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랫폼

저작권과 열린 문화, CCL, 인터넷과 웹서비스

arrow_downward최신기사

ai

네이버, AI 활용해 이미지검색 품질 ↑

네이버가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해 이미지검색 품질을 높였다. 개편된 이미지검색은 사용자의 의도를 파악하고 실제 이미지를 분석해 원하는 결과물을 보여준다. 악보를 검색하면 악보 형태의 이미지가 우선으로 나타나는 식이다. 네이버는 12월13일 딥러닝 기술 중 하나인 'CNN(합성곱신경망)' 기술을 활용해 이미지검색을 개편했다고 밝혔다. 네이버에 따르면 검색을 통해 다양한 통계 정보, 대중교통의 시간표, 글귀, 악보 등을 이미지로 얻고자 하는 사용자 요구가 커지고 있다. 이러한 요구를 반영할 수 있도록 고도화된 이미지 분석 및 이해 기술을 연구·개발해 이미지검색에 적용했다는 설명이다. 이번 이미지검색 개편은 인물, 상품, 식당 등 16개 주제군과 'OO악보', 'OO지도', 'OO로고' 등과 같은 주요 검색어 유형 150여개를 대상으로 적용됐다. 예를 들어 '보헤미안 랩소디 악보', '캘리그라피 글귀', '아무것도...

그리핀프로젝트

네이버 이미지 검색, '인공지능·고품질'로 진화

네이버가 이미지 검색 수준을 한 단계 높인다. 네이버는 지난 한 해 동안 웹검색 고도화를 위한 프로젝트인 ‘그리핀 프로젝트’를 통해 수집된 다량의 웹문서 중 고품질 이미지를 네이버 이미지 검색에 반영한다고 1월3일 알렸다. 이미지 데이터 베이스 수량은 2배 이상 확대된다. 네이버는 이미지의 품질을 평가하는 요소를 지속적으로 개발해 별도의 ‘이미지 피처 저장소’를 구축했고, 고품질 이미지 데이터베이스를 2배 이상 확대했다. 자체 개발한 대규모 데이터 처리 시스템도 갖췄다. 이미지 정보의 텍스트를 추출하거나, 성인이미지를 자동으로 분류하는 데 사용한다. 네이버는 "대용량 이미지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수집·반영하고 안정적인 이미지 품질 분석이 가능해지면서, 네이버 이미지 검색에서 클릭 수가 증가하는 등 사용자 만족도가 증가했다"라고 말했다. 김상범 네이버 웹&이미지 리더는 “이미지 검색어의...

네이버

이미지 검색으로 쇼핑을, 네이버 '쇼핑렌즈'

네이버의 비주얼서치 서비스인 '스마트렌즈'가 쇼핑 분야에 특화된 '쇼핑렌즈'를 선보였다. 네이버는 11월20일, 지난 7월 베타 오픈한 딥러닝 기반 비주얼 검색 서비스 '스마트렌즈'에서 4개월 만에 쇼핑 분야에 특화된 '쇼핑렌즈'를 선보였다고 밝혔다. 스마트 렌즈는 간단히 말해 네이버 모바일에서 검색어 입력 대신 이미지로 검색할 수 있는 서비스다. 네이버는 이용자들이 어디선가 본 상품 이미지를 떠올리며 ‘원하는 상품’을 찾기 위해 이미지 검색을 활용하는 욕구가 크다는 것을 반영해 쇼핑에 특화된 서비스를 가장 먼저 선보이게 됐다고 밝혔다. 쇼핑렌즈는 ▲카메라가 일차적으로 찍는 대상을 ‘상품’으로 인지하는 기술과 ▲이미지를 분석해 유사한 상품을 찾아 매칭시키는 기술을 바탕으로 ▲쇼핑에 최적화된 이미지 검색 이용자 화면(UI)을 구현한 서비스다. 스마트렌즈에 적용된 ‘SCOPIC(스코픽)’ 기술과 UI를 쇼핑 분야에...

