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SNS

arrow_downward최신기사

lbs

트위터, 내 주변 이용자 트윗만 모아 보여준다

트위터가 이용자 위치 기반으로 주변 트윗을 모아 보여주는 서비스를 준비중인 것으로 나타났다. 월스트리트저널은 12월14일 트위터가 주변 이용자와 위치정보를 공유하는 기능을 시험 중이라고 보도했다. 시험 중인 기능은 ‘주변(Nearby)’이라고 이름 붙은 새 타임라인이다. 주변 타임라인은 화면 위쪽에 지도와 사용자의 현재 위치를 표시하고, 아래에는 최근 주변에서 날린 트윗을 타임라인으로 보여준다. 지도에 나타난 아이콘을 누르면 해당 트윗이 가장 앞으로 나타난다. 팔로우하지 않은 트위터 이용자의 트윗이라도 근처에서 트윗을 날렸다면 내 주변 타임라인에 나타난다. 주변 타임라인은 이미 서비스되고 있는 발견하기 메뉴 속 ‘내 주변 관심사’ 기능과 다르다. 주변 타임라인은 위치를 기준으로 트윗을 솎아내지만, 내 주변 관심사는 사람에 따라 트윗을 보여준다. 내 주변 관심사 타임라인은 내가 팔로우하는 트위터...

api

SK플래닛, T맵 광고 API 무료 공개

SK플래닛이 위치기반서비스(LBS) 사업자를 위한 ‘T맵 광고 API’를 무료로 제공한다고 11월11일 밝혔다. LBS 사업자는 T맵 광고 API를 이용해 손쉽게 자신의 모바일 서비스에 위치기반 광고 서비스를 더할 수 있게 됐다. T맵 광고 API는 SK플래닛 사내벤처 ‘어라운더스’의 위치기반 광고 플랫폼을 활용한다. ‘어라운더스’는 오프라인의 다양한 사업자의 광고와 쿠폰 등을 제공하는 위치기반 서비스 광고 중개 플랫폼이다. LBS 사업자는 T맵 광고 API로 광고 서비스 환경을 만들고 어라운더스로부터 광고를 받으면 된다. 자기가 개발한 모바일 서비스에서 위치기반 광고를 한번에 띄울 수 있다. 예를 들어 맛집 찾기 모바일 응용프로그램(앱)을 개발하는 개발자라면, T맵 광고 API를 이용해 한번에 사용자 위치를 바탕으로 한 맛집 광고 서비스를 만들 수 있다. 기존에는 LBS 사업자가...

LBSNS

LBSNS 씨온 "유료로 입점해 가치를 챙겨가시라"

돌고래는 초음파로 이야기를 나누어 수천 km를 무리지어 이동한다. 돌고래가 자기들만의 신호로 정보를 주고받듯이 스마트폰 이용자는 바로 모바일 응용프로그램(앱)으로 정보를 주고받는다. '나 여기 왔다 감'이라고 발도장을 찍을 때도 모바일 앱을 이용한다. 위치정보 서비스 '씨온'은 스마트폰족에게 돌고래의 초음파와 같은 역할을 하고 싶다고 한다. 안병익 씨온 대표는 위치정보를 나누는 서비스의 장래가 밝다고 말한다. 꼭 씨온이 아니라도 말이다. 씨온은 이용자가 특정 장소에 왔다고 사진을 찍어 메모를 남긴 정보를 공유하는 서비스다. 이렇게 메시지를 올리는 과정이 체크인('씨온하기')이다. ▲안병익 씨온 대표 아이폰이나 안드로이드폰에 설치한 씨온 모바일 응용프로그램(앱)을 실행하면 이용자가 접속한 위치 근처에 있는 장소를 보여준다. 이 가운데 지금 있는 위치를 찾아 체크인하거나 해당 장소에 대한 평을 덧붙인다....

