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스타트업

와디즈, 스타트업-전문 에이전시 연결하는 ‘펀딩메이트’ 선보여

라이프스타일 투자플랫폼 와디즈가 크라우드펀딩을 준비하는 스타트업 및 1인 창작자와 전문 에이전시를 서로 연결하는 ‘와디즈 펀딩메이트’ 프로그램을 개발했다. 크라우드펀딩 특성상 혁신적인 제품이나 서비스를 제작하는 것 외에 대중이 공감할 수 있는 스토리를 구성해 홍보하는 등 성공적인 펀딩을 위해선 스타트업에게 다양한 역량이 요구된다. 이에 와디즈는 펀딩에 어려움을 느끼는 메이커들과 콘텐츠 및 마케팅 전문 에이전시를 서로 매칭시켜 주는 프로그램인 ‘펀딩메이트’를 출시했다. 와디즈 펀딩메이트는 펀딩을 준비하는 스타트업 및 1인 창작자가 전문성과 역량을 갖춘 에이전시 정보를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다. 펀딩메이트 1기는 와디즈 펀딩의 성공 경험이 있는 스토리텔링, 사진, 영상, 디자인, 마케팅 등 5개 분야의 총 20개 에이전시들로 이뤄져 있다. 와디즈 최동철 부사장은 “한정된 자원으로...

대만

와디즈X젝젝 맞손, "국내 스타트업 아시아 진출 판로 확대"

라이프스타일 투자플랫폼 와디즈는 지난 9월2일 대만 최대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젝젝(zeczec)’과 전략적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국내 스타트업 및 중소기업의 대만 시장 진출을 도울 뿐만 아니라 아시아 시장 진출을 위한 판로 확대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2011년 설립된 젝젝은 리워드형 크라우드펀딩을 주로 진행하면서 현재까지 누적 460억원을 모집한 대만 내 최초이자 최대 규모의 크라우드펀딩 플랫폼이다. 특히, 젝젝은 프로젝트 당 평균 모집금액 5천5백만원, 500여명 투자자로 구성되어 있고 1인당 평균 펀딩 금액이 약 9만4천원으로 이는 미국 킥스타터(약 8만5천원) 보다 10% 이상 높은 수준이다. 이번 협약으로 2천만원 이상 와디즈 리워드형 펀딩에 성공한 메이커라면 누구나 ‘와디즈-젝젝 패스트트랙’ 프로그램을 이용해 기존 절차 보다 빠르게 대만 시장으로...

리워드형

와디즈, 누적거래액 1천700억 돌파...‘베이직북14’ 최다 금액 기록

라이프스타일 투자플랫폼 와디즈가 올 상반기에만 656억원을 모집해 전년 동기 대비 149%의 성장률을 기록하며 누적펀딩액 1700억원을 돌파했다. 지난해 펀딩액인 601억원을 훨씬 웃도는 금액이다. 지금과 같은 속도로 펀딩액이 모인다면 올해 누적펀딩액 1800억원까지 달성도 무난한 것으로 보인다. 와디즈는 지난달에만 161억원을 모집했다. 지난 1월 월 100억원 달성 후 월 최고거래액을 갱신해 곧 월 200억원을 바라보고 있다. 또한 일 평균 펀딩금액도 크게 증가해 전년 동기 대비 147% 성장한 3억6천만원에 이른다. 와디즈가 제공하는 리워드형과 투자형을 구분해 살펴보면, 리워드는 425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97%, 투자는 230억원으로 91% 증가했다. 특히, 투자형 펀딩의 경우 모집금액 기준 83%, 프로젝트 성공건수 기준 72%, 투자건수 기준 94%를 점유하며 2016년 투자형 크라우드펀딩 도입...

와디즈

와디즈, 개인투자자 수요 예측 가능한 ‘투자 수요조사’ 서비스 선보여

라이프스타일 투자플랫폼 와디즈는 투자형 크라우드펀딩을 희망하는 스타트업을 위한 간편 IR 서비스인 ‘투자 수요조사’를 시범으로 시작한다. 이번에 선보인 투자 수요조사는 와디즈에서 투자형 펀딩을 진행하기 위한 최소한의 요건만 갖춘 비상장 기업이라면 누구나 간편하게 자신의 기업을 홍보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서비스다. 펀딩을 앞둔 기업이 와디즈 홈페이지 내 신설된 수요조사 메뉴를 통해 사업계획과 스토리를 올리면 ‘궁금해요’ 버튼이 활성화되며, 이에 관심있는 와디즈 회원들이 클릭한 수치를 반영해 보여준다. 예비투자자들가 해당 기업에 대한 투자 수요 및 관심도를 파악할 수 있는 셈이다. 기존에는 오픈예정 서비스를 통해 청약 개시 2-3주 전부터 기업이 펀딩을 위한 준비가 마무리된 시점에만 프로젝트를 소개할 수 있었다. 와디즈 김지훈 이사는 “이번 투자 수요조사 서비스는...

