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블록체인

"삼성SDS 블록체인 플랫폼, 오픈소스 대비 8배 빠른 속도 지원"

지난 2017년 12월 ‘세계 최초 블록체인 기반 수출통관 서비스 기술검증 완료’란 내용으로 기사가 보도된 적 있다. 당시 해운물류 및 IT관계사 38곳이 모여 ‘해운물류 블록체인’을 만들었다는 내용이다. 삼성SDS도 참여 기업 중 한 곳이었다. 이 프로젝트의 전체 과제 기한은 약 7개월, 그러나 배가 운항하는 시간까지 고려하면, 블록체인 플랫폼 개발에 실질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시간은 약 7주였다. 7주 안에 기술을 적용하고, 해운 물류 시스템을 준비해야 했다. “갑자기 개발한 게 아니라, 그동안 꾸준히 준비한 기술이 있었기에 7주 안에 개발하고 검증할 수 있었습니다.” 당시 프로젝트에 참여한 성기운 삼성SDS 블록체인연구팀 프로가 지난 11월15일 열린 삼성SDS 테크토닉 2018 행사에서 밝힌 소회다. 성 프로는 이날 행사에서 ‘삼성SDS가 만든...

금융

"블록체인, 만능 아냐…적합한 금융 영역 따로 있다”

'4차 산업혁명'이란 키워드가 등장하면서 마법의 단어 중 하나로 '블록체인'이 주목받고 있다. 블록체인이 새로운 신뢰 검증 수단으로 떠오르고 있으며, 금융산업에서는 도입을 검토하고 있다는 뉴스가 쏟아진다. “모두가 블록체인으로 가야 하는 건 아닙니다. 지금 현재 잘 작동하고 있는 중앙집중화 인프라를 꼭 블록체인 구조로 바꿀 필요는 없습니다. 기존 구조에서 불편했던 부분, 이를 블록체인 구조로 바꿨을 때 비용을 효율적으로 낮추거나 시간을 줄일 수 있는 식으로 장점이 발휘되는 부분이 있습니다. 이런 분야에 적용해야 합니다.” 이정훈 더루프 전략본부 이사는 블록체인이 만능열쇠로 둔갑하는 분위기에 선을 그었다. 모든 서비스에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해서 도움이 되는 것은 아니며, 중앙집중화 구조의 장점은 분명히 존재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최근 블록체인을 금융 산업에 도입하려는 움직임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