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기부

이포넷, '블록체인 대중화·기부 문화' 두 마리 토끼 잡겠다

24년 차 IT 서비스 기업 이포넷(E4NET)이 기부 플랫폼 ‘체리(Cherry)’로 블록체인 사업에 도전한다. 이포넷은 람다256 파트너사로 ‘루니버스’ 플랫폼을 이용해 체리를 개발중이다. 체리는 오는 7월 클로즈베타를 마친 후 오픈베타를 출시할 계획이다. 오픈베타가 출시되면 국민들이 직접 체리를 사용해 볼 수 있다. 이포넷 이수정 대표와 체리 파트너사인 어린이재단 오승종 전략기획실 팀장을 만나 블록체인 기부 플랫폼 체리와 이들이 체리를 통해 만들고자 하는 기부 문화에 대해 들어봤다. 이포넷은 24년 차 SI 서비스 전문 기업으로 현재 제공하는 서비스로 좋은 평판을 받고 있다. 또한 민관분야에 두루 기업 고객을 확보하고 있는데, 왜 굳이 ‘블록체인’이라는 모험을 감수하는가? (이수정 대표) 세상이 바뀌는 것을 보며 위기감을 느꼈다. 새로운 성장동력을 모색하던 중, ‘블록체인’을...

bloter8

"미래 세대에 투자하는 건 기업의 사회적 책임"

영리활동을 하는 기업에 사회는 일정 부분 책임을 씌운다. 기업은 사회의 요구에 따라 수익활동 외에 다른 할 일을 찾는다. 다양한 활동이 이루어지고 있지만, 지원이 필요한 소외계층에 제품을 기부하거나 돈을 지원하는 형태가 보통이다. '기업의 사회적 책임(CSR)’ 활동. 사회를 구성하는 이들의 합의체가 기업인만큼, 기업도 너른 단위의 사회성원으로 사회에 보탬이 되는 일을 하는 것을 부르는 말이다. 세대를 거듭하고, 시대도 변했다. ‘구호’에 집중했던 기업의 공헌활동도 점차 범위를 넓혔다. 특히 IT 업체는 저마다의 재능을 활용하기도 한다. 코딩 교육이나 사진 교실, 정보격차 해소 등이 대표적이다. 다음 세대를 위한 생태교육 도우미 “기업 프로그램에서 도움을 얻는 아동은 보통의 가정과 다른 환경에 놓인 경우가 많아요. 문화적 체험 기회가 적고, 재단을...

알약

이스트소프트, ‘어린이재단’에 알툴즈와 알약 기증

이스트소프트는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8250여만원 상당의 알툴즈 통합팩(ALTools)과 알약 2.5 기업용(ALYac)을 기증했다고 5월 18일 밝혔다. 각 1500 카피씩 제공된 제품들은 국내 최대 아동복지전문기간 어린이재단의 전국 사업장을 통해 국내외 아동의 생존지원, 보호지원, 권리옹호를 위한 업무에 사용될 예정이다. 이스트소프트가 제공한 알툴즈 통합팩은 압축 프로그램 알집(ALZip), 이미지 뷰어 알씨(ALSee) 등 업무용 유틸리티를 비롯 총 7개의 소프트웨어가 포함된 제품이며, 알약 2.5 기업용은 외부위험 요소로부터 시스템을 보호하는 통합백신 프로그램이다. 어린이재단 이충로 모금사업본부장은 “이스트소프트의 알툴즈와 알약 후원을 통해 어린이재단 직원들이 편리하고 신속하게 업무처리가 가능해진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스트소프트의 이번 기부가 주위의 도움이 필요한 많은 아이들에게 사랑을 전달할 수 있는 어린이재단과의 소중한 인연의 첫걸음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또한...