OPPY

라이프스타일 카메라 '오피', 국내 첫선

포터블 프린터 업체 디에스글로벌과 디자인 액셀러레이터 바우드가 함께 만든 라이프스타일 카메라 '오피(OPPY)'가 국내 시장에 첫선을 보인다. 오피는 자유자재로 구부려지는 디자인을 통해 다양한 상황 속에서 간단하고 쉽게 활용할 수 있는 점이 특징인 카메라다. 디에스글로벌과 바우드는 11월19일 플렉서블 라이프스타일 카메라 오피를 크라우드펀딩 사이트 와디즈를 통해 선보인다고 밝혔다. 오피는 11월19일부터 12월9일까지 와디즈를 통해 판매되며, 2019년 1월 정식 출시될 예정이다. 오피는 디에스글로벌이 제조와 품질 관리를, 바우드가 디자인과 제품 기획을 맡아 내놓은 제품이다. 별도 액세서리 없이 자유자재로 구부려 거치할 수 있으며, 사람 눈동자를 형상화한 단순한 카메라 디자인과 쉬운 조작을 제공한다. 타임랩스와 슬로모션 촬영 기능도 탑재됐으며 다양한 앵글과 효과를 제공한다. 함께 제공되는 생활 방수 헬멧을 이용해...

FB

2017년 크라우드펀딩으로 보는 5대 투자 트렌드

대체투자는 전통적인 투자 대상인 주식, 채권, 현금 등에 투자하는 대신 다른 자산에 투자하는 것을 말한다. 크라우드펀딩 대표기업 와디즈는 12월28일 올 한 해 1700여건 진행된 와디즈 펀딩을 통해 나타난 2017년 대체투자 트렌드를 발표했다. 2017년 5대 대체투자 트렌드 욜로(YOLO) 라이프 올 한해 와디즈 펀딩을 가장 활발하게 이끈 테마는 바로 '욜로 라이프' 열풍이었다. 단순한 수익 창출이 아닌, 자신들의 삶을 더욱 풍성하게 즐기는 수단으로서 투자를 하는 경향이 강하게 나타났다. 실제 제주도의 빈집을 개조해 숙박시설로 활용하는 ‘다자요’ 프로젝트는 펀딩 개시 한 달 만에 목표 금액인 2억원을 달성했다. 제주도에 나만의 별장을 가지면서 평상시에는 수익을 얻을 수 있다는 콘셉트가 호응을 얻었기 때문이다. 이 외에도 스쿠버다이빙 애호가들의 큰...

리워드형 크라우드 펀딩

"작은 기업에 돈이 들어가게 돕겠습니다"

“당신이 이해할 수 없는 사업에 절대 투자하지 마라.(Never invest in a business you can’t understand)” 투자의 귀재 워렌 버핏이 지키는 유명 문구이다. 최근 이와 비슷한 이야기를 하는 한 금융 기업 대표를 만났다. 투자 상품에 대한 말은 아니었다. 그는 “우리 플랫폼 사용자한테는 좋아하는 것에 투자하라고 알린다”라며 “소비자만큼 그 제품이 망할지 성공할지 잘 아는 사람도 없고, 잘 아는 프로젝트에 투자해야 실패 확률을 최대한 줄일 수 있다”라고 말했다. 신혜성 와디즈 대표가 내부 서비스 구조를 소개하면서 한 말이다. 이미 와디즈 혹은 크라우드펀딩 개념을 아는 사람이라면 조금 의아할 수 있다. 보통 크라우드펀딩 구조는 대규모 사용자에게 후원금을 받고, 후원에 대한 보상으로 서비스나 상품을 제공한다. 위와 같은...

굿펀딩

'던전월드'에서 '26년'까지…e품앗이의 힘

돈을 모으는 건 참 힘들다. 친구나 가족에게 손을 벌려도 큰돈을 마려하긴 쉽지 않다. 그런데 금융권 외에서 작은 돈을 모아 창업자금과 기부금을 마련해 주는 방식이 뜬단다. '크라우드펀딩' 얘기다. 크라우드펀딩은 특정 프로젝트를 위해 다수의 개인들로부터 소액 후원을 받아 돈을 모으는 방식이다. 어떤 가수가 음반을 제작하고 싶다고 치자. 그 가수는 크라우드펀딩 서비스에 들어가 음반제작 프로젝트를 개설한고 모금액과 모금기간을 정한다. 정해진 기간 안에 목표금액이 모이면, 후원자들은 음반 CD나 콘서트 티켓을 보상받는다. 그 가수 음악에 관심 있어하는 사람은 순수한 팬의 마음으로 후원하고, 콘서트 티켓을 원하는 사람은 보상을 바라고 후원한다. 크라우드펀딩이 본격적으로 사람들의 관심을 받기 시작한 시기는 2012년부터이다. 금융위원회가 2012년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크라우드펀딩 서비스에 가입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