photos

화제의 '구글 포토', 무엇인지 물으신다면

지난주 구글이 개발자 행사 '구글I/O'를 통해 놀라운 서비스를 발표합니다. 사진 보관 서비스 ‘포토’입니다. 포토가 너무 일반 명사라서 다른 서비스처럼 구글의 이름을 붙여 ‘구글 포토’라고도 부르는 서비스입니다. 구글이 사진을 보관하는 서비스를 내놓은 게 처음은 아닙니다. 클라우드 사진 서비스도 굉장히 많습니다. 탄탄한 자리를 차지해 온 게 플리커인데 무려 1TB의 공간을 제공해 왔습니다. 어차피 클라우드 서비스는 용량과 가격이 핵심입니다. 구글의 서비스가 주목받는 것도 결국 용량입니다. 구글은 1600만화소 이하의 사진, 풀HD 이하의 영상에 대해 용량을 무제한으로 제공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만하면 DSLR 카메라를 제외하고는 무한으로 사진을 담을 수 있는 서비스입니다. 사진 어떻게 올릴까 구글 포토는 기본적으로 ‘동기화’ 개념입니다. 이상적인 환경은 요즘 대부분의 사진을 만들어내는 스마트폰입니다. 스마트폰에...

CCL

MS '빙'도 CCL 이미지 검색 제공

구글과 야후에 이어 마이크로소프트 '빙'도 동참했군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CCL)가 적용된 이미지를 찾아주는 기능 말입니다. 이 기능은 빙 이미지 검색에 덧붙었는데요. 빙은 이미지 검색 결과에서 크기나 색, 유형이나 레이아웃, 인물과 날짜별로 이미지를 걸러 보여주는 기능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미국시간으로 7월1일부터 여기에 '라이선스'라는 거름망 기능이 덧붙었습니다. 누구나 자유롭게 쓸 수 있는 공용 저작물(public domain)부터, 이용자 용도에 따라 상업용을 쓰거나 일부를 변경해 쓸 수 있는 사진까지 고를 수 있도록 한 것입니다. '스티브 잡스'를 한 번 검색해 볼까요. 별다른 조건 없이 빙 이미지 검색에서 'Steve Jobs'를 검색하면 아래처럼 다양한 사진이 검색 결과에 뜹니다. 이 가운데는 저작자 허락 없이 마음대로 쓸 수 없는 사진부터, 누구나 조건...

고글스

구글 "PC에서 음성·이미지로 검색하세요"

데스크톱PC에서도 음성으로 구글 검색을 이용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구글은 6월14일(미국 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인사이드 서치'에서 PC용 음성검색 서비스를 공개했다. '인사이드 서치'는 이전까지 '서치올로지'란 이름으로 2년마다 열리는 구글 검색 미디어 행사다. 구글은 2007년 9월 'GOOG-114'란 이름으로 음성검색 서비스를 처음 선보였으며, 2010년 6월에는 한국어 모바일 음성검색 서비스를 공식 선보인 바 있다. 이번 '인사이드 서치' 행사에서 구글은 음성검색 서비스를 모바일을 넘어 데스크톱PC까지 확장했다. 이용자는 PC에서 구글로 접속해 검색창 오른쪽에 달린 마이크 버튼을 누르고 음성을 입력하면 검색 결과를 곧바로 확인할 수 있다. PC용 음성검색 서비스는 구글 영문 웹사이트에 순차 적용된다. [youtube MQnZe_Iggx0 500 305] PC용 이미지 검색 서비스도 함께 공개됐다. 지난해 '구글...

가격비교

가격비교 서비스 '어바웃' 내놓은 옥션, "많이 팔고 싸게 사게"

e장터 옥션이 가격비교 서비스를 앞세워 e쇼핑몰 연합세력 구축에 나섰다. 다나와나 에누리 같은 전문 가격비교 서비스들을 제치고 자체 플랫폼 안에 대형 e쇼핑몰부터 전문 소호몰까지 아우르는 종합 e쇼핑 정보 서비스를 갖추겠다는 생각이다. 7월20일 문을 여는 '어바웃'이 신호탄이다. 어바웃은 '성공하는 쇼핑 습관'을 내세운 종합 e쇼핑 정보 서비스다. 2008년 상품 중개 서비스로 출발한 '옥션 오픈쇼핑'이 모태다. 지난 4월말 시범서비스 형태로 처음 선보였으며, 7월 현재 월간 방문자수는 370만명 수준이다. 핵심 서비스는 '상품 가격비교'다. 어바웃은 기존 옥션이 보유한 e장터인 옥션과 G마켓을 비롯해 ▲신세계몰, H몰, 롯데닷컴 같은 대형 e쇼핑몰 12곳 ▲인터파크, 하이마트 같은 중대형몰 75곳, ▲패션·의류 등을 취급하는 전문 소호몰 3300여곳 등 모두 3400여개 e쇼핑몰을 제휴사로 끌어들였다....