따뜻한 디지털

아이템베이, 저소득층 '산타원정대' 도우미로

아이템베이가 12월4일 어린이재단 주최로 롯데월드에서 열린 ‘산타원정대’ 발대식에 참가해 후원금을 전달하고 하여 후원금을 전달하고 일일 산타 봉사활동을 펼쳤다. 산타원정대는 저소득층 어린이들의 꿈을 지켜주자는 뜻에서 마련된 행사로, 아이들 소원을 들어주기 위해 후원하는 ‘나눔산타’와 직접 아이들의 친구가 돼 함께 놀이공원을 즐기는 ‘놀이산타’ 활동으로 나뉘어 있다. 아이템베이는 이날 발대식에서 후원금 500만원을 전달하고 임직원 30여명이 놀이산타로 직접 활동했다. 아이템베이 이용자들은 회원 탈퇴시 남은 소액 마일리지를 기부 처리할 수 있게 했다. 이렇게 매달 40~50만원씩 모은 기부금도 이번 산타원정대 후원금에 함께 보탰다. 이창석 아이템베이 대표는 “꼭 연말연시가 아니더라도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곳이면 언제든 작은 힘이라도 보태고자 한다”라며 “앞으로도 더욱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활동들을 할...

csr

"배 곯는 아이 없도록"…'WoW 배틀' 개최

블리자드엔터테인먼트가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WoW) 배틀 오브 더 스타즈' 대회를 연다. 이번 이벤트는 국내 결식 아동을 돕기 위해 연예인과 WoW 플레이어를 초청해 아레나 토너먼트 형식으로 진행된다. 이벤트는 12월29일부터 2010년 2월17일까지 진행되며, 2010년 1월12일까지 이벤트 공식 웹사이트에 참가 신청을 하면 된다. 대회는 2010년 1월27일부터 2월17일까지 4주에 걸쳐 매주 수요일에 곰TV에서 방송된다. 참가 신청 기간에 선발된 24명의 참가자는 2주 동안 3명씩 한 팀을 구성해, 모두 8개팀이 토너먼트를 진행한다. 시청자 인기투표 순위와 토너먼트 결과를 바탕으로 선발된 4명은 곰TV 주최 아레나 토너먼트에서 선정된 WoW 인기 플레이어 4명, 연예인 4명과 함께 최종 토너먼트를 진행하게 된다. 최종 토너먼트에서는 연예인 1명, 토너먼트 선발자 1명, 서버별 인기 플레이어 1명으로...

csr

IMI, ‘사랑의 산타 원정대’ 동참

IMI가 12월12일, 전주 롯데백화점 정문 앞에서 ‘사랑의 산타 원정대’ 출범식을 진행했다. 사랑의 산타 원정대는 연말을 맞아 전라북도 지역 내 빈곤 아동 500명에게 크리스마스 선물과 온정을 전달하고자 마련됐다. 전라북도 지자체와 어린이재단 전북지역본부, 전북지역 기업 및 단체, 자원봉사자들이 참여했다. 산타원정대원 300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출범식은 축하 공연과 자원봉사자들의 산타 선서, 희망 풍선 날리기와 아이들에게 전달해줄 선물 포장 등으로 진행됐다. IMI 산타 원정대원들은 12월13일부터 25일까지 소년소녀가정, 조손가정, 한부모가정과 아동시설 등을 방문해 선물을 전달하고 크리스마스 파티를 열어줄 예정이다. 이정훈 IMI 대표는 “크리스마스는 1년 중 아이들이 가장 기다리는 시즌이지만, 소외된 이웃들에게는 가장 외로운 시기일 수도 있다는 생각에 이번 사랑의 산타 원정대에 참여하게 됐다”라며 “연말은 물론...

csr

다음세대재단의 색다른 '사업 기부'

다음세대재단은 다음커뮤니케이션 주주와 임직원이 스톡옵션과 주식 등을 기부해 2001년 설립한 비영리재단이다. '미디어로 세상을 즐겁게 바꾸자'는 구호 아래 청소년 미디어 교육과 문화다양성을 확대하는 활동들에 주력하고 있다. '또띠'도 그 가운데 하나다. 성인 자원봉사자 '멘토'와 청소년 '멘티'가 짝을 이뤄 생활 속 고민과 진로상담 등을 나누는 온라인 멘토링 프로그램이다. 2004년 다음세대재단이 개발했으며 다음커뮤니케이션, NHN, 메트라이프생명, 투어익스프레스 등이 지원비를 기부하고 각 회사 임원들이 직접 프로그램에 참여해왔다. 주로 ▲멘토-멘티 매칭 프로그램 ▲라운지 활동 ▲모니터 시스템 등을 중심으로 운영되고 있다. 다음세대재단이 또띠로 조금 특별한 기부를 실천했다. 어린이재단에 또띠 프로그램 전부를 기부하기로 한 것이다. 대개 기부라고 하면 현물이나 현금 지원을 떠올리게 마련인데, 웹사이트와 사업 전체를 기부한 것은 색다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