lbs

'체크인' 서비스 생존전략이 필요해...혜택 없으면 고사 우려도

‘체크인’은 언제 쓰는 단어일까. 이 단어는 흔히 호텔에서 쓰는 말이었다. 하지만 그게 다가 아니다. 스마트폰을 사용하다보면 체크인이라는 용어를 자주 접하게 된다. 체크인은 특정 장소에 가서 발도장을 찍는 걸 말한다. 호델 방에 들어가는 게 아니라 땅을 찍고 오는 일종의 땅 따먹기 놀이와 비슷하다. 대체로 체크인은 스마트폰용 응용프로그램에서 쓸 수 있다. 웹페이지에서도 체크인할 수 있는 서비스도 있지만, 스마트폰에서 체크인하는 게 보편적이다. 체크인 기능이 있는 서비스들은 국내외에 여럿 있다. 포스퀘어, 고왈라, 구글 위치찾기(구글래티튜드), 스캐빈저, 페이스북 장소(플레이스), 에이트비트미, 다음 플레이스, 씨온, 아임IN 등 대체로 위치기반서비스에서 체크인 기능을 사용한다. 이들 서비스에서 체크인은 중심 기능이 된다. (출처: 구글) 사람들이 체크인하는 이유 포스퀘어를 예로 들어 체크인 기능을...

lbs

'뜨는' 위치기반서비스, 방통위가 지원한다

위치기반서비스(LBS) 사업자가 1년 사이에 2배 이상 증가했다. 방송통신위원회는 2010년 위치정보사업 허가와 LBS 사업 신고 건수가 80건으로 2009년에 신고된 36건과 비교해 120% 성장했다고 밝혔다. 방통위가 공개한 자료를 보면 LBS 사업자는 올해 더 늘었다. 2011년 1분기 방통위에 신고한 LBS 사업자는 95개로 2010년 신고한 사업자 수보다도 많다. 2010년 위치정보사업자 허가는 18건, LBS 사업 신고는 62건이 있었다. 2006년부터 해마다 위치정보사업자와 LBS 신고‧허가 건수가 30건 내외였다. LBS 사업자 신고가 는 것은 GPS가 탑재된 스마트폰 사용이 보편화하고, LBS를 제공하는 응용프로그램(앱)에 대한 수요가 늘었기 때문으로 보인다. 처음으로 LBS 사업자 신고를 받기 시작한 “2005년부터 2009년까지는 주로 법인이 신고했지만, 2010년부터 지금까지는 대부분 앱 개발자"라고 방통위는 밝혔다. LBS는 내 위치를...

facebook deals

"그루폰 기다려!"...페이스북, 소셜쇼핑 직접 나선다

페이스북이 조만간 소셜쇼핑 서비스에 나설 전망이다. 블룸버그는 14일(현지시각) 페이스북이 그루폰과 같은 공동구매 할인 쿠폰을 판매할 준비를 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블룸버그에 따르면 페이스북은 샌프란시스코와 샌디에고, 달라스, 아틀란타, 오스틴 지역부터 시작해 서비스를 출시할 예정이다. 페이스북이 직접 지역 상권을 관리할 직원을 두고 운영할 예정이다. 이 서비스의 이름에 대해서는 구체적으로 알려진 바 없지만, 위치기반서비스인 페이스북 '플레이스' 기반에 '딜스'를 이용할 것으로 보인다. 딜스는 포스퀘어와 비슷한 페이스북 플레이스에 이용자의 현재 위치를 기준으로 할인 이벤트를 제공하는 근처의 상점을 보여준다. 현재도 딜스를 이용하면 오프라인 상점들이 페이스북 페이지에서 '체크인 10번에 1번 무료 음료 제공' 등과 같은 이벤트를 만들 수 있지만, 페이스북 직원이 직접 거래에 관여하진 않았다. 딜스에는 친구들과 같이...

CRM

SKT '지오비전', "위치기반 상권 분석에 강점"

SK텔레콤이 2월22일, 지역기반 고객관리 시스템 '지오비전' 런칭 컨퍼런스를 서울 삼성동 인터콘티넨탈호텔에서 열었다. SKT, 현대카드, 나이스 신용평가정보, 한국생산성본부 등 8곳 협력사 외에도 400여 업체가 참석해 높은 관심을 보였다. 이날 SKT가 발표한 지오비전 서비스란 지도와 위치기반서비스(LBS) 기술을 결합해 상권분석, 고객관리 등을 지원하는 솔루션이다. 창업 예정자와 비즈니스맨을 위한 고객관리 종합 솔루션인 셈이다. 기존 엑셀 등의 문자위주로 제공되던 고객관리시스템(CRM)을 지도와 융합(G-CRM)해 제공함으로써 활용도를 끌어올렸다는 것이 SKT쪽 설명이다. 예를 들어 보험사라면 소득지도와 소비지도, 라이프 스타일 지도 등을 융합한 G-CRM을 이용해 지금까지는 볼 수 없었던 고객들의 '서비스 가입 습관' 지도를 새로 만들 수 있다. '자녀교육형 보험가입자', '마지못해 가입한 유형' 등을 다른 색깔로 구분해 지도 위에 표시하는...