Vizooo

눈으로 찾는 패션검색 ‘비주’ 공식 오픈

텍스트 대신 이미지로 패션상품을 찾는 '비주얼 검색' 서비스 '비주'가 8월24일 공식 문을 열었다. 일반 e쇼핑몰은 단어나 문장같은 키워드로 물건을 검색한다. 이 경우 패션 용어나 제품명에 따라 검색 결과가 달라질 수 있다. 비주는 단어 대신 원하는 스타일, 색깔, 재질, 크기 등을 이미지에서 직접 골라 검색할 수 있는 서비스다. 눈으로 스타일이나 색깔을 직접 보며 비슷한 상품을 검색할 수 있어 직관적이고 편리하다. 직접 이미지를 업로드해 검색할 수도 있다. 뉴스 기사나 블로그 이미지에서 자신이 원하는 상품을 바로 검색할 수 있는 이미지 태깅 기능이 있어, 쉽게 원하는 상품 리스트로 이동할 수 있다. 비주의 이미지 검색 기능은 다양한 형태의 멀티미디어 컨텐트를 검색할 수 있는 CBIR(내용 기반...

CCL

야후, CCL 이미지 검색 서비스 시작

야후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CCL)가 붙은 이미지들만 골라 검색할 수 있는 서비스를 5월26일부터 시작했다. 저작권자가 CCL 조건으로 이용 허락한 이미지들을 야후 이미지 검색 서비스에서 찾아 쓸 수 있게 된 것이다. 발표 자료를 만들거나 블로그 글에 덧붙일 이미지들을 저작권 위반 걱정 없이 골라쓸 수 있어 유용하다. 변경이 허용된 이미지 여러 장을 뒤섞거나 변형해 자신만의 새로운 이미지를 만들어도 된다. 이 서비스를 위해 야후 이미지 검색 서비스에 CCL 이미지만 찾을 수 있는 선택항목이 덧붙었다. 'Options→Advanced Search' 항목을 선택한 뒤 'Creative Commons License'에서 검색 조건을 지정하면 된다. 이번 CCL 검색 기능은 우선 플리커에 등록된 사진에만 적용된다. 한국어 서비스에는 아직 적용되지 않고 있다. 이와 별도로 플리커에는...

루키

패션 상품, 키워드 대신 이미지로 찾아볼까

e쇼핑몰에서 원하는 상품을 찾는 가장 상식적인 방법은 '검색'이었다. 제품 이름이나 종류, 제조사 등을 입력해 해당 제품을 찾는 방법이다. '청바지', '○○○ 지갑'처럼 키워드를 입력하는 식이다. 지금까진 그랬다. 이런 e쇼핑몰 상품 검색 방식이 다양해질 모양새다. 키워드를 일일이 입력하는 대신 상품 이미지를 직접 눌러 비슷한 제품을 찾아나가는 방식이 확산되고 있다. 검색창에 '청바지'를 입력하는 대신, 원하는 스타일의 청바지 사진을 마우스로 클릭하면 관련 상품들을 찾아주는 식이다. 이른바 '비주얼 검색'이다. 상품 종류가 많고 색상이나 스타일, 재질 등을 까다롭게 고르는 패션관련 상품에 주로 이용된다. 인터파크가 비주얼 검색 시범서비스를 시작했다. 5월27일까지 '스타일은 UP! 가격은 DOWN!' 이벤트를 진행한다. 비주얼 검색 서비스를 체험해볼 수 있는 행사다. 비주얼 검색 전문 서비스...