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랫폼

저작권과 열린 문화, CCL, 인터넷과 웹서비스

arrow_downward최신기사

ai

네이버, "AI 기반 개인화 서비스가 콘텐츠 소비량 늘렸다"

네이버가 뉴스, 검색 등에 인공지능(AI) 기반 개인화 서비스를 적용한 결과 콘텐츠 소비량이 늘었다고 밝혔다. 네이버는 일부 사용자들에게만 적용된 개인화 검색을 올해 점진적으로 확대 적용할 계획이다. 네이버는 4월5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 그랜드 인터컨티넨털 호텔에서 열린 '네이버 AI 콜로키움 2019'를 열고 네이버가 연구 중인 AI 기술과 실제 서비스 적용 노하우를 발표했다. 이날 기조연설을 맡은 김광현 네이버 서치앤클로바 리더는 네이버 및 라인 뉴스 서비스에 자사 AI 콘텐츠 추천 알고리즘 '에어스(AiRS)'를 적용한 결과 콘텐츠 소비량이 큰 폭으로 증가했다고 밝혔다. 네이버 뉴스판에 노출되는 AI 콘텐츠의 일평균 페이지뷰(PV)는 1년 만에 69% 증가했다. 해외 4개국 일일 이용자 수는 176% 늘었다. 네이버는 지난해 5월 AI 추천 시스템을 전면에...

네이버

네이버, 뉴스 편집 'AI 추천'에 맡긴다

네이버 뉴스 서비스가 전면 개편된다. 네이버는 그동안 자체 편집으로 제공해왔던 PC 뉴스 홈 상단의 이 시각 주요 뉴스와 기존 버전 모바일 네이버 첫 화면 기사를 오는 4월4일부터 알고리즘 기반의 자동 추천 기사로 대체한다고 밝혔다. 앞으로 네이버 뉴스 서비스는 이용자가 ‘구독’한 언론사가 직접 편집하는 영역과 에어스를 통한 추천으로 이루어진 개인화 영역으로 구성된다. 에어스는 지난 2017년 2월 네이버가 처음 선보인 인공지능 콘텐츠 추천 알고리즘이다. 이용자가 콘텐츠를 소비하는 패턴을 분석해 비슷한 관심사의 사람들이 많이 본 콘텐츠를 먼저 보여주는 협력필터와 문서의 충실도 및 이용자 피드백을 반영한 품질모델을 토대로 콘텐츠를 추천한다. PC 뉴스홈 상단과 기존 버전 모바일 네이버 첫 화면은 언론사들이 실시간으로 주요하게 다루는 내용 중 이용자가 관심있어...

ai

네이버, "내년부터 설명가능한 뉴스 추천 서비스 도입"

네이버가 자사의 뉴스 추천 서비스 기술을 공개했다. 네이버는 12월21일 서울 강남구 'D2 스타트업 팩토리'에서 테크포럼을 열고 뉴스 콘텐츠 추천 알고리즘 '에어스(AiRS)'에 대해 발표했다. 이날 발표에 나선 최재호 뉴스 및 콘텐츠 추천 시스템 에어스 리더는 "기사들이 많은 사용자에게 골고루 추천되도록 해 유용한 정보를 주는 환경을 만드는 게 목표다"라고 말했다. 네이버는 지난 5월 AI 추천 시스템을 전면에 내세우고 뉴스 편집에서 손을 떼겠다고 발표했다. 지난 10월 모바일 앱 서비스 개편을 통해 이를 적용했고, 현재 베타 서비스인 네이버 앱 개편을 내년 1분기 정식서비스로 확대할 계획이다. 이날 발표에서는 추천 알고리즘 기술과 내년부터 도입될 설명 가능한 뉴스 추천 서비스에 대한 내용이 소개됐다. 뉴스 서비스 자동화 논란...

ai

네이버, AI 콘텐츠 추천 시스템 글로벌 실험 나선다

네이버의 인공지능(AI) 콘텐츠 추천 시스템 '에어스(AiRS)'가 글로벌 서비스에 적용된다. 이를 통해 네이버는 한국뿐만 아니라 글로벌 시장에서 AI 기술 경쟁력을 높여나갈 계획이다. 네이버는 7월5일 AI 콘텐츠 추천 시스템 에어스를 라인플러스가 개발·운영하는 글로벌 콘텐츠 포털 서비스 '라인 투데이'에 적용한다고 밝혔다. 라인 투데이는 라인 플랫폼을 통해 경영, 경제, 세계, 생활, 스포츠 등 다양한 분야에 걸쳐 뉴스 및 콘텐츠를 제공하는 서비스다. 현재 대만, 홍콩, 태국, 인도네시아 등 4개국에서 서비스 중이다. 라인 투데이에는 에어스 시스템을 적용한 AI 추천 콘텐츠 영역이 별도로 구성된다. 이 영역을 통해 글로벌 사용자들의 콘텐츠 소비 패턴과 개인별 관심사를 분석해 콘텐츠를 자동으로 추천한다. 라인 투데이 모바일에 우선 적용한 후 PC 버전에도 적용해나갈 예정이다....

