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라이프

디지털 기기, 게임, IT 정책

arrow_downward최신기사

갤럭시

애플-삼성 7년 특허 공방, 쟁점은?

무려 7년간 이어져 온 애플과 삼성전자 간 디자인 특허 법정 공방에 끝이 보이고 있습니다. 배상액의 범위를 두고 치열한 줄다리기를 하고 있는 가운데 1심 배심원단이 애플의 손을 들어줬습니다. 캘리포니아주 산호세 연방지법 배심원단은 5월24일(현지시간) '둥근 모서리' 등 애플 디자인 특허침해와 관련해 삼성에 5억3900만달러(약 5800억원)를 배상해야 한다고 평결했습니다. 아직 판결이 난 것은 아니고요. 1심 배심원 평결만 나온 상황입니다. 여기서는 그간의 과정을 간단히 갈무리하고 쟁점만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참고기사 - '국수주의 꺼풀 벗고 애플-삼성 소송 보기', 최호섭, <블로터>   일단 정리부터 합시다 “애플은 아이폰을 만들기 위해 4년을 투자했는데, 삼성전자는 단 3개월 만에 디자인과 UI를 베꼈다.” 지난 2011년 애플은 삼성전자를 상대로 특허소송을 제기했습니다. 애플은 삼성전자가 출시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