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사이어티

사람들

arrow_downward최신기사

Microsoft

“될성부른 학술 프로그램, MS가 지원합니다”

“단기간 성과를 보여줄 필요 없습니다. 마이크로소프트(MS)의 지원을 받아 연구하고 경쟁사에 입사해도 괜찮습니다. 이전에 없는 새로운 기술을 연구하고 싶은 교수, 연구원, 이공계 학생이 있다면 MS리서치가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입니다.” 한국MS가 3월10일 ‘마이크로소프트(MS) 리서치’ 학술 연계 및 지원 프로그램 시행 10주년을 기념해 성과를 알리는 자리를 마련했다. MS 리서치는 1991년에 설립된 MS 연구개발센터다. 현재 1천여명 넘는 연구원이 MS 리서치에 속해 있다. 이들은 알고리즘, 머신러닝, 소셜 미디어, 보안 등 55개 분야 기술을 연구한다. MS 리서치는 MS 제품에 대한 기술 개발보다는 미래 기술에 대해 주로 투자하는 곳이다. 그러한 이유로 세계적인 석학들이 MS 리서치에 속해 있다. IT계의 노벨상이라고 불리는 ‘튜링상’을 포함한 ‘필즈상’, ‘다익스트라상’ 등의 수상자가 MS 리서치에서 대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