LBSNS

싸이월드도 땅따먹기 가세…위치기반 서비스 '플래그' 선보여

싸이월드가 즐겨찾는 곳에 '체크인'하고 이 정보를 사회관계망 서비스(SNS) 친구들과 공유하는 서비스를 내놓았다. 위치기반 서비스 '플래그'다. 포스퀘어, 고왈라 같은 외국 서비스는 물론 다음 플레이스, KTH 아임IN, 런파이프 같은 국내 서비스와 '땅따먹기' 경쟁에 들어간 모양새다. 싸이월드 플래그는 스마트폰으로 자기 위치정보를 기록하고 공유하는 서비스다. 기록된 정보는 스마트폰 응용프로그램(앱) '플래그'와 '미니홈피 다이어리'(웹)에 동시에 저장되며 c로그, 네이트 커넥팅, 트위터 등을 통해 친구에게 실시간 전달된다. 싸이월드 관심 일촌은 친구로 자동 설정된다. 싸이월드 플래그는 이용자 반경 150m~1km 안 장소 정보도 제공한다. 이용자는 즐겨찾는 장소를 기록할 뿐 아니라 체크인, 사진 등록, 평점 등록 등 활동을 통해 스티커를 모아 즐겨찾는 곳 '챔프' 지위를 얻게 된다. 싸이월드 이용자 참여를 기반으로...

facebook

페이스북도 소셜커머스 시장에 진출하나

요즘 페이스북과 트위터 등의 소셜웹 서비스를 제외하고, 국내외에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는 서비스를 꼽는다면 바로 '소셜커머스'(Social Commerce)라 할 수 있습니다. 소셜커머스라는 용어가 정확한 표현인지에 대한 논란이 있는 것도 사실이고, '그룹 구매'(Group Buying)라는 표현을 많이 쓰기도 하는데, 해외의 그루폰이 대세를 장악하고 있는 가운데 국내에서도 티켓몬스터 등 100여개의 사이트가 우후죽순처럼 생겨나고 있습니다. 국내에서도 티켓몬스터 등 중소 전문업체가 먼저 진출한 소셜커머스 시장에 대기업들도 뛰어들 태세인데, 해외도 예외는 아닌가 봅니다. 사실 그루폰이 개척한 시장에 트위터가 얼리버드(@ealrybird)를 앞세워 이 시장에 대한 테스트를 진행하고 있다고 할 수 있는데, 세계 최대의 소셜웹 서비스인 페이스북도 진출할 것이라는 소문이 흘러나오고 있습니다. 페이스북이 런칭한 위치기반 서비스인 페이스북 플레이스를 기억하시나요? 페이스북...

그룹폰

[주간 SNS 동향] 트윗덱, 실시간 스트리밍 곧 공개

트윗스트림, 따라올 테면 따라와. 트위터 관리 어플리케이션 트윗덱이 조만간 실시간 스트림 서비스를 시범 공개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새 서비스는 새로 등록된 메시지들을 지연 시간없이 바로 업데이트해 주는데, 메시지의 양이 많아 지면 마치 위에서 아래로 흐르는 듯한 스트림(Stream) 현상이 나타나게 됩니다. 이 시범 서비스와 관련한 동영상이 공개되었는데, 메시지의 흐름이 눈으로 따라가기 어려울 정도였습니다. [youtube mWunH5-ut5U] 많은 분들을 팔로잉하는 경우라면, 이 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 리스트 관리가 필수가 될 것 같네요. 공동구매도 개인 맞춤 시대 세계 최대 소셜쇼핑 사이트 그루폰이 개인 맞춤 공동구매 서비스를 시작하였습니다. 이 서비스는 개인이 입력한 정보와 구매 이력을 토대로 각자가 좋아할 만한 거래 정보를 이메일로 알려 주는데요, 미국 일부 지역에서 먼저 시작한 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