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라이프

디지털 기기, 게임, IT 정책

arrow_downward최신기사

e스포츠

도시 연고제 '오버워치' 리그 첫 시즌 개막

'오버워치' 리그 첫 시즌이 개막됐다. 최초로 도시 연고제 개념을 도입한 e스포츠 세계 대회가 e스포츠의 판도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주목된다.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는 1월10일(현지시간) '오버워치' 리그 첫 시즌 개막을 알렸다. '오버워치' 리그는 제작사인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가 개최하는 공식 대회다. 야구·축구 등 전통 스포츠처럼 연고지 개념을 도입한 것이 특징이다. 아시아, 유럽, 북미의 각 주요 도시를 대표하는 12개팀이 경합을 벌인다.   오버워치 리그 12개 팀 목록 서울 다이너스티 보스턴 업라이징 댈러스 퓨얼 플로리다 메이헴 휴스턴 아웃로즈 런던 스핏파이어 LA 글래디에이터즈 LA 발리언트 뉴욕 엑셀시어 필라델피아 퓨전 샌프란시스코 쇼크 상하이 드래곤즈 각 팀은 지난해 12월6일부터 9일까지 진행된 프리시즌에서 탐색전을 벌였다. 10일(현지시간) 열리는 첫 정규 시즌 경기 태평양...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

오버워치 리그 서울팀 "리그 챔피언십 우승 노린다"

"이스포츠 선수들이 코비 브라이언트,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톰 브래디 등 전통 스포츠 선수만큼 존경받도록 만드는 것이 저의 꿈이다." e스포츠 판이 커지고 있다. 오버워치 리그 서울팀은 8월22일 서울 포시즌스 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구단 운영에 대한 구상과 오는 4분기에 열릴 오버워치 리그에 참여할 선수 6명, 코치 2명을 발표했다. 기자간담회는 서울팀 소유주인 케빈 추 대표의 발표로 시작됐다. 케빈 추 대표는 "오버워치 리그 서울팀 목표는 한국 내 최고의 선수들을 발굴해 세계적인 선수로 육성하는 것이며, 그 여정의 첫 시작은 오버워치 리그 챔피언십에서 우승을 차지하는 것이다"라며 "한국이 가진 수준 높은 선수층과 코치진, 훈련 프로그램을 실리콘밸리의 자본과 데이터 기반 기술력과 결합해 전세계적으로 가장 경쟁력 있고 인기 있는 팀으로 키워나가겠다"라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