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arrow_downward최신기사

iptv

"넷플릭스 국내 유료가입자 90만명, 결제금액은 117억원"

넷플릭스가 국내 시장에 빠르게 안착하고 있다. 앱 분석업체 와이즈앱은 전국 2만7천명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사용자 표본조사와 7만명의 결제 금액을 분석 조사한 결과 지난해 한국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에서 넷플릭스 이용자가 1년 사이 274% 증가했다고 1월29일 밝혔다. 2018년 1월 34만명이었던 한국 안드로이드 넷플릭스 앱 이용자가 2018년 12월 127만명으로 껑충 뛰었다는 것이다. 와이즈앱은 2016년 9월 한국 안드로이드 넷플릭스 앱 이용자가 8만명 수준이라고 밝힌 바 있다. 이번 조사는 넷플릭스의 유료 가입자를 추정했다는 점에서 의미 있다. 와이즈앱에 따르면 12월 한 달 7만명의 결제 금액을 분석해 조사한 결과 TV, PC, 안드로이드폰, 아이폰 등에서 넷플릭스를 유료 이용하는 국내 사용자는 2018년 12월 기준 월 90만명 가량으로 나타났다. 와이즈앱이 추산한 결제금액은...

OTT

SK브로드밴드 '옥수수', PC로도 본다

SK브로드밴드의 모바일 동영상 OTT 서비스 '옥수수'가 PC 버전을 출시한다. 모바일판에서 시작한 서비스를 PC로 확장하는 것이다. SK브로드밴드는 9월15일 옥수수의 PC버전 베타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SK브로드밴드 옥수수가 PC버전 서비스를 선보이는 이유는 다양한 디스플레이 환경을 고려했기 때문이다. 특히 최근 20·30대 1인 가구가 증가하면서 TV 없는 사용자도 증가했고, PC를 TV용으로 대체해 사용하는 욕구에 부합하려는 시도다. SK브로드밴드는 모바일 대비 큰 디스플레이 환경을 고려해 전체 채널을 한눈에 볼 수 있는 모자이크 뷰 기능과 PC의 특성상 탐색을 하면서 시청할 수 있는 미니 플레이어 기능을 제공한다. 또, SK브로드밴드는 기존의 옥수수 모바일에서 제공했던 채팅 서비스를 옥수수 PC버전에서도 제공함으로써 양손이 자유로운 PC 환경에서 보다 쉽고 편리하게 콘텐츠를 시청하고 참여할 수...

동영상

동영상 스트리밍 앱, 이용자는 '유튜브' 매출은 '푹'

사람들은 점점 더 많은 시간을 동영상을 보는 데 쓰고, 동영상을 제공하는 스트리밍 앱 시장은 어느 정도 교통정리가 된 것으로 보인다. 모바일 전문 리서치기업 앱애니는 9월11일(현지시간) 한국을 비롯한 아태지역의 2017년 상반기 동영상 스트리밍 앱 사용 행태 변화를 분석한 '아시아 지역 동영상 스트리밍 앱 현황 보고서'를 발표했다. 사람들의 동영상 앱 이용시간은 약 400억시간에 이르렀으며, 월 활성사용자 수(MAU)는 중국을 제외한 모든 나라에서 유튜브가 1위를 차지했다. 국내 동영상 스트리밍 앱의 월 활성사용자 수의 경우 유튜브를 제외하곤 국내 플랫폼 사업자들이 순위를 차지했다. 2위를 차지한 네이버의 '네이버 미디어 플레이어'부터, LG유플러스의 'LTE 비디오 포털', SK텔레콤의 '옥수수', KT의 '올레TV 모바일'이 뒤를 이었다. 특히 옥수수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0%에...

DMC미디어

'충성 이용자' 비율 가장 높은 동영상 서비스는 '유튜브'

국내 동영상 콘텐츠 플랫폼 중 동일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이용할 의사가 있는 '충성 이용자'가 가장 많은 곳은 유튜브인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 유튜브 이용자 중 PC 이용자의 52.1%, 모바일 이용자의 78.1%가 유튜브를 지속적으로 이용할 의사가 있다고 응답했다. 유튜브를 선택한 이유로는 제공하는 무료 콘텐츠의 양과 다양성을 꼽았다. DMC미디어는 4월 5-12일, 만 19세 이상 59세 이하 한국인 남녀 1천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를 담아 '2017 인터넷 동영상 시청 행태 및 동영상 광고 효과 분석 보고서'를 발표했다고 5월22일 밝혔다. 보고서에 따르면 국내 이용자들이 주로 이용하는 동영상 시청 매체는 지난해에 이어 유튜브가 1위를 차지했다. 유튜브는 PC 45.5%, 모바일 42.8%로 독보적인 시청 비중을 보였다. PC, 모바일 부분 모두...

kbs

SK브로드밴드 '옥수수', KBS·MBC VOD 재개

KBS, MBC 프로그램을 SK브로드밴드 '옥수수'에서 다시 볼 수 있게 됐다. SK브로드밴드는 KBS, MBC의 최신 인기 드라마 및 예능 프로그램 33개에 대해 옥수수 VOD 서비스를 재개한다고 4월5일 밝혔다. SK브로드밴드 옥수수는 지난 2월 지상파 방송 3사와 통신사 모바일 동영상 서비스 간의 가격 협상 결렬로 VOD 공급을 중단한 바 있다. 지상파 방송사가 콘텐츠 공급에 대해 기존 2배 가격을 요구했고, 통신사 OTT 측에선 이 가격이 지나치게 높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재개되는 서비스 제공 프로그램은 KBS의 '완벽한 아내', '김과장', '추리의 여왕', '아버지가 이상해' 등이고, MBC의 '역적: 백성을 훔친 도적', '황금어장-라디오스타' 등이다. 서비스 대상 프로그램은 드라마의 경우 1회차부터 모두 볼 수 있고, 예능 프로그램은 올 1월1일 이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