배분서비스 개발 추진

로보 자산관리 플랫폼 기업 콴텍(대표 이상근)과 AI 소프트웨어 업체 애자일소다(대표 최대우)가 ‘퀀트(quant: 수학·통계에 기반해 투자모델을 만들거나 금융시장 변화를 예측하는 사람) 및 강화학습을 결합한 하이브리드형 자산배분 서비스 공동개발’을 위한 전략적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월10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전문성 높은 퀀트와 AI 기술을 지원하는 강화학습을 활용해 최적화된 포트폴리오 구성 및 자산 배분 서비스를 개발해 시장에 공급할 계획이다. 콴텍이 보유하고 있는 자산관리 알고리즘과 투자 데이터, 그리고 애자일소다가 지원하는 분석·예측 노하우를 접목해 두 영역의 장점을 융합한다는 것이 양사 설명이다. [관련기사] “강화학습, 기업용 AI 시장서도 해볼 만한 승부” 콴텍의 이상근 대표는 “이번 애자일소다와의 협력을 통해 강화학습이라는 AI 핵심 기술을 활용할 수 있게 됨으로써...

ai

"강화학습, 기업용 AI 시장서도 해볼 만한 승부"

구글 산하 딥마인드의 주특기로 알려진 강화학습(Reinforcement learning) 인공지능(AI) 기술은 2016년 이세돌 9단을 상대로 승리를 거둔 AI '알파고'를 통해 일반에도 알려졌다. 유명세만 놓고 보면 강화학습은 차세대 AI 기술의 핵심 주자로서 손색이 없다. 강화학습에 초점을 맞춘 딥마인드 프로젝트들도 계속해서 화제를 몰고 다닌다. 하지만 AI를 직접 하는 이들 사이에선 강화학습으로 실전에서 효과를 보려면 아직 갈길이 멀다는 지적도 적지 않다. 차세대 AI와 관련해 강화학습이 너무 많은 관심을 빨아들이는 것을 불편하게 여기는 분위기도 있다. 강화학습은 특수한 상황에  최적화돼야 효과를 낼 뿐더러 만만치 않은 컴퓨팅 비용을 요구하다 보니 비즈니스 관점에선 투자대비효과(ROI)를 뽑기가 만만치 않다는 것이다. 이런 가운데, 국내 기업용 AI 소프트웨어 기업 애자일소다(대표 최대우)가 강화학습에 기반...

ai

애자일소다, 60억원 투자 유치...미국 기업 AI 시장도 노크

인공지능(AI) 소프트웨어 기업 애자일소다(대표 최대우)는 60억 규모의 시리즈 A 투자를 유치했다고 12월24일 밝혔다. 이번 투자에는 BNK증권, KB증권, 한화증권 등 총 6곳이 참여했다. 이번 투자는 AI 공동연구를 포함한 기술 및 사업 협력을 전제로 한 전략적 투자 형태로, 각 기업과 애자일소다가 개별 접촉한 결과라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투자 유치 뿐 아니라 여러 기업들과 협력 관계를 맺은 것에 것에도 의미가 있다는 얘기다. 애자일소다 발표에 따르면 투자사 측 한 관계자는 “기업용 AI 소프트웨어 상용화를 통해 시장에서 인정을 받고 있는 점과 다수 AI 프로젝트 경험, 금융 분야에서의 강화학습 알고리즘 개발과 같이 AI 핵심 기술에 대한 누적된 연구 개발 역량을 높게 평가했다"고 말했다. 애자일소다는 10월 출시한 스파클링소다...

ai

애자일소다, AI 국제학회 뉴럴IPS서 강화학습 AI 논문 채택

인공지능(AI) 소프트웨어 기업 애자일소다(대표 최대우)는 신경정보처리시스템 국제학회(Neural Information Processing Systems: NeurIPS, 이하 뉴럴IPS)에 강화학습을 주제로 한 논문을 제출, 금융 워크숍 분야에 최종 채택되었다고 17일 밝혔다. 애자일소다는 강화학습 기반한 ‘사기 탐지를 위한 심층 의사결정 프레임워크’에 대한 논문을 이번 학회에 제출했다. 애자일소다에 따르면 뉴럴IPS는 1986년 설립된 인공지능 학회로 캘리포니아 공과대학과 벨 연구소가 공동으로 주최한다. 올해는 지난 8일부터 14일까지 캐나다 밴쿠버에서 열렸다. 애자일소다는 주최측을 인용해 올해 학회에는 전년대비 40% 가량 늘어난 약 6,750여 건의 논문이 제출됐고, 제출된 논문 중 약 20% 정도가 최종 채택됐다고 전했다. 애자일소다는 "학회 논문에서 다룬 프레임워크를 활용할 경우 타 분류기 대비 7.5% 향상된 성능을 보일 뿐만 아니라 기존 알고리즘...

빅데이터

한국 SW 업계의 어벤져스 군단, ‘애자일소다’

국내 소프트웨어 업계 유명인들이 모여 새롭게 회사를 설립해 눈길을 끌고 있다. 각자 분야에서 내로라했던 인물들이 ‘인공지능’과 ‘분석’이라는 화두로 헤쳐모였다. 회사 이름은 '애자일소다’. 애자일소다는 “스스로 발전하는 소프트웨어를 만들겠다”는 포부를 밝히고 있다. 이제 막 설립된 스타트업이지만, 참여한 인물들은 신생기업 수준이 아니다. 국내 소프트웨어 업계에서 이름만 대면 아는 전문가들이 참여했다. 우선 애자일소다에 참여한 인물들을 살펴보자. 우선 최고기술책임자(CTO) 직책을 맡고 있는 최대우 교수가 눈길을 끈다. 최 교수는 국내에서 가장 유명한 데이터 분석 전문가 중 한 사람으로 꼽히며, 국내에 R을 처음 소개한 것으로 유명하다. 최고운영책임자(COO)는 김규동 전 핸디소프트 대표다. 김 COO는 핸디소프트의 창립멤버 중 한 명이며, 최근에는 한국SW글로벌진출CEO협의회(KGIT)를 이끌었다. 최고전략책임자(CSO)는 김영현 전 투비소프트 전무다. 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