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kt

이름 바꾸고, MS·오라클 손잡고…KT, 멀티 클라우드 시장 겨냥

KT가 자사 클라우드 브랜드를 기존 ‘KT 유클라우드 비즈’에서 ‘KT 클라우드’로 바꾸고 멀티 클라우드 역량 강화에 나선다. 글로벌 시장에 대응하기 위해 협력 파트너로 VM웨어에 이어 마이크로소프트(MS) 애저, 오라클 손을 잡았다. 지난 8월28일 열린 델 테크놀로지스 포럼 2019에서 기조연설자로 참여한 김주성 KT 클라우드 사업담당 상무는 “이달 들어 MS와 오라클과 클라우드 사업 제휴를 맺었다”라며 “MS 애저와 글로벌 커버리지 제휴를 완료하고, 오라클과 협력 모델을 만들어 오라클 데이터베이스(DB)를 KT 클라우드에서 사용할 수 있게 될 예정이다”라고 발표했다. 앞으로 KT 클라우드를 이용하는 고객은 상황에 따라 MS 애저, 오라클 클라우드를 사용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KT는 데이터센터와 클라우드를 모두 서비스할 수 있는 유일한 국내 사업자다. 지난 2011년 3월 천안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