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사이어티

사람들

arrow_downward최신기사

앵귤라JS

앵귤라JS 배워보세요, 코드카데미에서

코드카데미가 6월9일 앵귤라JS 강좌를 공개했다. 수강생은 직접 타이핑을 하면서 앵귤라JS를 배울 수 있다. 따로 설치해야 하는 프로그램은 없다. 웹에서 바로 결과물을 볼 수 있다. 모든 강의는 무료다. 앵귤라JS는 자바스크립트 웹 프레임워크다. 앵귤라JS를 이용하면 웹 애플리케이션을 더 쉽게 구축하고 관리할 수 있다. 코드카데미는 공식 블로그에서 “최근 커뮤니타나 기업 모두 앵귤라JS에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라며 “앵귤라JS로 좀 더 최신유행을 반영한 웹 애플리케이션을 만들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코드카데미 앵귤라JS 수업은 14개의 애플리케이션을 완성해야 끝낼 수 있다. 현재 10만명이 넘는 회원이 앵귤라JS 수업에 참여하겠다고 신청했다. 수업 난이도는 자바스크립트나 제이쿼리에 대한 기본적인 지식이 있는 사람이 이해할 수 있는 수준이다. 코드카데미는 런바이두잉(Learn by doing) 방식을...

GDG

[개발인] 고재도 “나만의 오픈소스 기술 만들고파”

개발자 세계에선 컴퓨터공학 외에 다른 과목을 전공한 사람을 이따금 볼 수 있다. 산업공학과 출신인 고재도 개발자도 그런 축에 속한다. 그는 우연한 기회에 개발을 접하고 곧 프로그래밍에 빠지게 됐다. 아직 30대 초반인 젊은 개발자이지만 그는 자신만의 확고한 철학이 있다. 체코에서 접한 개방형 웹 기술 고재도 개발자는 한국이 아닌 체코에서 프로그래밍을 접했다. 그는 대학교 3학년 때 체코에서 교환학생 생활을 했다. 당시 체코에서는 공대생에게 인턴십 프로그램을 제공했고, 고재도 개발자는 이 기회를 잡았다. “담당자가 저를 IT 기업에 연결해주었어요. 트래픽 분석 솔루션을 만드는 회사였는데요. 그 회사에 있으면서 웹 기술을 많이 배웠죠. 팀원은 캐나다, 베트남 출신 사람이었어요. 덕분에 영어도 많이 늘었고요. 운이 좋았죠.” 고재도 개발자는 2008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