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사이어티

사람들

arrow_downward최신기사

ios

2018년, 한국 소비자 엔터테인먼트 앱에 지갑 열었다

소비자들이 엔터테인먼트 앱에 지갑을 열고 있다. 모바일 앱 인텔리전스 플랫폼 앱애니가 1월17일 발표한 ‘2019년 모바일 현황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전세계 앱 소비자 지출은 엔터테인먼트에 집중됐다. 한국도 엔터테인먼트 앱에 지출하는 경향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앱애니에 따르면 2018년 전세계 앱의 총 소비자 지출은 2016년 대비 75% 성장해 1010억달러를 돌파했다.  한국 시장은 2018년 기준 2016년 대비 80% 성장했다. 한국은 전세계 앱 시장 국가별 순위에서 구글 플레이 소비자 지출 기준 3위, iOS 소비자 지출 기준 6위를 기록하는 등 지출 규모에서 상위권을 차지했다. 중국의 경우 2018년 전세계 총 소비자 지출의 약 40%를 차지하며 영향력을 과시했다. 전세계 카테고리 별로 살펴보면 게임 앱이 전체 소비자 지출의 74%를 차지하고 비게임...

ios

토종 앱 장터 '원스토어'는 왜 수수료를 인하했나

"구글 플레이 있으면 되지, 원스토어가 왜 필요하냐는 질문을 받는다. 화도 나지만 '우리는 혜택도 많이 주고, 원스토어와 구글이 경쟁을 해야 생태계가 좋아지고, 구글은 세금도 안 내는데 원스토어가 낫지 않냐고 설명하지만 마음 속으로도 뭔가 충분치 않다는 느낌을 받았다. 근본적인 질문은 원스토어가 이 생태계에 어떤 가치를 주고 있는가. 그 가치는 충분한가 하는 것이다." 원스토어는 국내 이동통신3사와 네이버가 합작해 만든 토종 앱 장터다. 지난 2016년 출범해 국내 앱 장터 점유율 12% 내외를 유지하고 있다. 통신사 멤버십 할인, 각종 프로모션 및 마일리지 적립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해왔으나 구글 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에 야심차게 도전장을 내밀었던 데 비해 성장은 더뎠고 활로는 좀처럼 트이지 않았다. 출범 2년 만에 원스토어가 새로운 앱...

모바일 게임

유명인 합작 모바일게임 '눈에 띄네'

배우, 가수, 유튜브 스타 등 해외 유명인들이 잇따라 모바일게임 사업에 진출하고 있다. 유명세를 이용한 홍보 및 아이템 판매로 고수입을 올릴 수 있기 때문이다. <월스트리트저널>이 현상을 집중 보도했다. 바이올리니스트 린지 스털링은 세계적인 유튜브 스타다. 2010년, 미국의 오디션 프로그램 ‘아메리칸 갓 탤런트’로 대중들에게 얼굴을 알린 후 유튜브에 꾸준히 자신의 연주 영상 올려 왔다. 현재 그녀의 유튜브 채널 구독자 수는 600만명에 달한다. 그녀가 최근 모바일게임 사업으로 뛰어들었다. 게임 회사 맥스플레이와 합작으로 게임 ‘팝 대시’를 제작했다. 음악에 맞춰 코인과 바이올린을 모으는 게임에는 린지 스털링 캐릭터가 있다. 다음 달에 있을 정식 출시 이전부터 인기가 뜨겁다. 린지 스털링이 모바일게임 사업에서 얻을 수 있는 가장 큰 이점은 아이템...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TV] 얼굴이 꽉찬 방송③ 2012 전략기술 톱10

시장 조사 전문 업체 가트너가 2012년 전략 기술 10가지를 최근 발표했습니다. 새로운 기술 흐름을 이해할 수 있다는 점에서 참고할 만한 자료입니다. 가트너가 꼽은 2012년 전략기술들은 미디어 태블릿,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소셜, 사물기반 인터넷, 앱스토어, 차세대 분석 기술, 빅데이터, 인 메모리 컴퓨팅, 저전력 서버, 클라우드 컴퓨팅 등입니다. 2011년의 경우에는 클라우드 컴퓨팅, 모바일 애플리케이션과 미디어 태블릿, 차세대 애널리틱, 소셜 애널리틱, 소셜 커뮤니케이션과 협업, 비디오, 상황인식 컴퓨팅, 유비쿼터스 컴퓨팅, 스토로지 클래스 메모리, 패브릭 기반 인프라와 컴퓨팅 등이었습니다. 지난해와 올해 어떤 변화가 있는 지 살펴보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얼굴이 꽉찬 방송 3회에서 김철환 소셜익스피리언스랩장과 도안구 미디어랩장이 이런 기술 변화에 대해 이야기를 나눠봤습니다. 경험을 강조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