AiRS

네이버, 자체 배열 기사 20% 이하로 줄인다

네이버가 모바일 뉴스 서비스를 개편했다. 언론사의 직접 편집과 자동화된 기사배열을 확대하는 것이 뼈대다. 이같은 변경은 10월17일 오후부터 적용됐다. 이는 네이버가 지난 7월에 밝힌 개편 방향의 일환이다. 당시 네이버는 "네이버의 뉴스 서비스가 사용자의 후원과 피드백을 중심으로 언론사와 기자가 다양한 뉴스 생산과 유통을 실험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기 위한 변화를 준비하고 있다"라고 밝힌 바 있다. 모바일 편집면에서 생산자 직접 편집 영역과 추천 서비스의 영역을 넓혀짐에 따라, 네이버 직접 편집 영역은 20% 이하로 축소된다. 언론사가 직접 편집하는 '채널' 오픈 모바일 메인의 뉴스판에는 언론사가 직접 실시간으로 편집하고 운영하는 '채널'이 개설됐다. 이용자는 43개 언론사 중에서 원하는 곳의 채널을 추가해, 해당 언론사가 직접 편집한 기사를 모바일...

네이버

네이버, 개인화 상품 추천 시스템 '에이아이템즈' 공개

네이버가 인공지능 기반의 콘텐츠 추천 시스템 에어스에 이어, 개인화 상품 추천 시스템인 ‘에이아이템즈(AiTEMS, Ai+items)’를 자체 개발해 모바일 쇼핑판에 시범 적용했다고 9월1일 알렸다. 에이아이템즈는 쇼핑, 검색, 뉴스, 네이버TV, 네이버스포츠 등 여러 네이버 서비스 도메인에서 활동한 이용자 개인의 행동 데이터를 기반으로, 관심사나 취향을 분석해 상품을 추천하는 인공지능 추천 시스템이다. 에이아이템즈는 네이버의 여러 서비스에서 이뤄지는 사용자의 행동 이력과 상품의 메타 정보를 분석해 상품으로 추천한다. 상품메타정보란 상품명, 카테고리명, 가격, 판매처명, 상품 아이디 등의 텍스트 정보와 상품 이미지 정보 등을 말한다. 이미지 정보는 텍스트 정보와 결합해 활용될 수 있도록 컨볼루션 신경망(CNN) 기술을 바탕으로 벡터로 변환 후 사용된다. 네이버에서 사용자의 구매 경험이 없어도 네이버의 여러 서비스를 이용한 이력이 있다면 이용자 개인에 적합한 상품을 추천할 수 있다. 예컨대 사용자가 네이버에서 ‘야구장’을 검색하거나...

네이버

네이버, AI 기반 콘텐츠 큐레이션 서비스 '디스코' 출시

네이버가 인공지능(AI) 플랫폼 클로바의 추천 엔진을 탑재한 콘텐츠 큐레이션 서비스 ‘디스코’(DISCO)를 출시했다고 5월31일 밝혔다. ‘콘텐츠’보다는 ‘추천’에 방점이 찍혀 있다. 디스코는 클로바의 고도화에 기여하는 서비스다. 디스코는 네이버의 콘텐츠 추천기술 '에어스'(AiRS) 등이 적용된 AI 플랫폼 클로바의 추천 엔진을 활용해 제작된 서비스다. 네이버는 ”갈수록 폭증하는 콘텐츠 환경에서 이용자가 자신의 취향에 맞는 콘텐츠를 서비스에서 발견하게 될 것이라는 의미로 ‘Discovery(발견)’에서 명명했다”라고 설명했다. 이용자는 디스코 앱을 실행하고 관심주제를 설정한 뒤, 해당 주제에 속하는 콘텐츠에 대해 ‘좋아’ 혹은 ‘싫어’ 같은 피드백을 제공한다. 그러면 디스코의 추천 엔진이 이용자 취향을 학습해, 이를 바탕으로 더욱 고도화된 추천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런 식으로 궁극적으로 이용자 취향에 맞는 콘텐츠들을 선별해 제공한다. 기본적으로는 이용자가 올린 콘텐츠 중에서 추천 콘텐츠를 고른다. 때문에 네이버가...

AiRS

네이버 뉴스, 인공지능이 추천한다

네이버 뉴스편집에서 인간의 개입이 줄어든다. 네이버는 지난 2월17일 모바일 메인 '뉴스판'에서 에어스(AiRS, AI Recommender System, 이하 '에어스')를 통한 뉴스 추천 베타테스트를 사작한다고 밝혔다. 에어스는 네이버가 자체 연구, 개발한 인공지능 기반 추천 시스템이다. 에어스 추천 뉴스 베타판은 무작위로 선정된 일부 사용자를 대상으로 제공된다. 네이버 다이어리에서도 만나볼 수 있다. 에어스는 공기(air)와 같이 항상 이용자 곁에서 유용한 콘텐츠를 추천한다는 의미로 명명된 인공지능 기반 추천 시스템이다. 네이버는 이 같은 시스템을 2016년 MY피드, 네이버 TV 일부에 적용, 이용자들의 콘텐츠 소비패턴과 시간의 경과에 따라 변하는 개인별 관심사를 분석하며 이에 따른 콘텐츠를 자동으로 추천하고 있다. 네이버는 모바일 메인 ‘뉴스판’ 중단 배너 영역 아래, ‘AiRS 추천 뉴스 영역(베타버전)’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