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

arrow_downward최신기사

sk텔레콤

액션스퀘어·SKT 맞손…"프로젝트 GR로 플랫폼 다각화"

'블레이드' 시리즈로 모바일 MMORPG 역량을 인정받은 액션스퀘어가 슈팅 장르에 도전장을 던졌다. PC와 콘솔버전으로 개발중인 '프로젝트 GR'에 든든한 우군이 합류한 것. 16일 액션스퀘어는 SK텔레콤(이하 SKT)과 프로젝트 GR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공시했다. 이날 액션스퀘어는 SKT와 엑스박스 콘솔 및 게임패스(콘솔·PC·클라우드 게이밍), 엑스박스 PC 스토어에 입점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이에 따라 프로젝트 GR은 출시후 차세대 엑스박스나 엑스박스 게임패스 얼티밋 등 클라우드 게이밍 형태로 플레이할 수 있다. 다만 이날 공시에서는 조건부 계약인 만큼 계약금에 대한 내용이 상세하게 기재되진 않았다. 해당 공시에서는 '계약금 일부는 게임 상용화 서비스 후에 수령할 수 있다'는 조건이 붙었다. 명시된 계약기간의 경우 체결일로부터 시작해 상용화 이후 3년이다. 다만 '게임 상용화 일정은 양사 협의로 조정 가능하며...

간드로메다

[게임위클리] 넥슨, ‘레고’ 롤플레잉 게임 만든다

국내외 최신 게임소식에 어쩐지 뒤처지는 기분이라면, <블로터>가 매주 전하는 ‘게임 위클리’를 참고하세요. 한 주간 올라온 게임업계 소식을 전달합니다. 굵직한 소식부터 작은 이야기까지, ‘게임 위클리’는 게임 매니아를 위한 주간 게임 뉴스입니다. 넥슨 레고 모바일게임 개발: 넥슨 일본법인이 넥슨코리아를 통해 TT게임즈와 ‘레고’ 시리즈에 대한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했다. TT게임즈는 워너브라더스 인터랙티브 엔터테인먼트의 계열사로, 이번 계약을 통해 넥슨코리아는 TT게임즈가 보유한 ‘레고 닌자고’등 유명 레고 시리즈의 지적재산권을 활용해 모바일게임을 개발할 수 있게 됐다. 넥슨코리아는 레고 시리즈로 롤플레잉 게임을 개발할 계획이다. 이번 계약에는 레고그룹과 TT게임즈 간 라이선스 제휴 확대 차원에서 레고 그룹도 동참했다. 오웬 마호니 넥슨 일본법인 대표는 “TT게임즈와 팀을 이뤄 시대의 상징적인 브랜드인 ‘레고’의 매력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