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랫폼

저작권과 열린 문화, CCL, 인터넷과 웹서비스

arrow_downward최신기사

공유경제

우버이츠, 종로구·중구로 배달 확장

음식 배달 앱 ‘우버이츠’가 배달 서비스 가능 지역을 서울시 종로구와 중구 지역까지 확장했다. 우버 이츠는 8월23일 기존 강남·서초 및 이태원, 관악구, 마포 지역에서 제공하던 서비스를 종로구·중구 일대까지 넓혀서 시작한다고 밝혔다. 우버이츠는 서비스 지역을 확장 및 기념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우버이츠는 그동안 서비스를 이용해보지 못한 고객들을 위해 신규가입자 또는 가입 후 첫 주문을 대상으로 50여개 레스토랑의 대표 메뉴를 5천원에 먹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기간은 오는 9월3일까지로 한정된다. 우버의 프리미엄 음식 배달 플랫폼 우버이츠는 지난해 8월 한국에서 서비스를 시작해 국내 진출 1년 만에 빠르게 지역 확장을 진행해왔다. 특히 이번에 확장하게 된 종로구·중구 지역은 직장가가 많이 모여있는 서울 중심가인 만큼 맛과 트렌드를...

우버

우버, 전세계 누적 여정 100억건 돌파

우버가 승차공유 서비스 여정 및 우버이츠 배달 횟수를 합친 누적 여정이 100억건을 돌파했다고 발표했다. 지난해 5월 누적 여정 50억건을 달성한 데 이어 약 1년 만에 무려 2배 이상의 누적 여정을 기록한 것이다. 또한 지난 2015년 12월에 누적 여정 10억건을 돌파한 지 무려 2년 반 만에 누적 여정이 10배 이상 증가했음을 보여준다. 우버는 지난 6월10일 오전 세계 각지서 발생한 173건의 승차 여정 및 우버이츠 배달 건수를 통해 통산 여정 100억건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해당 여정 건수는 몬트리올∙멕시코시티∙마이애미 등 6대주 각지의 총 93개 도시에서 발생했으며, 특히 중남미·라틴아메리카 지역에서 가장 많은 동시 여정 건수가 발생했다. 해당 여정 중 가장 짧은 건은 우버이츠 배달을 통해...

마포구

우버이츠, 마포·서대문으로 서비스 지역 확장

음식 배달 앱 '우버이츠'가 배달 서비스 가능 지역을 마포-서대문까지 확장했다. 기존 강남·서초 및 이태원, 관악구에서 제공하던 서비스를 신촌·홍대 일대까지 넓힌 것이다. 우버이츠는 4월25일부터 서비스 지역을 확장 및 기념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우버이츠는 현재 서울 지역 800개 이상의 레스토랑 파트너들과 협력하고 있으며, 특히 이번 마포구 서비스 확장에는 ▲일본가정식 덮밥 전문점 '소소한 식당' ▲건강식 디저트 카페 '피키이터' ▲샐러드 전문점 '샐러디' ▲정통 화덕피자 전문점 '뚜띠쿠치나' 등 신촌·홍대 지역의 트렌디한 소비자층을 겨냥한 특색 있는 맛집들이 우버이츠에 대거 합류해 눈길을 끈다. 우버이츠는 4월25일부터 5월1일까지 ‘오픈특가 5천원'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해당 지역 인기 맛집들의 한 끼 식사를 5천원치 메뉴로 구성해 제공하는 것이다. 또한 우버이츠에는 최소 배달 금액이...

맥 딜리버리

디지털로 경영악화 돌파···써브웨이, 키오스크 도입

써브웨이 샌드위치를 좋아하는가? 난 좋아한다. 신선한 재료를 눈앞에서 선택할 수 있고 여러 선택지가 있어서 주체성 있는 한 끼를 먹는다는 기분이 든다. 그러나 무수한 선택지를 마주하고 있자면 매번 ‘지난번에 맛있게 먹었던 그 소스, 그 빵, 그 샌드위치가 뭐였더라?’ 기억을 더듬게 된다. 점원이 기다리고 있으면 왠지 부담스럽다. 대충 빠른 결정을 내리거나 미리 뭘 먹을지 정해두고 써브웨이 문을 열어야 할 것 같다. 조만간 써브웨이에 갈 때 걱정을 좀 덜게 되겠다. 써브웨이 매장에도 키오스크가 등장한다. 써브웨이는 3년 동안 최악의 판매량을 기록했다. <엔가젯>에 따르면 써브웨이의 지난해 미국 매출은 1.7% 감소했다. 수백개 점포가 문을 닫을 예정이다. 이에 <엔가젯>은 써브웨이가 최악의 침체기를 맞았던 이유 중 하나가 써브웨이가...

배달서비스

우버, 음식배달 서비스 한국서 시동

우버가 새로운 사업으로 한국 시장을 공략한다. 이번에는 음식 배달이다. 우버가 4월10일 프리미엄 음식 배달 플랫폼 ‘우버이츠’의 한국 출시를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알렌 펜 우버이츠 아시아 총괄대표는 “우버이츠를 한국에 선보이게 돼 매우 기쁘다”며 “배달 서비스는 물론, 기술 인프라도 굉장히 발달한 만큼 우버이츠에 굉장히 적합한 환경을 갖추고 있으며 사용자들에게 최적화된 매칭 서비스를 통해 최고의 경험을 선사할 것”이라고 전했다. 우버이츠는 국내 음식 배달 앱 ‘푸드플라이’와 유사한 서비스다. 숨은 맛집, 유명 레스토랑 음식을 집, 회사, 어디서든 받아볼 수 있다. 글로벌 앱인 만큼 해당 서비스가 운영되는 다른 국가나 도시에서도 언제든 사용할 수 있다. 우버택시 앱과 같은 기술을 바탕으로 운영돼 실시간으로 주문한 음식의 배달 예상시간과 현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